2017.11.23 (목)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재벌가족사

[LG家를 말한다③]고 구인회 창업주의 ‘특별한 인연’ 스토리

[KJtimes=김봄내 기자]고 구인회 창업주의 특별한 인연을 꼽는다면 사돈인 고 홍재선 전 금성방직 전무다. 이들은 전부터 알고 지내던 사이었다. 그러다가 서로 사돈을 맺기로 합의하고 구 창업주의 차남 구자승 전 LG상사 사장과 홍 전 전무의 딸 홍승해 여사와 결혼을 시켰다.

 

이후 구 창업주와 홍 전 전무는 평생을 사돈으로, 친구로, 재계의 동지로서 동고동락을 같이 했다. 특히 구 창업주의 4남 구자두 LB인베스트먼트 회장과 4녀 구자순 여사의 혼사에 중매를 함으로써 LG가의 한축을 형성했다.

 

또 다른 특별한 인연으로는 고 이병철 삼성그룹 창업주가 있다. 이들의 만남은 진주 지수보통학교 2학년 때로 거슬러 올라간다. 당시 구 창업주는 이 학교에 편입했는데 그 때 이 창업주를 만났다.

 

이들 창업주는 이를 인연으로 두터운 교분을 쌓았다. 이 같은 교분은 서로 사업을 돕는 사이로 발전했고 급기야 사돈관계를 맺었다. 이에 앞서 이 창업주는 구 창업주에게 제당업을 같이 하자는 제의를 했던 것으로 전해진다.

 

하지만 이들의 인연은 사업 때문에 끊어졌다. 두 창업주는 서로 사돈이 되면서 더욱 가까워져 동업을 시작했다. 공동출자로 라디오서울과 동양텔레비전을 운영한 것이다.

 

그런데 이것이 화근이었다. 동업이 끝까지 지속되지 못했던 것. 이로 인해 껄끄러운 사돈관계가 됐고 이 창업주가 LG의 독점시장이었던 가전시장에 뛰어들면서 특별한 인연은 더 이상 이어지지 않았다.

 

사돈인 이홍배 전 전 동양텔레비전 사장도 특별한 인연에서 빼놓을 수 없는 인물이다. 구 창업주의 4남 구자두 LB인베스트먼트 회장을 사위로 맞이한 그는 심계원 심계관으로 근무하다가 사돈이 회장으로 있던 동양텔레비전 사장으로 들어갔다.

 

그러다가 삼성과의 동업파기로 물러났다가 구 창업주가 대주주이던 국제신보 사장에 취임했다. 사돈이자 경영의 동반자 역할을 톡톡히 하면서 구 창업주에게 힘을 보탰다. 또한 구 창업주의 4녀 구순자 여사의 결혼을 중매함으로써 구씨가문이 법조계와 혼맥을 형성하게 하는 역할을 했다.

 

하지만 무엇보다 장인인 허만식씨를 빼놓을 수 없다. 구 창업주가 허만식씨의 딸 허을수 여사와 결혼을 함으로써 구씨허씨로 양분된 LG그룹의 양대 경영인맥의 시작했다는 이유에서다.

 

이전 럭키석유화학 회장으로 그룹 경영에 깊이 참여했던 허신구 GS리테일 명예회장은 구 창업주의 장인과 재종간인 허만정씨의 4남이다.

 

또 구 창업주의 막내처남 허윤구씨의 장남인 허남목 전 부산투자금융사장도 그의 경영에 한껏 힘을 보탰다. 허 전 사장은 구씨가문의 통혼에도 힘을 보탰는데 구 창업주의 3녀인 구자영 여사를 친구인 이보형 전 제일은행장의 아들 이재원 전 일성제지 회장과 백년가약을 맺게 한 장본인이다. 그의 중매가 구씨가문이 금융계와 혼맥을 형성하게 만든 셈이다




배너
배너


기상청, 수능일 중부 중심 눈 예상… 수험생 교통안전 유의 당부 [KJtimes=김봄내 기자]기상청이 23~24일 중부 중심 눈이 예상된다며 수험생 교통안전 유의를 당부했다. 수능일인 23일(목) 서쪽에서 다가오는 약한 기압골의 영향으로 아침에 서해안을 시작으로 낮까지 그 밖의 중부지방(강원영동 제외)과 전라내륙, 경북서부내륙에 비 또는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특히 23일(목) 아침에는 서울·경기도에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고 서해안은 눈이 쌓이는 곳도 있겠다. 또한 내린 눈이 얼어붙어 길이 미끄러울 수 있으니 수험생들의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 바란다. 24일(금)은 북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아 새벽에 경기서해안과 충청도, 전북을 중심으로 눈이 내리기 시작해 아침에는 그 밖의 중부지방과 일부 경상내륙으로 확대되겠고 밤에 대부분 그치겠다. 약 5km 상공의 영하 30도 이하의 찬 공기가 남하하고 서해상으로부터 수증기를 공급받아 눈구름이 발달하면서 중부지방에는 많은 눈이 내리는 곳이 있겠다. 특히 24일(금) 새벽부터 아침에는 지상 기온이 영하권에 머무르면서 내리는 눈이 그대로 쌓일 가능성이 높고 내린 눈이 얼어붙어 길이 미끄러울 것으로 예상되니 출근길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사고에 각별한 유의가 필요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