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1 (목)

  • -동두천 -9.8℃
  • -강릉 -5.8℃
  • 맑음서울 -9.3℃
  • 구름조금대전 -6.9℃
  • 맑음대구 -4.6℃
  • 맑음울산 -3.6℃
  • 구름많음광주 -4.5℃
  • 맑음부산 -2.0℃
  • -고창 -5.6℃
  • 제주 0.3℃
  • -강화 -9.7℃
  • -보은 -8.9℃
  • -금산 -7.8℃
  • -강진군 -3.8℃
  • -경주시 -4.1℃
  • -거제 -1.6℃
기상청 제공

생활경제

“역대 최대 규모, 공공기관 채용 일정 확인하자”

[KJtimes=김봄내 기자]올해 공공기관은 역대 최대 규모인 약 23천명의 인원을 정규직으로 채용할 계획이다. 특히 채용 인원의 절반 이상인 53%를 상반기에 채용한다고 밝혀, 공공기관 취업준비생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에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이 ‘2018년 공공기관 채용일정서비스를 바탕으로 올해 주요 기관 일정을 정리했다.

올해 공공기관 채용 시작은 한국도로공사’, 오는 12일까지 접수마감!

 

올해 1분기 채용 문을 연 첫 번째 기관은 한국도로공사이다. 채용은 일반과 전문인력 부문으로 나누어 진행한다. 일반공채의 경우 행정직(경영/법정), 기술직(토목/건축/전기/조경/기계/설비/전산/전자통신)에서 모집한다. 지원자격은 학력, 연령, 성별 등 제한이 없으나 공인영어성적 1개는 필수로 제출해야 한다. 또한 기술직은 선발분야 기사 이상 자격증 소지자만 가능하다. 전형은 서류전형, 필기전형, 실무진 면접 및 인성검사, 경영진 면접 순이다. 전문인력공채는 변호사, 공인회계사, 세무사, 정보보안전문가를 채용한다. 분야별 필수자격증 보유자여야 하며, 서류전형과 필기전형에 이어 역량면접 및 인성검사 후 최종합격자 발표를 진행한다. 합격자 근무조건은 월 240만원 수준으로 일반 및 전문인력 공채 모두 동일하다. 오는 12일까지 지원하면 된다.

 

200명 이상 채용 예상, 공공기관 상반기에 집중돼!

 

공공기관 중 채용 규모가 가장 클 것으로 예상되는 한국철도공사의 채용도 1월로 예정되어 있다. 한 해 동안 1,600명을 뽑을 예정으로 채용절차는 서류전형, 필기시험, 면접시험 및 인성역량검사, 신체검사의 순으로 진행된다. 다음으로 한국전력공사(1,586, 35월 예정), 국민건강보험공단(1,274, 3~4월 예정), ‘한국가스기술공사’(552, 2월 예정), ‘국민연금공단’(273, 39월 예정) ‘한국도로공사’(250, 17월 예정), ‘건강보험심사평가원’(252, 3), ‘한국수자원공사’(228, 2~3월 예정), 한전KPS(222, 3월 예정), ‘한국토지주택공사’(250, 6) 등이 200명 이상 채용을 계획하고 있다. 특히 1월에서 3월 사이에 채용이 집중되어 있는 점을 참고하자.

 

‘IBK 기업은행’, ‘한국보훈복지의료공단등 하반기에만 채용하는 공공기관도 있어!

 

하반기에만 채용 계획이 있는 공공기관도 있어 미리 일정을 확인하면 좋다. ‘한국보훈복지의료공단’(861, 811월 예정), ‘IBK기업은행(219, 9월 예정), ‘한국농어촌공사’(275, 8~9월 예정), ‘한국동서발전’(166, 10월 예정), ‘신용보증기금’(100, 9월 예정)이 있다.

이외로는 한국언론진흥재단, 한국철도시설공단,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등이 하반기에 채용이 예정되어 있다.

자세한 공공기관 채용일정은 사람인의 공공기관 채용일정서비스를 참고하면 확인할 수 있다.

 

 




배너
배너

부영 이중근 회장, 송도테마파크사업 ‘선제적 조치’ 나선다 [KJtimes=김봄내 기자]부영그룹(회장 이중근)이 송도테마파크 조성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환경오염 정화, 사회공헌 확대 등 선제적 조치에 나서기로 했다. 이중근 부영그룹 회장은 지난 25일 오후 인천시청에서 열린 송도테마파크 조성사업 관련 공식회의에 직접 참석해 이같은 의지를 밝혔다. 이날 회의는 송도테마파크 조성사업의 구체안을 마련하는 실시계획 협의 절차를 앞두고 사업자인 부영그룹의 보다 분명한 입장 표명을 바라는 인천시의 요청에 따라 마련됐다. 이중근 회장은 이 자리에서 “송도테마파크를 대한민국을 상징하는 세계적 테마파크로 만들기 위해 열정을 쏟고 계신 인천시 관계공무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다만 최근 일련의 과정에서 사회적 논란과 오해가 있었던 점에 대해서는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하지만 중요한 사실은, 저와 부영그룹이 송도테마파크를 제대로 건설해 반드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세계적인 위락단지로 발전시킴으로써 인천관광 활성화와 지역경제 발전에 일익을 담당하고자 하는 확고한 신념을 갖고 있다는 점이다”고 강조했다. 이중근 회장은 “이같은 의지를 실천으로 보여드리기 위해 우선 몇가지 선제적 조치를 시행하려 한다”고 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