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25 (목)

  • -동두천 -15.0℃
  • -강릉 -8.3℃
  • 구름많음서울 -15.3℃
  • 구름조금대전 -11.8℃
  • 맑음대구 -9.6℃
  • 맑음울산 -8.7℃
  • 맑음광주 -7.4℃
  • 맑음부산 -5.9℃
  • -고창 -9.1℃
  • 흐림제주 -1.9℃
  • -강화 -14.2℃
  • -보은 -13.6℃
  • -금산 -12.1℃
  • -강진군 -6.4℃
  • -경주시 -9.4℃
  • -거제 -5.8℃
기상청 제공

자동차열전

기아차, '뉴 K5' 출시...인공지능 기반 음성인식 적용

[KJtimes=김봄내 기자]기아자동차가 중형 세단 K5의 부분변경(상품성 개선) 모델을 25일 공개하고 판매에 들어갔다.

 

기아차는 이날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 브랜드 전시관 '비트 360'에서 '더 뉴 K5' 사진·영상 발표를 열었다.

 

기존 MX, SX 두 가지였던 K5의 디자인 종류는 뉴 K5에서 하나로 통합됐다. 앞면의 경우 안쪽으로 깎인 형태(음각)의 세로 막대 라디에이터 그릴과 새 프로젝션 헤드램프 등으로 세련된 이미지를, 뒷면에는 새 LED 램프와 검정 하이그로시(유광) 디퓨저(배기구) 등으로 고급스러움을 강조했다.

 

특히 뉴 K5에는 국내 중형 세단으로서는 처음으로 '고속도로 주행보조'(HDA) 기능과 '인공지능(AI) 기반 서버형 음성인식 기술'이 적용됐다.

 

기아차에 따르면 고속도로 주행보조 기능은 '어드밴스드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ASCC),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 내비게이션 정보가 융합된 기술로 고속도로 사고예방은 물론 운전자의 피로를 줄여준다.

 

AI 기반 서버형 음성인식 기술은 카카오 AI 플랫폼 '카카오 아이(I)'를 활용한 서버형 음성인식 기술로, 이를 통해 내비게이션의 검색 편의성과 정확도가 높아졌다.

 

K5에는 가솔린 2.0, 가솔린 1.6 터보, 디젤 1.7, LPI 2.0 등 네 가지 엔진이 실렸다.

 

세부모델별 판매가격은 가솔린 2.0 럭셔리 2270만원 가솔린 2.0 프레스티지 2530만원 가솔린 2.0 노블레스 2735만원 가솔린 2.0 인텔리전트 2985만원 가솔린 1.6 터보 프레스티지 2535만원 가솔린 1.6 터보 노블레스 2695만원 가솔린 1.6 터보 노블레스 스페셜 385만원 디젤 1.7 프레스티지 2595만원 디젤 1.7 노블레스 스페셜 3150만원으로 책정됐다.

 

LPI 2.0 렌터카 모델의 경우 럭셔리(자동 변속) 1915만원 프레스티지 2225만원 노블레스 2430만원 노블레스 스페셜 2650만원이고, LPI 2.0 택시 모델 가격은 1845만원~2290만원 수준이다.

 




배너
배너

롯데그룹, 신동빈 숨 가쁜 해외경영<엿보기> [KJtimes=김봄내 기자]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의 숨 가쁜 해외경영이 재계 안팎의 시선을 모으고 있다. 특히 그의 글로벌 광폭 행보는 자신만의 ‘뉴 롯데’ 이미지를 구축해가고 있는 모양새다. 이는 내수경영에 치중했던 부친 신격호 창업주와는 사뭇 다른 모습이어서 더 주목을 받고 있는 분위기다. 재계에서는 작년부터 숨 가쁘게 이어지고 있는 신 회장의 역동적 해외경영 행보는 롯데의 해외사업 확장뿐 아니라 평창올림픽의 성공에 일조하고자 하는 그의 개인적 신념도 한몫하고 있다고 평가하고 있다. 24일 재계와 롯데그룹에 따르면 경영권 분쟁에서 승리하며 2세 체제를 굳힌 신 회장은 연초부터 프랑스 출장길에 올랐다. 지난 22일 파리 근교 베르사유 궁전에 열린 '프랑스 국제 비즈니스 회담'에 참석한 것이다. 신 회장은 프랑스 정부가 주최한 이 행사에서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과 에두아르 필립 국무총리 등을 만났다. 그리고는 현지 투자 방안과 다음 달 개최되는 평창 동계올림픽 참석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지난 2007년 한국과 프랑스 간 경제 및 문화 교류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프랑스 최고 권위 훈장인 ‘레지옹 도뇌르 오피시에’를 받은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