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24 (금)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KJ 핫클릭

와이드앵글, 발 시림 막고 스타일 살리는 '여성 골프 부츠 2종' 출시

[KJtimes=김봄내 기자]골프웨어 와이드앵글이 보온과 스타일을 모두 잡을 수 있는 여성 부츠 2종을 출시했다.

 

겨울철 라운딩은 최소 네 시간 이상 추운 날씨에 노출돼야 하는 혹한기 운동인 만큼 철저한 준비가 필요하다. 발의 온도가 떨어지기 시작하면 체온이 급격하게 떨어지고 움직임도 둔해진다. 특히 겨울에도 레깅스에 큐롯(치마)을 많이 입는 여성 골퍼들은 발과 발목이 쉽게 찬바람에 노출된다.

 

이에 와이드앵글은 심플한 디자인에 보온성을 극대화 시킨 와이클릿 롱부츠를 선보였다. 신발 안쪽을 기모 마감하고 부츠 윗부분을 신축성 있는 밴드로 처리해 바람이 들어올 수 있는 틈을 모두 없앴다.

 

추운 야외에서 장시간 걸어 다녀야 하는 겨울 골프에서 추위만큼 신경 써야 하는 부분이 발의 피로도다. ‘와이클릿 롱부츠는 쿠션감이 뛰어난 파일론 소재에 경량 몰드를 적용해 발의 피로를 최소화했다. 밑창은 눈이나 서리에 미끄러지지 않도록 마이크로 세라믹 배합 고무 소재를 사용, 밀착력 극대화시킨 것이 특징이다.

 

와이드앵글 하우스 패턴인 포레스트 패턴을 사용해 유니크함을 더했고, 발목을 감싸는 메탈 장식으로 고급스러운 스타일을 선보였다. 신발 안쪽에 지퍼를 달아 부츠를 편하게 신고 벗을 수 있도록 실용성까지 더했으며 색상은 블랙 한가지, 가격은 239,000원이다.

 

 

함께 출시된 와이클릿 미들부츠역시 보온성과 편안함, 미끄럼 방지 기능까지 모두 갖췄다. 미들부츠 스타일에 심플한 디자인으로 골프웨어 뿐 아니라 데일리룩과 코디하는 데도 무리가 없다. 패딩과 가죽 소재를 믹스해 세련된 감각을 더하고 퍼 장식으로 디테일을 더했다. 색상은 브라운과 블랙 두 가지 색상으로 출시됐고, 가격은 199,000원이다.

 

와이드앵글 마케팅팀은 겨울 필드에 나갈 때는 방한과 미끄러짐 방지 기능을 갖춘 골프화가 필수라며 뛰어난 기능성은 물론 스타일까지 살릴 수 있는 골프 부츠를 활용해 한 겨울에도 따뜻하고 스타일리시한 라운드를 즐기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배너
배너


"캐나다구스 80% 할인해요" 블랙프라이데이 노린 사기 접수 급증 [KJtimes=이지훈 기자]서울시는 미국의 최대 할인 행사인 블랙프라이데이(11월 넷째 주 금요일) 시기에 맞춰 저렴하게 제품을 구매하려는 국내 소비자들이 늘어남에 따라 이러한 소비자 심리를 악용한 가짜사이트들이 급증하고 있어 소비자들의 각별한 주의를 요구한다고 밝혔다. 현재 서울시전자상거래센터에 최근 일주일(기간) 동안 해외사이트에서 제품을 구매했으나 사기로 의심된다는 소비자피해가 10건 이상 접수된 상황이다. 서울시전자상거래센터에 신고한 피해소비자 대부분이 신용카드 결제를 한 상태로 서울시전자상거래센터에서 해당 카드사에 피해처리를 요청한 상황이나, 카드사에서는 물품이 배송될 가능성이 있어 해외 카드사 규정에 따라 구매일로부터 일정 기간(15~30일)이 경과되어야 정식으로 접수해 처리가 가능한 상황이다. 서울시전자상거래센터는 현재, 사기의심 사이트의 경우 대부분 해외에 서버를 두고 있어 직접적인 사이트 폐쇄가 불가한 상황이라, 추가적인 소비자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정부 유관기관에 협조 요청하여 국내에서 해당 사이트 접속을 차단하였다고 밝혔다. 대부분의 소비자는 결제 후 사이트를 확인 해 보니 고객센터 연락처가 없고, 구매 당시 달러로 표시되어 있었으




경산서 압독국 시대 왕릉급 목관묘 발견...보존처리 서둘러야 하는 이유는? [KJtimes=이지훈 기자]2천년 전 경북 경산 일대를 지배한 압독국(押督國) 시대의 왕릉급 목관묘(木棺墓·나무널무덤)가 발견됐다. 이 무덤은 기원 전후에 한반도 남부에서 유행한 통나무 목관묘로, 규모나 부장 유물이 동시대 다른 무덤을 압도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무덤을 둘러본 전문가들은 이 목관묘가 창원 다호리 1호 목관묘와 경주 조양동 38호 목관묘의 중간 단계 무덤으로, 경산 압량면 일대에 있었던 고대 소국인 압독국의 왕이 묻혔을 가능성이 크다고 말했다. 다만 왕릉 여부는 추가 조사를 통해 드러날 것으로 보인다. 매장문화재 전문조사기관인 성림문화재연구원은 경산하양택지개발예정지구 내 하양읍 도리리 115-5번지 일원에서 발굴조사를 진행해 압독국 시대 왕릉급 무덤을 포함한 목관묘 2기를 발굴했다고 23일 밝혔다. 왕릉급 무덤으로 지목된 6호 목관묘는 참나무로 제작됐다. 이 무덤은 동서 방향으로 놓였으며, 전체적으로는 ㅍ자 형태다. 통나무를 파서 시신을 안치하고, 길쭉한 나무 판재를 사방에 세웠다. 가로는 약 80㎝, 세로는 280㎝인 직사각형이다. 목관 안에서는 피장자의 두개골과 치아, 팔뼈, 정강이뼈가 일부 확인됐다. 고대 목관묘에서 인골이 출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