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KTH, 2017년 실적 발표…3년 연속 최대 매출 경신

T커머스 매출 46.5% 증가한 1075억원…5년만 14배 성장

[KJtimes=장우호 기자]KTH는 지난해 매출 2276억원을 기록하며 3년 연속 최대 매출을 경신했다고 밝혔다.

이날 KTH 발표에 따르면 지난해 매출액은 전년 대비 14.5% 증가한 2276억원을 기록했다. 2015년 1605억원, 2016년 1987억원에 이어 새롭게 매출을 경신했다. 반면 영업이익은 2.8%, 당기순이익은 17.1% 각각 감소했다.

사업부문별로 살펴보면 T커머스 사업 매출은 전년 대비 46.5% 증가한 1075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K쇼핑은 연간 매출 1000억원대를 돌파하며 KTH의 가파른 성장세를 이끌고 있다. T커머스의 매출 비중은 47%로 KTH 전체 사업 비중의 절반에 이른다.

콘텐츠 유통 사업은 전년 대비 2.6% 증가한 578억원을 기록했다. ICT플랫폼 사업은 9.7% 감소한 623억원 매출을 기록하는데 그쳤다.

KTH는 2018년 T커머스 사업에서 채널 및 상품 경쟁력 강화를 통한 외형 성장으로 중장기적인 성장 기반을 확보할 예정이다. 콘텐츠 유통 사업은 핵심 판권 사업을 공고화하고 신규시장 개척으로 콘텐츠 가치를 극대화함으로써 성장 동력을 마련하고, ICT플랫폼 사업은 그룹 전략 사업 및 솔루션 기반 사업 수주 강화 및 AI, 빅데이터, AR/VR 등 신기술 기반 신사업 확대 등 신규 수익원 확보에 주력할 계획이다.









미스트롯 가수 김양, ‘흥’ 에 들썩이게 할 신곡 ‘흥부자’ 발매
[KJtimes=김봄내 기자]가수 김양이 오늘(30일) 흥바람나는 신곡 ‘흥부자’ 를 발매했다. ‘김양'은 MBC 합창단에서 활동을 하다 선배가수 '송대관'의 지원사격으로 2008년에 "우지마라"로 데뷔하며 트로트계에 이름을 알렸고 이후, ‘웃어야지’, ‘당신믿어요’, ‘연분’, ‘회초리’ 주옥같은 곡들을 발표하였으며, 최근 큰 화제가 되고 있는 tv 조선 ‘미스트롯’ 에 출연하여, 트로트의 진수를 선보인 바 있다. 흥부자는 연분 이후로 2년만에 선보이는 김양표 복고 트로트이다. 마치 행진곡을 연상시키는 마칭밴드사운드로 곡을 포문을 연다. 그 후 청량감있는 보컬, 신나는 드럼비트, 기타 사운드, 보컬 사이의 경쾌한 브라스 세션은 하나가 되어, 누구에게나, 절로 어깨춤을 들썩이게 한다. 이 전까지 주로 애조 있는 보컬이였던 그녀가 새롭게 시도하는 밝은 보컬은 듣는이에게 신선하게 다가온다. ‘흥부자 부자 흥부자가 왔어요, 한번뿐인 인생길에 놀다갑시다’ 의 단순한 멜로디와 가사는 누구나 한번 들으면 외울 정도로 대중적이며, 코러스 ‘김현아’, 기타 ‘이태욱’, 리얼브라스 등 국내 최고의 세션맨들이 함께했다. 오늘 발매된 김양의 흥부자는 소리바다를 비롯한 다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