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6.15 (목)

  • -동두천 26.2℃
  • -강릉 27.5℃
  • 맑음서울 24.5℃
  • 맑음대전 25.1℃
  • 맑음대구 28.0℃
  • 맑음울산 28.2℃
  • 맑음광주 26.2℃
  • 맑음부산 28.4℃
  • -고창 23.6℃
  • 맑음제주 23.1℃
  • -강화 22.3℃
  • -보은 25.3℃
  • -금산 25.9℃
  • -강진군 25.1℃
  • -경주시 27.9℃
  • -거제 29.0℃

KJ세상만사

런던 아파트 화재로 12명 사망...희생자 증가할 듯

[KJtimes=김봄내 기자]런던경찰청은 14(현지시간) 새벽 발생한 런던 시내 아파트 건물 화재로 지금까지 12명이 사망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런던경찰청 스튜어트 쿤디 국장은 이날 오후 "현 시점에서 12명이 사망했음을 확인할 수 있지만 복잡한 수습 과정에서 사망자 수가 늘어날 것 같다"고 말했다.

 

사망자 이외 모두 68명이 6개 병원에 이송됐고 이중 18명은 중환자실에 있다고 BBC는 전했다.

 

이날 새벽 1시께 런던 서부에 있는 120가구가 들어선 24층짜리 구청 소유의 임대 아파트에서 불이 나 삽시간에 건물 대부분을 태웠다.

 

 




배너
배너




배우 이수련, ‘대통령 1호 여성 경호관’에서 배우 된 사연은? [KJtimes=박선우 기자]배우 이수련이 대통령 경호관 시절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14일 방송된 tvN ‘현장 토크쇼-택시’에 이수련이 출연했다. MC 이영자는 이날 “대한민국 대통령 1호 여성 경호관 출신”이라고 이수련을 소개했다. 이수련은 아이큐 146, 이화여대 영문학과 졸업하고 대통령 경호관이 되기 위해 공수∙군사훈련을 우수한 성적으로 마치는 등 화려한 스펙을 자랑한다. 이수련은 “계획적으로 한 건 아니고 난 재미를 쫓는 스타일이라 어릴 때부터 발레나 무용보다도 태권도였다”며 “초등학생 때부터 남학생을 그렇게 때리고 다녔다”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졸업을 앞두고 기자나 PD가 되려고 언론사 시험을 준비했다는 이수련은 여성 경호관을 뽑는다는 공고를 보고 흥미를 느꼈다고 밝혔다. 그는 “너무 재미있을 것 같아서 지원했다”며 “다행히 한 번에 붙었다”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또 이수련은 아랍 에미리트 왕세자의 경호담당 수행원으로부터 청혼을 받은 적이 있다며 “일부다처제라 두 번째 아내로 오라고 하더라. 그땐 장난하나 싶었는데 출장을 다녀온 선배들이 결혼하라고 하더라”고 말했다. 그는 “이후 두바이에 갈 일이 있어 다시 만났는데 이번에는 네번째 부인을 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