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03 (수)

  • -동두천 -7.5℃
  • -강릉 -2.0℃
  • 맑음서울 -6.8℃
  • 맑음대전 -4.7℃
  • 맑음대구 -1.2℃
  • 맑음울산 -0.7℃
  • 맑음광주 -1.4℃
  • 맑음부산 2.4℃
  • -고창 -2.2℃
  • 구름조금제주 5.0℃
  • -강화 -5.7℃
  • -보은 -6.1℃
  • -금산 -5.2℃
  • -강진군 0.1℃
  • -경주시 -0.9℃
  • -거제 1.8℃
기상청 제공

KJ 핫클릭

비오템, ‘라이프 플랑크톤™ 센시티브 밤’ 출시

[KJtimes=김봄내 기자]비오템이 겨울철 민감하고 거칠어지는 것은 물론, 건조해지는 피부에 즉각적인 진정과 보습 효과를 제공하는 라이프 플랑크톤센시티브 밤(LIFE PLANKTONSENSITIVE BALM)’, 일명 라이프 플랑크톤온천수 시카밤을 출시했다.

 

비오템 라이프 플랑크톤온천수 시카밤은 비오템의 라이프 플랑크톤라인의 새로운 밤(Balm)타입 제품으로, 피부에 즉각적인 진정과 장벽 강화, 결 개선 효과를 부여한다. 날씨 변화와 도시 공해 등 다양한 자극과 스트레스로 인해 건조하고 거칠어진 피부 컨디션 개선에 도움을 준다. 밤 타입 제품의 장점인 꽉 찬 영양감과 크림의 부드러운 텍스쳐를 동시에 느낄 수 있으며, 저자극 포뮬라로 민감 피부도 순하게 사용할 수 있다.

 

라이프 플랑크톤온천수 시카밤은 제품의 효과를 장기적으로 보존하기 위해 혁신적인 에어리스(Airless)’ 패키지로 개발됐다. 화장품 마켓에서 독점으로 선보인 이 패키지는 밀어서 짜는 방식으로 내용물을 덜어내 공기에 노출 없이 제품을 사용할 수 있어 오염이나 산화의 걱정 없이 꾸준히 사용 가능하다. 또한 매번 사용할 때마다 적절한 양을 덜어낼 수 있기 때문에 날마다 동일한 효과를 경험할 수 있다.

 

라이프 플랑크톤온천수 시카밤의 핵심 성분인 라이프 플랑크톤은 프랑스 피레네의 전설적인 온천에서 찾은 비오템만의 특별한 성분으로, 온천수를 바른 듯 편안한 피부 결을 만들어 주며 피부를 진정시키는 효과가 있다. ‘라이프 플랑크톤온천수 시카밤에는 라이프 플랑크톤외에도 쉐어버터, 콩 오일, 토코페놀 성분이 포함됐다. 쉐어버터 성분은 깊은 보습감을 전달하고, 자연에서 유래된 콩 오일이 피부 보호막을 형성해 수분 손실을 막아주며, 토코페놀 성분이 피부 속부터 탄탄하고 윤기 있는 피부로 가꿔준다.

 

라이프 플랑크톤온천수 시카밤은 전국 비오템 매장과 온라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용량 및 가격(권장소비자가)50ml, 59천 원대.

 




배너
배너

부영 이중근 회장, 송도테마파크사업 ‘선제적 조치’ 나선다 [KJtimes=김봄내 기자]부영그룹(회장 이중근)이 송도테마파크 조성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환경오염 정화, 사회공헌 확대 등 선제적 조치에 나서기로 했다. 이중근 부영그룹 회장은 지난 25일 오후 인천시청에서 열린 송도테마파크 조성사업 관련 공식회의에 직접 참석해 이같은 의지를 밝혔다. 이날 회의는 송도테마파크 조성사업의 구체안을 마련하는 실시계획 협의 절차를 앞두고 사업자인 부영그룹의 보다 분명한 입장 표명을 바라는 인천시의 요청에 따라 마련됐다. 이중근 회장은 이 자리에서 “송도테마파크를 대한민국을 상징하는 세계적 테마파크로 만들기 위해 열정을 쏟고 계신 인천시 관계공무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다만 최근 일련의 과정에서 사회적 논란과 오해가 있었던 점에 대해서는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하지만 중요한 사실은, 저와 부영그룹이 송도테마파크를 제대로 건설해 반드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세계적인 위락단지로 발전시킴으로써 인천관광 활성화와 지역경제 발전에 일익을 담당하고자 하는 확고한 신념을 갖고 있다는 점이다”고 강조했다. 이중근 회장은 “이같은 의지를 실천으로 보여드리기 위해 우선 몇가지 선제적 조치를 시행하려 한다”고 밝


현대차, 올해 판매목표 ‘초과달성·이익 증가’ 기대된다고(?) [KJtimes=김승훈 기자]현대차[005380]가 작년 4분기에는 시장 기대치를 밑도는 실적을 내겠으나 올해는 사업계획을 초과달성하고 이익도 증가세를 보일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3일 메리츠종금증권은 현대차에 대해 이 같은 전망을 내놓고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그러면서 그 이유로 어려운 영업환경에서 보수적 사업계획을 발표한 것은 아쉽지만 실제 판매량은 5% 초과 달성할 것으로 예상하며 이익 개선에 근거한 기업가치 상승이 계속될 것이라고 밝혔다. 김준성 메리츠종금증권 연구원은 “현대차의 작년 4분기 영업이익은 1조1200억원으로 전년 같은 기간 대비 9% 늘겠다”며 “12월 파업과 리콜, 임금협상 조정비용이 반영되면서 시장 기대치를 하회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김 연구원은 “그러나 올해 연간 순이익은 기저효과와 펀더멘털 개선으로 작년보다 38% 증가할 것으로 예상한다”면서 “환율 강세에 따른 손실영향 1조1000억원(10원당 영업이익 변동 1668억원)을 반영해도 이익 개선 가능성이 크다”고 분석했다. 그는 “올해 글로벌 판매량은 목표치인 467만대를 초과 달성할 것으로 전망되고 회복세를 이어가는 중국에서 작년보다 26만대 많은 103만대를 판매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