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07 (수)

  • -동두천 -10.5℃
  • -강릉 -4.7℃
  • 구름조금서울 -9.6℃
  • 맑음대전 -8.3℃
  • 맑음대구 -7.7℃
  • 맑음울산 -6.5℃
  • 맑음광주 -5.6℃
  • 맑음부산 -6.3℃
  • -고창 -8.0℃
  • 흐림제주 0.6℃
  • -강화 -8.6℃
  • -보은 -9.6℃
  • -금산 -9.1℃
  • -강진군 -3.5℃
  • -경주시 -6.5℃
  • -거제 -5.8℃
기상청 제공

KT·넷마블게임즈, 목표주가 ‘뚝’…이유 들어보니

“4분기 영업익 크게 밑돌아”…“4분기 실적 실망”

[KJtimes=김승훈 기자]KT[030200]와 넷마블게임즈[251270]에 대해 KB증권이 목표주가를 하향조정했다. 이에 따라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린다.


7KB증권은 KT의 목표주가를 4만원에서 39000원으로 내리고 투자의견은 종전처럼 매수로 제시했다. 이는 이 회사의 지난해 4분기 영업이익이 시장 기대치(컨센서스)를 크게 밑돌았다는 분석에 기인한다.


KB증권은 KT4분기 영업이익의 경우 1342억원으로 컨센서스(2212억원)39.3%나 밑돌았다고 진단했다.

같은 날, KB증권은 넷마블게임즈의 목표주가를 20만원에서 18만원으로 내렸다. 이는 이 회사의 지난해 4분기 실적이 시장 기대치(컨센서스)를 밑돌았다는 분석에 기인한다

 

KB증권은 넷마블게임즈가 높은 밸류에이션(평가가치)을 유지하려면 신작 게임의 성공을 통해 이익 가시성을 높일 필요가 있으며 올해와 내년 연간 영업이익 전망치를 종전보다 각각 8.2%, 13.6% 하향 조정했다고 밝혔다

  

김준섭 KB증권 연구원은 올해 1분기도 선택약정 요금할인의 영향이 불가피할 것인데 1분기 영업이익이 3942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5% 줄 것이라며 다만 평창 동계올림픽 때 선보이는 5세대(5G) 시범서비스는 향후 모멘텀이 될 수 있고 자산주로서의 특징도 변동성이 큰 장세에서는 주목받을 수 있다고 판단했다.


이동륜 KB증권 연구원은 넷마블의 4분기 영업이익은 전년 같은 기간보다 21.6% 926억원으로 컨센서스를 27.2%나 밑돌았다외형성장에도 비용 증가분을 만회할 만큼의 이익 증가는 보이지 못했다고 평가했다.


이 연구원은 주요 게임의 출시도 지연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면서 세븐나이츠2, 이카루스 등 MMORPG(다중동시접속 롤플레잉게임) 라인업의 출시 시점은 하반기로 예상된다고 내다봤다.




배너
배너

롯데그룹, 신동빈 숨 가쁜 해외경영<엿보기> [KJtimes=김봄내 기자]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의 숨 가쁜 해외경영이 재계 안팎의 시선을 모으고 있다. 특히 그의 글로벌 광폭 행보는 자신만의 ‘뉴 롯데’ 이미지를 구축해가고 있는 모양새다. 이는 내수경영에 치중했던 부친 신격호 창업주와는 사뭇 다른 모습이어서 더 주목을 받고 있는 분위기다. 재계에서는 작년부터 숨 가쁘게 이어지고 있는 신 회장의 역동적 해외경영 행보는 롯데의 해외사업 확장뿐 아니라 평창올림픽의 성공에 일조하고자 하는 그의 개인적 신념도 한몫하고 있다고 평가하고 있다. 24일 재계와 롯데그룹에 따르면 경영권 분쟁에서 승리하며 2세 체제를 굳힌 신 회장은 연초부터 프랑스 출장길에 올랐다. 지난 22일 파리 근교 베르사유 궁전에 열린 '프랑스 국제 비즈니스 회담'에 참석한 것이다. 신 회장은 프랑스 정부가 주최한 이 행사에서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과 에두아르 필립 국무총리 등을 만났다. 그리고는 현지 투자 방안과 다음 달 개최되는 평창 동계올림픽 참석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지난 2007년 한국과 프랑스 간 경제 및 문화 교류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프랑스 최고 권위 훈장인 ‘레지옹 도뇌르 오피시에’를 받은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