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8.09 (수)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재계

현대자동차, '2017 잡페어' 24∼25일 개최..인재 직접 찾는다

[KJtimes=김봄내 기자]현대자동차는 오는 2425'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에서 잡페어(채용박람회)를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올해로 10회째인 현대차 잡페어에서는 겉으로 드러나는 경력이나 '스펙'보다는 잠재능력과 인성을 갖춘 인재를 직접 찾아 나서는 이색 채용 프로그램인 'The H 캐스팅 센터'가 운영된다.

 

이 프로그램에 참가하려면 이달 10일 낮 12시부터 현대차 채용 홈페이지에서 주제에 맞춰 자신을 소개하는 글을 작성하고 사전 신청을 하면 된다.

 

현대차는 이 중 일부 대상자를 선정해 잡페어 현장의 The H 캐스팅 센터에서 심층 면담을 한 후, 최종 선발된 인재를 대상으로 2개월의 장기 평가를 거쳐 신입사원으로 입사할 기회를 줄 예정이다.

 

참가자들이 자신의 장점을 마음껏 뽐내면 현대차가 우수자를 선정해 하반기 신입 채용과정에서 서류전형 면제 혜택을 주는 '자기 PR'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이 프로그램 역시 10일 낮 12시부터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 신청할 수 있으며 현장 접수도 가능하다.

 

아울러 현대차는 잡페어 현장에서 매일 약 1천명의 희망자를 선착순 모집해 브랜드 체험 투어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40분간 진행되는 이 프로그램을 통해 현대차가 추구하는 브랜드 가치와 미래 비전, 제품 라인업, 자동차 생산 과정 등을 접할 수 있다고 회사 측은 소개했다.

 

이밖에 채용 실무를 담당하는 인재채용팀 직원들과 토크콘서트 형식으로 자유롭게 대화해 채용 팁을 얻는 '채용 토크''직무 토크', 현대차 직원들의 일과 삶에 대한 이야기를 듣는 '테마 특강'(H-Story) 등의 프로그램이 함께 마련된다.

 

현대차는 이달 31일부터 98일까지 연구개발(R&D) 생산(Manufacturing) 전략지원 소프트웨어(S/W) 디자인 분야의 하반기 신입 채용 및 동계 인턴 모집을 진행한다.

 

 




배너
배너

롯데그룹, 신동빈 회장, 경영권 분쟁 후 처음 ‘형 만났다’ [KJtimes=김봄내 기자]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형인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과 2015년 7월 형제간 경영권 분쟁이 불거진 뒤 처음으로 자리를 함께 했다. 이에 따라 두 사람이 화해할지 여부가 주목되고 있다. 30일 롯데그룹에 따르면 전날 오후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신 회장과 신 전 부회장은 독대를 했다. 이번 만남은 모친인 시게미쓰 하츠코(重光初子)의 권유로 이뤄진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이들은 이 자리에서 배석자 없이 만나 대화를 나눈 것으로 알려지고 있으며 한두 번의 만남으로 성과를 내기는 어렵지만 신 회장이 화해하고 싶다는 생각을 하고 있고 앞으로도 대화 노력을 할 것이라는 입장인 만큼 이런 자리는 계속 마련될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롯데그룹은 이와 관련 최근 모친인 하츠코 여사의 화해 권고가 있었고 마침 다른 친척의 제안도 있어 2년 만에 독대가 이뤄졌으며 두 사람은 화해가 필요하다는 사실에 인식을 같이하고 만났지만 현안에 대해 특별히 합의된 것은 없었다고 밝혔다. 신 회장은 회동 뒤 “롯데그룹을 걱정하시는 이해관계자분들의 염려를 덜어드리기 위해 가족문제 해결에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