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9 (금)

  • -동두천 0.9℃
  • -강릉 7.1℃
  • 구름많음서울 2.2℃
  • 연무대전 1.6℃
  • 연무대구 3.2℃
  • 맑음울산 5.9℃
  • 연무광주 4.6℃
  • 연무부산 8.3℃
  • -고창 3.2℃
  • 맑음제주 8.3℃
  • -강화 2.6℃
  • -보은 0.9℃
  • -금산 -2.2℃
  • -강진군 4.9℃
  • -경주시 5.3℃
  • -거제 7.1℃
기상청 제공

자동차열전

벤츠,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에 전기차 브랜드 'EQ' 공개

[KJtimes=김봄내 기자]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새 전기차 브랜드 'EQ'를 한국 시장에 처음 공개했다.

 

벤츠코리아는 18일 문을 연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에 EQ 브랜드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충전식 하이브리드) SUV(스포츠유틸리티차) '더 뉴 GLC 350 e 4MATIC' 2대를 전시한다고 19일 밝혔다.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벤츠코리아 사장은 "스마트 모빌리티(이동수단)를 지향하는 EQ 브랜드의 비전을 가장 스마트한 공항인 인천 제2여객터미널에서부터 알리고 싶었다""EQ 브랜드는 단순한 차량 전기구동화(전동화)를 넘어, 충전 서비스를 포함해 미래 모빌리티와 관련된 모든 요소를 담고 있다"고 설명했다.

 

벤츠는 EQ 브랜드를 앞세워 미래 전략 'CASE'를 공격적으로 펼칠 계획이다. CASE는 커넥티드(Connected), 자율주행(Autonomous), 공유 및 서비스(Shared & Service), 전기 구동(Electric)을 말한다. 글로벌 시장에서 오는 2022년까지 10개 이상의 순수 전기차를 포함, 50개 이상의 전동화 모델을 선보일 예정이다.

 

한국 시장에서는 EQ 브랜드 첫차로서 제2여객터미널에 전시된 '더 뉴 GLC 350 e 4MATIC'을 올해 상반기 출시한다.

 

이 플로그인 하이브리드 차는 2.0신형 가솔린 엔진과 8.7 kWh 용량의 고전압 리튬이온 배터리를 통해 235kW(320마력)의 시스템 출력을 낼 수 있다.

 

배기가스 배출이 전혀 없는 순수 전기 모드에서 약 34(유럽기준)까지 주행할 수 있다.




배너
배너






심석희, 코치에 폭행 당해 선수촌 이탈 뒤 복귀...무슨 일? [KJtimes=이지훈 기자]쇼트트랙 심석희(한국체대)가 여자 대표팀 코치로부터 폭행으로 당해 선수촌을 이탈했다가 다시 복귀하는 사실이 알려져 파문이 일고 있다. 빙상계 관계자는 연합뉴스와 전화통화에서 "심석희가 여자 쇼트트랙 대표팀 코치와 불화로 지난 16일 진천선수촌을 이탈했었다"라며 "이 때문에 문재인 대통령의 진천선수촌 방문 때 (심석희가) 훈련장에 나타나지 않았다"라며 "오늘 대표팀에 복귀했다"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여자 대표팀 코치가 심석희에게 손찌검한 것으로 알고 있다"라며 "평창올림픽을 앞두고 심석희의 페이스가 잘 올라오지 않으면서 그동안 담당 코치와 마찰이 있었던 것으로 알고 있다. 이런 가운데 손찌검을 당한 심석희도 자존심이 크게 상해 선수촌을 이탈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폭행으로) 직무정지를 받은 코치는 심석희를 어릴 때부터 지도해온 지도자"라며 "올림픽을 앞두고 여자 대표팀 주장인 심석희에게 많은 부담을 준 것 같다. 이 때문에 손찌검이 발생했고 심석희도 선수촌 이탈이라는 극단적인 선택을 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대한빙상경기연맹은 이에 대해 "대표팀으로부터 보고를 듣고 해당 코치를 우선 직무를 정지시켰다"라며 "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