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5.10 (수)

  • -동두천 21.7℃
  • -강릉 14.7℃
  • 흐림서울 19.3℃
  • 박무대전 18.3℃
  • 대구 17.6℃
  • 흐림울산 20.2℃
  • 흐림광주 17.8℃
  • 구름조금부산 21.3℃
  • -고창 16.6℃
  • 맑음제주 17.6℃
  • -강화 19.0℃
  • -보은 19.2℃
  • -금산 16.3℃
  • -강진군 18.9℃
  • -경주시 21.7℃
  • -거제 21.5℃

한글과컴퓨터, “1분기 영업익 23% 증가했다”

[KJtimes=김승훈 기자]한글과컴퓨터[030520]10일 공시를 통해 올해 1분기 연결 영업이익이 94억원으로 작년 같은 기간 대비 22.7% 증가했다고 밝혔다. 매출액은 267억원으로 5.9%, 당기순익은 71억원으로 15.4% 올랐다.


한글과컴퓨터는 최근 북미 시장에서 출시된 삼성전자 갤럭시S8 시리즈에 한컴오피스를 기본 탑재하는 등 모바일 오피스 시장도 적극적으로 공략하고 있다.


한글과컴퓨터는 작년 창사 이래 처음으로 연 매출 1000억원을 돌파한 데 이어 올해 1분기에도 역대 최고의 분기 매출을 달성했다. 회사 측은 작년 출시한 한컴오피스 네오(NEO)로 꾸준히 시장을 확대하고 경영을 내실화한 덕분에 성장세를 유지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한편 한글과컴퓨터 지난 26일 공시를 통해 회사 설립 26년 만인 작년 매출 1000억원을 처음 돌파했다고 밝힌 바 있다. 이날 공시에 따르면 작년 연결기준 매출이 1012억원으로 전년보다 19.2늘었고 영업이익도 290억원으로 4.0증가했다.

 




배너
배너



한국전력, 하반기로 갈수록 ‘실적 회복세’ 나타난다고(?) [KJtimes=김승훈 기자]한국전력[015760]이 해 1분기 예상치를 밑돈 실적을 발표했지만 점차 회복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10일 메리츠종금증권은 한국전력에 대해 이 같은 전망을 내놓고 ‘매수’ 투자의견과 목표주가 5만6000원을 기존대로 유지했다. 그러면서 이 회사의 경우 1분기 실적은 부진했지만 하반기로 갈수록 실적이 회복세를 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김승철 메리츠종금증권 연구원은 “한국전력의 올해 1분기 영업이익이 시장 예상치를 대폭 밑돈 것은 그럴 만한 이유가 있었다”며 “누진제 단계 조정으로 매출이 줄었고 원전계획예방정비가 올해 1분기에 집중돼 원전 가동률이 낮았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김 연구원은 “정비 중이던 원전은 2분기부터 정상 운전에 들어갔고 다음 달에는 신규 석탄 원전 3기가 상업운전에 돌입하는 데다 4분기에는 신고리 4호기 원전이 가동할 예정”이라면서 “1분기 실적 하락 요인이 앞으로의 실적에는 큰 영향을 끼치지 않을 것”이라고 진단했다. 한편 한국전력은 8일 장 마감 후 공시를 통해 1분기 연결 재무제표 기준 영업이익이 1조4632억원으로 작년 같은 기간 대비 59.4% 감소했다고 밝혔다. 이날 공시에 따르면 매출액은 15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