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2 (금)

  • -동두천 -16.1℃
  • -강릉 -10.0℃
  • 맑음서울 -14.9℃
  • 맑음대전 -12.0℃
  • 맑음대구 -8.7℃
  • 맑음울산 -8.2℃
  • 구름많음광주 -8.9℃
  • 맑음부산 -7.1℃
  • -고창 -10.2℃
  • 제주 0.6℃
  • -강화 -14.2℃
  • -보은 -18.2℃
  • -금산 -14.2℃
  • -강진군 -10.4℃
  • -경주시 -9.2℃
  • -거제 -5.2℃
기상청 제공

메종 글래드 제주, 2018년 첫 갈라 디너 선봬


[KJtimes=유병철 기자] 메종 글래드 제주에서는 오는 19메종 고메를 주제로 2018년 첫 갈라 디너를 선보인다.

 

맛있는 제주, 와인을 만나다라는 주제로 펼치는 이번 갈라 디너는 한국인의 정서에 맞는 제주 한식과 고급 와인의 페어링을 통해 제주 음식 고유의 정통성을 알리는 것이 목적이다.

 

갈라 디너는 신선한 제주 식자재를 이용하여 총 7코스로 준비했다. 제주식 주전부리와 제주산 돌문어로 속을 채운 메밀 쌈 에피타이저를 비롯, 제철 방어와 제주 황돔회, 성게알 크림 소스로 맛을 낸 전복구이가 생선 요리로 준비된다. 메인으로 선보이는 육류 요리는 한방 삼계찜과 제주 감귤향을 입힌 안심 구이, 메종 글래드 제주의 인기 메뉴인 갈비찜이 제공된다. 달콤한 단호박 식혜와 제주의 명물인 오메기 떡을 후식으로 즐길 수 있다.

 

여기에 소믈리에가 각 코스에 가장 잘 맞는 와인을 직접 선별해 최상의 맛을 조합한다. 식전주로 일품인 브륏 빈티지(Brut Vintage)를 포함하여 생선과 어울리는 샤블리(Chablis), 깊은 아로마가 전복의 맛을 살리는 마르께스 드 무리에따 카페야니아 리제르바(Marques de Murrita Capellania Reserva), 바비큐에 잘 어울리는 도메인 비유 텔레그라프 샤토네프 뒤 파프 라 크로우’(Domaine du Vieux Telegraphe CDP ‘La Crau’)등 한식으로 선보이는 코스 요리와 최고의 궁합을 만드는 테이블 와인을 만날 수 있다.

 

이번 메종 글래드 제주의 갈라 디너는 1층에 위치한 아자리아 레스토랑에서 119일 오후 6시부터 10시꺼지 4시간 동안 80석에 한정하여 진행한다.

 




배너
배너

부영 이중근 회장, 송도테마파크사업 ‘선제적 조치’ 나선다 [KJtimes=김봄내 기자]부영그룹(회장 이중근)이 송도테마파크 조성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환경오염 정화, 사회공헌 확대 등 선제적 조치에 나서기로 했다. 이중근 부영그룹 회장은 지난 25일 오후 인천시청에서 열린 송도테마파크 조성사업 관련 공식회의에 직접 참석해 이같은 의지를 밝혔다. 이날 회의는 송도테마파크 조성사업의 구체안을 마련하는 실시계획 협의 절차를 앞두고 사업자인 부영그룹의 보다 분명한 입장 표명을 바라는 인천시의 요청에 따라 마련됐다. 이중근 회장은 이 자리에서 “송도테마파크를 대한민국을 상징하는 세계적 테마파크로 만들기 위해 열정을 쏟고 계신 인천시 관계공무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다만 최근 일련의 과정에서 사회적 논란과 오해가 있었던 점에 대해서는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하지만 중요한 사실은, 저와 부영그룹이 송도테마파크를 제대로 건설해 반드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세계적인 위락단지로 발전시킴으로써 인천관광 활성화와 지역경제 발전에 일익을 담당하고자 하는 확고한 신념을 갖고 있다는 점이다”고 강조했다. 이중근 회장은 “이같은 의지를 실천으로 보여드리기 위해 우선 몇가지 선제적 조치를 시행하려 한다”고 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