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07 (목)

  • -동두천 -2.7℃
  • -강릉 2.1℃
  • 박무서울 -0.2℃
  • 박무대전 2.9℃
  • 박무대구 -1.2℃
  • 구름많음울산 3.6℃
  • 박무광주 0.7℃
  • 구름조금부산 5.1℃
  • -고창 2.5℃
  • 흐림제주 8.8℃
  • -강화 -3.9℃
  • -보은 0.4℃
  • -금산 1.2℃
  • -강진군 -0.8℃
  • -경주시 -4.3℃
  • -거제 5.0℃

일본 요즘뜨는 정보

오타니, 미국 메이저리그 가나

MLB 7개 구단과 면접…결정만 남겨놔

[KJtimes=김현수 기자]일본 야구 천재로 통하는 오타니 쇼헤이(23)가 미국 메이저리그에 진출할지 여부에 일본 열도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오타니가 메이저리그 7개 구단과의 면접을 끝낸 것으로 알려진 게 이유다.


우투좌타인 오타니는 올해까지 5년간 뛴 일본프로야구에서 투수로 통산 4215, 평균자책점 2.52, 타자로 타율 0.286에 홈런 48, 166타점을 올렸다. 미국에서도 투타 겸업을 노린다.


미국 야후스포츠의 제프 파산 기자는 6(이하 현지시간)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오타니가 이틀에 걸쳐 메이저리그 7개 구단과 만났다고 전했다. 메이저리그 거의 모든 구단이 오타니 영입을 원하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으며 결정권은 오타니에게 있다.


이미 메이저리그 구단에 질문지를 전달해 서류 심사를 하고 7개 구단에만 면접 자격을 준 오타니는 자신을 위해 최적의 환경을 제공할 한 팀을 고르면 된다.


현재 오타니는 4일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 로스앤젤레스(LA) 다저스, LA 에인절스 등 3개 구단 관계자와 면접을 했다. 다음날인 5일에는 시애틀 매리너스, 텍사스 레인저스, 시카고 컵스,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등 4개 구단 관계자와 만났고 7개 구단 면접은 모두 오타니 에이전시가 있는 LA에서 했다.


파산 기자는 오타니가 빨리 결정을 내릴 수도 있다아직 구체적인 일정은 나오지 않았다고 밝혔다. 일본 언론은 오타니가 다른 자유계약선수(FA)를 의식해서라도 최대한 빨리 팀을 선택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한편 포스팅(비공개 경쟁입찰)으로 미국에 진출하는 오타니는 미국 동부시간 기준 22일 오후 1159(한국시간 23일 오후 159)까지 결정을 내려야 한다.


오타니를 영입할 팀은 미·일 포스팅 협정에 따라 이적료로 최대 2000만 달러(217억원)만 내면 된다. 여기에 25세 미만 외국 선수에 한해 연봉과 계약금 액수를 제한하는 규정이 있어 오타니의 2018년 연봉은 500만 달러를 넘지 않을 전망이다.




배너
배너






한국패션협회, 10회 맞이한 코리아패션대상 시상식 개최 [KJtimes=유병철 기자] 한국패션산업의 발전과 세계화에 앞장서 온 패션인의 공로를 치하하는 ‘제10회 코리아패션대상 시상식’이 오는 12월 8일 오후5시 양재동 엘타워 7층 그랜드홀에서 개최된다. 산업통상자원부의 후원으로 한국패션협회가 주최하고 한국백화점협회가 협찬하는 이번 행사는 패션기업 및 유통업계, 디자이너를 비롯한 패션인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한 해를 마감하는 패션인 송년의 밤 행사로 진행된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글로벌 시장개척 및 한국패션산업발전에 공헌도가 높은 패션기업 대표, 디자이너, 실무자, 연관산업 종사자에게 주어지는 상으로 대통령 표창, 국무총리 표창, 산업통상자원부장관 표창 등의 정부표창과 함께 한국패션협회 공로상과 루키상, 한국백화점협회 우수협력 공로상과 신인상 등 민간표창이 수여될 예정이다. 시상식 이외에도 지난 11월에 진행된 국내 최고 권위의 신인 디자이너 콘테스트인 제35회 대한민국패션대전의 상위 수상자 6명의 갈라 패션쇼와 더불어 ‘위 솔로이스츠’의 축하 공연으로 풍성한 축제의 장이 준비된다. 한편, 한국패션협회는 수상자 선정을 위해 지난 6월 13일 신청요령을 발표, 7월 14일까지 신청접수를 받았으며, 객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