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12 (목)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노보텔 앰배서더 독산, 멕시칸 셰프 초청 프로모션


[KJtimes=유병철 기자] 노보텔 앰배서더 독산의 뷔페 가든테라스와 다이닝 바 그랑아에서는 오는 1021일부터 뜨거운 멕시코의 정열을 담은 올라 멕시코(Hola Mexico)’ 미식 프로모션을 선보인다.

 

먼저 노보텔 앰배서더 독산 로비 층에 위치한 가든테라스 뷔페 레스토랑에서는 1130일까지 기존의 뷔페 메뉴에 멕시코 현지 셰프인 로젠도가 제안하는 멕시칸 메뉴를 더하여 다양한 뷔페 메뉴를 선보인다.

 

로젠도 셰프는 한국인의 입맛에도 잘 맞는 멕시코 메뉴인 타코, 엔칠라다, 파히타, 칠리콘카르네 등을 엄선했으며, 멕시코 여행을 통해 맛보았던 정통 멕시칸 요리의 맛을 그리워하는 고객이나 멕시코의 새로운 요리를 맛보고 싶어하는 고객들이 멕시코에 직접 가지 않아도 한국에서 멕시코 정통의 맛을 느낄 수 있도록 준비했다.

 

또한 라이브 뮤직 바 그랑아는 타코, 퀘사디아, 데킬라, 코로나리타 등의 멕시칸 푸드가 젊은 층을 중심으로 새로운 먹거리 문화로 자리잡고 있는 트렌드를 반영하여 금천구 지역내 최초의 멕시칸 다이닝 바로 새롭게 태어난다.

 

멕시코를 상징하는 선인장, 전통 모자, 인테리어 소품 등을 활용하여 멕시코 감성을 더한 인테리어가 특징이다.

 

더불어 코로나리타, 마가리타, 시트러스 테킬라 등의 다양한 주류를 제공하며, 주류와 환상의 조화를 이루는 나초, 치킨 퀘사디아, 타코, 비프 파히타 등 멕시칸 안주 메뉴를 제공한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멕시칸 다이닝 바 그랑아는 퇴근 후 동료나 친구, 지인이 편하게 들러 간단한 식사와 주류를 즐길 수 있는 다이닝 공간으로 새로운 저녁 문화를 제안하고자 기획했다. 기존 고객들에게 인기 만점인 조나타(Zonata) 밴드 공연은 그대로 유지하여 수준 높은 라이브 공연과 함께 다채로운 멕시칸 푸드를 합리적인 가격으로 눈과 귀, 입이 모두 즐거운 시간을 보내기 충분한 공간이 될 것이다.

 

 




배너
배너






기네스 펠트로·안젤리나 졸리 "나도 하비 웨인스타인에 성추행 당했다" [KJtimes=김봄내 기자]할리우드 거물 영화제작자 하비 웨인스타인에 대한 성추문 폭로가 계속돼 충격을 주고 있다. 유명 배우 기네스 펠트로와 앤젤리나 졸리도 과거 그로부터 성추행을 당했다고 폭로하고 나서는 등 파문이 일파만파로 번지는 양상이다. 미국 잡지 뉴요커는 10일(현지시간) "최소 3명의 여성이 웨인스타인으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고 털어놨다"고 보도했다. 피해 여성에는 이탈리아 유명 여배우이자 영화감독인 아시아 아르젠토와 루시아 에반스로 알려진 전 배우지망생 등이 포함됐다. 앞서 뉴욕타임스(NYT)는 지난 5일 웨인스타인이 약 30년 전부터 할리우드 여배우는 물론 부하 여직원들을 상대로 성적으로 부적절한 각종 언행을 일삼아 왔다고 폭로했다. 웨인스타인은 최소 8명의 피해 여성들과는 합의금을 지불하고 합의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NYT는 10일 후속 기사에서 웨인스타인에게 피해를 당했다는 여배우들의 제보가 잇따르고 있다면서 그중에는 기네스 펠트로와 앤젤리나 졸리, 로재나 아켓, 미라 소르비노 등 유명 배우들도 포함돼 있다고 보도했다. 펠트로는 NYT 인터뷰에서 자신이 22살 때 웨인스타인이 호텔 방으로 와서 마사지를 해달라는 요구를 받은 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