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9.05 (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KJ세상만사

소설가 마광수, 자택서 숨진 채 발견...그는 누구?

[KJtimes=김봄내 기자]소설가 마광수 전 연세대 국문학과 교수가 5일 숨졌다. 향년 66.

 

이날 낮 1251분께 마 전 교수가 자신의 자택인 서울 용산구 동부이촌동의 한 아파트에서 숨져 있는 것을 가족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현장에서는 자신의 유산을 시신을 발견한 가족에게 넘긴다는 내용과 시신 처리를 그 가족에게 맡긴다는 내용의 유서가 발견됐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은 마 전 교수가 목을 맨 채 숨진 점을 미뤄 스스로 목숨을 끊었을 가능성이 크다고 보고 자세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마 전 교수는 연세대 국문과 교수 시절 발간한 성애소설 '즐거운 사라'1992년 구속됐다. 그는 연세대에서 해직과 복직을 반복하다 지난해 8월 정년 퇴임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