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6.13 (화)

  • -동두천 17.9℃
  • -강릉 18.5℃
  • 구름조금서울 19.7℃
  • 구름조금대전 19.7℃
  • 흐림대구 17.6℃
  • 흐림울산 15.9℃
  • 구름많음광주 20.3℃
  • 흐림부산 17.9℃
  • -고창 18.1℃
  • 구름조금제주 18.2℃
  • -강화 16.5℃
  • -보은 17.4℃
  • -금산 18.2℃
  • -강진군 18.5℃
  • -경주시 16.4℃
  • -거제 18.5℃

일본은 지금

미·일, “북한 핵무기 미사일 실험 세계적 위협으로 확산할 것”

 

[kjtimes=권찬숙 기자] 미국과 일본은 북한이 핵무기와 ICBM(대륙간탄도미사일) 실험에 성공하면 세계적인 위협 대상으로 확산될 것이라는 점에 인식을 같이 했다.

 

일본 교도통신은 13일 야치 쇼타로 일본 국가안전보장국장과 토머스 섀넌 미 국무부 정무차관이 총리 관저에서 만나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얘기를 했다고 전했다.

 

이날 두 사람은 북한의 핵무기와 미사일 개발이 좋은 결과로 이어지지 않은 것이라는 메시지를 북한에 전달할 필요가 있다는 점을 확인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특히 양국이 협력해 대북 압박을 강화하고 중국에 대해 적극적인 역할을 요구하기로 했다.

 

교도통신은 또한 섀넌 정무차관과 스기야마 신스케 외무성 사무차관이 만나 미일 안보협력과 동아시아 지역 정세 등에 대해서도 의견을 나눴다고 보도했다.

 

섀넌 차관은 방일 일정 후 곧바로 한국을 방문해 임성남 외교부 제1차관 등과 만나 북한의 핵무기 및 미사일 실험에 대한 한미 공조와 동북아 평화에 대해 의견을 나눌 것으로 알려졌다.




배너
배너






기주봉, 대마초 흡연 혐의로 사전구속영장...정재진은 구속 [KJtimes=김봄내 기자]중견 배우 기주봉이 대마초를 피운 혐의로 사전구속영장이 신청됐다. 또 연극배우이자 극단 대표를 지낸 정재진은 구속됐다. 경기북부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정재진(64)씨를 구속하고 기주봉(62)씨에 대한 사전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12일 밝혔다. 연극배우 겸 조연급 영화배우로 활동 중인 이들은 지난해 12월 중순과 말에 각각 A(62)씨로부터 대마초를 공급받아 흡연한 혐의를 받고 있다. 정씨는 모발에서, 기씨는 소변에서 대마초 흡연 양성반응이 나왔으나 두 사람은 모두 혐의를 강력히 부인하고 있다.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마약류 성분 반응검사 결과를 믿을 수 없다고 주장했다. 정씨는 지난 9일 구속영장이 발부돼 현재 의정부경찰서 유치장에 입감돼 있다. 정씨는 수년 전에도 대마초 흡연 혐의로 처벌받은 전력이 있다. 기씨는 검찰에서 영장을 청구하는 대로 이번 주 중으로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을 예정이다. 이에 따라 구속 여부가 결정된다. 대마초 공급책 A씨는 친구 사이인 기씨, 기씨를 통해 알게 된 정씨에게 돈을 받지 않고 대마초를 줬다고 경찰에서 주장했다. 특히 연극계에서 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