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9 (수)

  • -동두천 -0.6℃
  • -강릉 8.4℃
  • 구름많음서울 -0.1℃
  • 흐림대전 3.6℃
  • 흐림대구 9.7℃
  • 흐림울산 10.7℃
  • 흐림광주 6.7℃
  • 흐림부산 11.8℃
  • -고창 5.0℃
  • 흐림제주 10.1℃
  • -강화 -1.7℃
  • -보은 3.2℃
  • -금산 3.7℃
  • -강진군 6.8℃
  • -경주시 9.9℃
  • -거제 12.3℃

KJ세상만사

카탈루냐 독립투표서 90% '찬성' "독립국 세울 권리 획득"

[KJtimes=김봄내 기자]1(현지시간) 스페인 중앙정부의 저지 속에 치러진 카탈루냐의 분리독립 주민투표에서 90%가 찬성표를 던졌다고 카탈루냐 자치정부 측이 밝혔다.

 

dpa통신 등에 따르면 카탈루냐 자치정부 호르디 투룰 대변인은 이날 언론브리핑에서 총 226만 표가 개표된 상황에서 90%에 해당하는 200여만 표가 찬성으로 집계됐다며 분리독립 투표가 가결됐다고 주장했다.

 

자치정부 집계에 따르면 반대표는 전체의 7.9%에 불과했다. 기권과 무효표도 각각 2%, 0.9%로 집계됐다.

 

투룰 대변인은 "오늘은 민주주의와 이를 평화적으로 수호한 이들의 승리다"라고 밝혔다.

 

카를레스 푸지데몬 카탈루냐 자치정부 수반도 투표 종결 후 가진 연설에서 "희망과 고통이 함께한 이 날 카탈루냐 시민들은 공화국으로서 독립국을 세울 수 있는 권리를 획득했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치러진 카탈루냐의 분리독립 찬반 주민투표는 투표를 불법화한 스페인 정부의 저지에 가로막혀 곳곳에서 파행을 빚었다.

 

엘파이스 등 현지언론들에 따르면 스페인 정부는 이날 오전 9시 투표가 개시되자마자 카탈루냐 제1 도시인 바르셀로나의 주요 투표소들에서 투표용지와 투표함을 강제 압수 조치했다.

 

또 바르셀로나의 한 학교에 설치된 투표소에서는 시민과 스페인 경찰의 대치 과정에서 경찰이 곤봉을 휘두르고 고무탄을 쏘며 강제 해산에 나서면서 충돌이 빚어지기도 했다.

 




배너
배너






제닉, 상해 푸동 화장품 수입 특구에 판매법인 설립 [KJtimes=유병철 기자] 마스크팩 전문 기업 제닉이 중국 상해 푸동신구에 셀더마 판매법인을 설립했다고 발표했다. 상해 푸동신구는 화장품 수입 특구로 지정되어 위생허가제가 아닌 등록관리제가 시행되고 있는 지역이다. 기존에는 중국에 화장품을 수출을 할 경우 등록을 하고 기술심사를 거쳐 인증을 받아야 판매가 가능했다. 하지만 상해 푸동신구는 올해 초, 발표된 상해 지방정부의 수입화장품 등록관리제 시행에 따라 등록 후 판매 하면서 기술심사를 받게 된다. 즉 제닉은 푸동신구에 위치한 판매법인을 통해 길게는 일 년 이상 걸리는 위생허가 기간을 단축시킴으로써 중국 시장에서의 영업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게 된 것. 특히 한국에서 생산한 셀더마 제품을 중국 시장에 빠르게 수출하는 것이 가능해진 만큼, 급변하는 중국 소비자들의 니즈를 발 빠르게 파악해 최적의 제품을 수입해 판매하는 전략을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제닉의 황진선 대표는 “이번에 설립한 판매법인은 중국 시장에서 셀더마가 브랜드 사업을 확장하는데 큰 성장동력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근 신제품으로 완판을 달성한 송지효 #예쁨팩, 셀더마 크리스탈 스킨 마스크를 비롯해 K-Beauty 트렌드를 반영한 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