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6.13 (화)

  • -동두천 19.9℃
  • -강릉 17.4℃
  • 연무서울 20.6℃
  • 대전 18.5℃
  • 맑음대구 17.9℃
  • 구름조금울산 18.0℃
  • 구름조금광주 20.3℃
  • 구름조금부산 19.0℃
  • -고창 20.1℃
  • 구름많음제주 20.0℃
  • -강화 20.3℃
  • -보은 17.2℃
  • -금산 16.8℃
  • -강진군 19.1℃
  • -경주시 18.7℃
  • -거제 18.9℃

네이버·카카오, 유안타증권이 목표주가 ‘상향’한 까닭

“인터넷 상거래의 중심으로 성장하고 있다”

[KJtimes=김승훈 기자]네이버(NAVER)[035420]와 카카오[035720]에 대해 유안타증권이 목표주가를 상향 조정했다. 이에 따라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린다.


13일 유안타증권은 네이버의 목표주가를 100만원에서 110만원으로 올렸다. 그러면서 네이버는 75% 이상의 높은 검색 점유율로 메일, 카페, 블로그, 쇼핑, 동영상 콘텐츠 등 국내 인터넷 소비를 독점하고 이런 경쟁력은 최근 모바일 상품거래시장의 플랫폼 역할로 이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유안타증권은 또 카카오의 목표주가를 12만원에서 13만원으로 올렸다. 그러면서 카카오의 경우 높아진 실적 개선 전망과 코스피 이전 상장에 따른 수급 환경 개선을 반영했다고 설명했다.


이창영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1분기 네이버페이의 경우 거래액이 15000억원으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108% 성장하며 인터넷 상거래의 중심으로 성장하고 있다네이버의 연결을 통한 쇼핑 플랫폼화는 아직 시작 단계에 불과한데 검색과 쇼핑의 시너지는 장단기 실적 증가에 기반이 되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 연구원은 네이버처럼 빅데이터,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하려 노력 중인 구글, 페이스북, 텐센트, 아마존 등은 연초 대비 주가가 20% 넘게 상승했다면서 광고 등 인터넷 산업 성장성에 대한 기대감은 전 세계적으로 확산하고 있다고 판단했다.


그는 카카오페이지가 하반기 추가 광고에 따른 매출 증가가 예상되고 카카오는 전체 광고 매출 중 카카오 플랫폼 비중을 23%에서 30% 이상으로 끌어올릴 계획을 제시하고 있다그동안 수익 모델이 없었던 카카오 택시 광고, 업무용 택시 사업 등의 수익화도 시작될 예정이고 카카오 드라이버도 분기 100억원 이상의 매출과 전 분기 대비 20% 이상의 성장을 하는 것으로 추정된다고 진단했다.




배너
배너






기주봉, 대마초 흡연 혐의로 사전구속영장...정재진은 구속 [KJtimes=김봄내 기자]중견 배우 기주봉이 대마초를 피운 혐의로 사전구속영장이 신청됐다. 또 연극배우이자 극단 대표를 지낸 정재진은 구속됐다. 경기북부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정재진(64)씨를 구속하고 기주봉(62)씨에 대한 사전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12일 밝혔다. 연극배우 겸 조연급 영화배우로 활동 중인 이들은 지난해 12월 중순과 말에 각각 A(62)씨로부터 대마초를 공급받아 흡연한 혐의를 받고 있다. 정씨는 모발에서, 기씨는 소변에서 대마초 흡연 양성반응이 나왔으나 두 사람은 모두 혐의를 강력히 부인하고 있다.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마약류 성분 반응검사 결과를 믿을 수 없다고 주장했다. 정씨는 지난 9일 구속영장이 발부돼 현재 의정부경찰서 유치장에 입감돼 있다. 정씨는 수년 전에도 대마초 흡연 혐의로 처벌받은 전력이 있다. 기씨는 검찰에서 영장을 청구하는 대로 이번 주 중으로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을 예정이다. 이에 따라 구속 여부가 결정된다. 대마초 공급책 A씨는 친구 사이인 기씨, 기씨를 통해 알게 된 정씨에게 돈을 받지 않고 대마초를 줬다고 경찰에서 주장했다. 특히 연극계에서 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