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6.15 (목)

  • -동두천 22.2℃
  • -강릉 26.5℃
  • 박무서울 20.8℃
  • 맑음대전 21.7℃
  • 맑음대구 25.0℃
  • 맑음울산 25.1℃
  • 맑음광주 21.5℃
  • 맑음부산 24.9℃
  • -고창 21.0℃
  • 맑음제주 21.7℃
  • -강화 20.7℃
  • -보은 21.4℃
  • -금산 20.7℃
  • -강진군 22.9℃
  • -경주시 25.9℃
  • -거제 25.6℃

삼성전자·엔씨소프트, 목표주가 ‘↑’…이유 들어보니

“내년 성장세 지속”…“리니지M 흥행 기대”

[KJtimes=김승훈 기자]삼성전자[005930]와 엔씨소프트[036570]에 대해 목표주가를 상향조정하면서 그 이유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15일 키움증권은 삼성전자의 투자의견을 매수로 유지한 채 목표주가를 260만원에서 280만원으로 올렸다. 이는 이 회사가 내년에도 반도체 등의 실적 성장세를 이어갈 것이라는 분석에 따른 것이다.


키움증권은 부문별로는 반도체가 D램의 안정적 수급과 낸드 출하량 증가로 매출액이 80조원, 영업이익이 35조원에 달할 것으로 내다봤다. 디스플레이(DP) 부문은 매출 41조원, 영업이익 56000억원 인터넷모바일(IM)은 매출 104조원, 영업이익 11조원 소비자가전(CE)는 매출 45조원, 영업이익 28000억원을 각각 예상했다.


같은 날, 삼성증권은 엔씨소프트[036570]의 목표주가를 50만원에서 57만원으로 올렸다. 이는 모바일게임 리니지M’ 출시 기대감이 크다는 분석에 기인한다.


삼성증권은 리니지M의 올해 평균 하루 매출 전망치를 19억원에서 32억원으로 올리고 이를 반영해 목표주가를 상향 조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박유악 키움증권 연구원은 “2018년 액정표시장치(LCD) 부문은 중국 업체들의 공격적인 증설로 소폭 영업적자를 기록할 전망이라며 하지만 LCD를 제외한 나머지 사업 부문은 실적이 성장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박 연구원은 삼성전자는 올해 2분기에 571000억원의 매출에 13조원의 영업이익을 올려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할 것이라면서 “6월 말로 예상되는 2회차 자사주 매입·소각 종료 후 일시적인 주가 조정이 나타날 수 있지만 이를 비중 확대의 기회로 활용할 것을 추천한다고 밝혔다.


오동환 삼성증권 연구원은 오는 21일 정식 출시를 앞둔 리니지M의 모든 지표가 이전에 흥행한 리니지2 레볼루션을 압도한다사전 예약자 수는 53일 만에 500만 명을 돌파했고 구글 검색량도 리니지2 레볼루션의 5배를 뛰어넘었다고 평가했다.


오 연구원은 리니지M의 사전 예약 기간 공격적인 TV 마케팅으로 2분기 마케팅비용이 220억원 수준으로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면서 그렇지만 게임이 흥행하면 분기당 2000억원 이상의 매출이 가능해 충분히 상쇄할 수 있다고 진단했다.




배너
배너




배우 이수련, ‘대통령 1호 여성 경호관’에서 배우 된 사연은? [KJtimes=박선우 기자]배우 이수련이 대통령 경호관 시절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14일 방송된 tvN ‘현장 토크쇼-택시’에 이수련이 출연했다. MC 이영자는 이날 “대한민국 대통령 1호 여성 경호관 출신”이라고 이수련을 소개했다. 이수련은 아이큐 146, 이화여대 영문학과 졸업하고 대통령 경호관이 되기 위해 공수∙군사훈련을 우수한 성적으로 마치는 등 화려한 스펙을 자랑한다. 이수련은 “계획적으로 한 건 아니고 난 재미를 쫓는 스타일이라 어릴 때부터 발레나 무용보다도 태권도였다”며 “초등학생 때부터 남학생을 그렇게 때리고 다녔다”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졸업을 앞두고 기자나 PD가 되려고 언론사 시험을 준비했다는 이수련은 여성 경호관을 뽑는다는 공고를 보고 흥미를 느꼈다고 밝혔다. 그는 “너무 재미있을 것 같아서 지원했다”며 “다행히 한 번에 붙었다”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또 이수련은 아랍 에미리트 왕세자의 경호담당 수행원으로부터 청혼을 받은 적이 있다며 “일부다처제라 두 번째 아내로 오라고 하더라. 그땐 장난하나 싶었는데 출장을 다녀온 선배들이 결혼하라고 하더라”고 말했다. 그는 “이후 두바이에 갈 일이 있어 다시 만났는데 이번에는 네번째 부인을 하


기주봉, 대마초 흡연 혐의로 사전구속영장...정재진은 구속 [KJtimes=김봄내 기자]중견 배우 기주봉이 대마초를 피운 혐의로 사전구속영장이 신청됐다. 또 연극배우이자 극단 대표를 지낸 정재진은 구속됐다. 경기북부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정재진(64)씨를 구속하고 기주봉(62)씨에 대한 사전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12일 밝혔다. 연극배우 겸 조연급 영화배우로 활동 중인 이들은 지난해 12월 중순과 말에 각각 A(62)씨로부터 대마초를 공급받아 흡연한 혐의를 받고 있다. 정씨는 모발에서, 기씨는 소변에서 대마초 흡연 양성반응이 나왔으나 두 사람은 모두 혐의를 강력히 부인하고 있다.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마약류 성분 반응검사 결과를 믿을 수 없다고 주장했다. 정씨는 지난 9일 구속영장이 발부돼 현재 의정부경찰서 유치장에 입감돼 있다. 정씨는 수년 전에도 대마초 흡연 혐의로 처벌받은 전력이 있다. 기씨는 검찰에서 영장을 청구하는 대로 이번 주 중으로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을 예정이다. 이에 따라 구속 여부가 결정된다. 대마초 공급책 A씨는 친구 사이인 기씨, 기씨를 통해 알게 된 정씨에게 돈을 받지 않고 대마초를 줬다고 경찰에서 주장했다. 특히 연극계에서 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