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8 (월)

  • 구름많음동두천 13.3℃
  • 구름많음강릉 18.4℃
  • 구름많음서울 14.1℃
  • 흐림대전 13.9℃
  • 구름많음대구 16.0℃
  • 구름많음울산 15.7℃
  • 흐림광주 13.9℃
  • 흐림부산 13.1℃
  • 흐림고창 14.3℃
  • 흐림제주 12.9℃
  • 구름많음강화 9.3℃
  • 구름많음보은 14.6℃
  • 구름많음금산 14.9℃
  • 흐림강진군 14.3℃
  • 구름많음경주시 16.2℃
  • 흐림거제 13.6℃
기상청 제공

대한제강, 철강수요 방향성에 ‘우려가 있다고(?)’

현대차투자증권 “올해 3분기 부진한 실적”

[KJtimes=김승훈 기자]대한제강[084010]이 올해 3분기 부진한 실적을 낸 데다 철근 수요 방향성에 대한 우려도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21일 현대차투자증권은 대한제강에 대해 이 같은 분석을 내놓고 이 종목의 목표주가를 14600원에서 12800원으로 내렸다. 그러면서 3분기 별도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2567억원과 37억원으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각각 57%, 52% 줄어 부진한 실적을 냈다고 진단했다.


현욱 현대차투자증권 연구원은 국내 철근 수요는 올해 1260t으로 역사상 최고 수준을 기록하고 내년에 1180t으로 올해보다 6% 감소할 것이라며 철근 수요의 방향성에 대한 우려로 주가는 조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박 연구원은 지난달 국내 철근업체들의 철근 가격 인상 효과로 4분기 별도 영업이익은 196억원에 달해 작년 같은 기간보다 131% 증가할 것이라면서 이에 따라 투자의견 매수는 유지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지난 828IBK투자증권은 대한제강에 대해 커버리지(기업 분석 대상)에 추가하면서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2만원을 각각 제시한 바 있다. 수요 증가로 호조세를 이어갈 것이라는 분석에 따른 것이다.


당시 한유건 IBK투자증권 연구원은 대한제강의 2분기 연결 매출은 전 분기보다 15% 늘어난 3270억원, 영업이익은 102% 증가한 210억원이었다며 철근 성수기 진입, 건설 착공 증가, 중국산 수입물량 축소 등을 양호한 실적의 이유로 들었다.


한 연구원은 “2분기 바인코일을 포함한 철근 판매량이 작년 동기 대비 14% 늘어났다는 점은 올해 강한 철근 수요 흐름을 증명한 것이라며 원재료 가격 상승에 따른 제품 가격 인상 모멘텀도 긍정적 요인이라고 평가했다.








한미약품, 낙폭 커지면 오히려 매수 기회라고(?) [KJtimes=김승훈 기자]한미약품[128940]이 기술수출한 신약 ‘롤론티스’의 미국 식품의약국(FDA) 허가신청이 자진 취하된 것과 관련해 출시 지연과 신약 가치 하향조정은 목표주가 변경 사유는 아니라고 판단되며 낙폭이 과도하게 커지면 오히려 매수 기회로 삼아야 한다는 분석이 나왔다. 18일 NH투자증권은 한미약품에 대해 이 같은 분석을 내놓고 마이너한 이슈이나 승인 시점은 6개월가량 지연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그러면서 출시 지연에 따라 롤론티스의 신약 가치를 5096억원에서 4631억원으로 수정했으나 한미약품에 대한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는 종전대로 ‘매수’와 58만원으로 제시했다. 구완성 NH투자증권 연구원은 “한미약품의 미국 파트너사인 스펙트럼이 호중구감소증 치료제 ‘롤론티스’의 허가신청을 자진 취하했다”며 “이는 원료의약품을 생산하는 미국 위탁생산업체가 FDA에서 요청한 보완자료를 기한 내에 준비하는 것이 어렵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구 연구원은 “취하 사유는 약 자체 문제라기보다는 생산공정 관련 자료 미비로 추정되며 마이너한 이슈로 판단된다”면서 “다만 당초 올해 4분기로 예상했던 롤론티스의 FDA 승인 시점은 내년 2분기로 5~6개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