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01 (목)

  • -동두천 -7.6℃
  • -강릉 0.7℃
  • 맑음서울 -5.0℃
  • 맑음대전 -1.8℃
  • 맑음대구 0.3℃
  • 맑음울산 1.4℃
  • 맑음광주 0.8℃
  • 맑음부산 3.7℃
  • -고창 -1.0℃
  • 박무제주 4.6℃
  • -강화 -4.6℃
  • -보은 -2.9℃
  • -금산 -3.5℃
  • -강진군 1.6℃
  • -경주시 2.3℃
  • -거제 2.4℃
기상청 제공

생활경제

문화누리카드 오늘부터 발급...공연, 영화 등 관람

[KJtimes=김봄내 기자]소외계층의 문화생활을 지원하기 위한 통합문화이용권인 '문화누리카드'를 다음 달 1일부터 전국 권역별 주민센터와 온라인을 통해 동시에 발급한다고 문화체육관광부가 밝혔다.

 

기존 6만원이던 문화누리카드의 개인별 지원금이 올해부터 7만원으로 인상된다.

 

문체부는 올해 이 사업에 1167억원(국비 821억원·지방비 346억원)을 투입해 164만명의 저소득층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지난해는 152만명이 혜택을 누렸다.

 

수혜 대상자는 6세 이상의 기초생활보장 수급자와 차상위계층이며, 개인당 1매씩의 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다.

 

이전에 사용했던 카드를 가지고 있으면 카드를 새로 발급받지 않고 기존 카드에 재충전하여 이용할 수 있다. 카드 신청 기간은 21일부터 올해 1130일까지며 이용 기간은 1231일까지다.

 

문화누리카드로는 공연, 영화, 전시 등을 관람하거나 도서, 음반 등 문화상품을 살 수 있다. 또 교통, 숙박, 관광시설 이용에 사용할 수 있고 스포츠 경기도 볼 수 있다. 가맹점은 전국 26300여 곳이다.

 

 




배너
배너

롯데그룹, 신동빈 숨 가쁜 해외경영<엿보기> [KJtimes=김봄내 기자]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의 숨 가쁜 해외경영이 재계 안팎의 시선을 모으고 있다. 특히 그의 글로벌 광폭 행보는 자신만의 ‘뉴 롯데’ 이미지를 구축해가고 있는 모양새다. 이는 내수경영에 치중했던 부친 신격호 창업주와는 사뭇 다른 모습이어서 더 주목을 받고 있는 분위기다. 재계에서는 작년부터 숨 가쁘게 이어지고 있는 신 회장의 역동적 해외경영 행보는 롯데의 해외사업 확장뿐 아니라 평창올림픽의 성공에 일조하고자 하는 그의 개인적 신념도 한몫하고 있다고 평가하고 있다. 24일 재계와 롯데그룹에 따르면 경영권 분쟁에서 승리하며 2세 체제를 굳힌 신 회장은 연초부터 프랑스 출장길에 올랐다. 지난 22일 파리 근교 베르사유 궁전에 열린 '프랑스 국제 비즈니스 회담'에 참석한 것이다. 신 회장은 프랑스 정부가 주최한 이 행사에서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과 에두아르 필립 국무총리 등을 만났다. 그리고는 현지 투자 방안과 다음 달 개최되는 평창 동계올림픽 참석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지난 2007년 한국과 프랑스 간 경제 및 문화 교류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프랑스 최고 권위 훈장인 ‘레지옹 도뇌르 오피시에’를 받은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