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20 (화)

  • -동두천 6.1℃
  • -강릉 6.5℃
  • 구름많음서울 5.1℃
  • 구름많음대전 7.5℃
  • 구름조금대구 10.1℃
  • 구름많음울산 11.1℃
  • 연무광주 9.8℃
  • 연무부산 13.1℃
  • -고창 5.9℃
  • 연무제주 10.6℃
  • -강화 4.6℃
  • -보은 6.6℃
  • -금산 6.9℃
  • -강진군 9.9℃
  • -경주시 10.5℃
  • -거제 12.0℃
기상청 제공

건설 / 부동산

반도건설, 동탄2신도시에 ’카림애비뉴 동탄’… 시범단지 핵심상권 관심 집중

차별화된 상품 전략으로 준공 전부터 입점 문의 쇄도… 우수한 입지와 배후수요 공략

 

[kjtimes=권찬숙 기자] 반도건설의 카림애비뉴 동탄이 높은 임대 계약률로 입소문을 타고 있다. 대규모 입주물량이 쏟아진 경기도 동탄2신도시에서도 높은 임대 계약률을 기록하고 있어서다.

 

카림애비뉴 동탄은 세계 3개 산업 디자이너인 카림 라시드와 반도건설의 협업으로 선보이는 브랜드 상가로 많은 관심을 받아 왔다. 40%대 높은 임대 계약률로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준공 이후인 지난달 말부터 본격적인 MD 및 임차인 유치를 진행하고 있어 더 높은 계약률이 예상되고 있다.

 

최근 주요 앵커 테넌트로 꼽는 스타벅스 리저브와 입점 계약을 체결한 것도 호재다. ‘스타벅스 리저브는 스타벅스가 2014년부터 선보이고 있는 특화된 고급 커피 브랜드 매장이다.


특히 이마트에브리데이, 할리스, 메가스토어, 롤링핀, 올리브영, 준오헤어, 펀토리하우스 등 다양한 브랜드들의 입점이 예정돼 있어 높은 집객력을 바탕으로지역의 핫플레이스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는 전망이다.


반도건설의 카림애비뉴 동탄이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는 데에는 동탄2신도시에 입주물량이 집중되고 있는 상황에서도 눈에 띄게 잘나가는 부분에 있다. 업계에서는 물량이 다수 풀리면서 시장환경이 녹녹치 않다는 점에서 우려된 부분이 없지 않았음에도 높은 임대 계약률을 기록하고 있는 점을 주목하고 있다.

 

분양 전문가들은 우수한 입지, 풍부한 배후수요, 그리고 반도건설만의 특화설계와 임대지원 서비스 등이 잘 어우러졌기 때문이라는 분석을 내놓고 있다.


카림애비뉴 동탄이 동탄2신도시 내에서도 중심으로 꼽히는 시범단지 내에 들어서는데다 인근에 배후 단지 및 7개의 초, , 고교와 복합 커뮤니티센터, 센트럴파크 등이 밀집돼 있다.

 

여기에 유동인구가 풍부한 지역을 공략했다는 것도 주요했다. 동탄2신도시 호수공원 생활권 개발로 향후 약 28000여 세대의 배후수요가 예상되고 있어서다.


뿐만 아니라 세계적인 부촌 롯본기힐즈를 세운 일본 모리빌딩과의 협업을 통해 뉴욕스타일 타운형 스트리트몰로 설계, 타 상가와 차별성을 확실하게 했다는 점도 성공 요인이라는 분석이다.


카림애비뉴 동탄관계자는 주변에 유동인구가 풍부해 빠른 활성화가 기대되는 만큼 입점 이후에는 더욱 높은 계약률을 보일 것으로 기대된다지난달 준공 후 막바지 MD 및 임차인 선별적 유치를 진행하고 있고, 이를 통해 카림애비뉴 동탄을 쇼핑과 여가를 모두 누리는 복합쇼핑공간으로 조성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경기도 화성시 동탄2신도시 C15블록에 위치한 카림애비뉴 동탄은 연면적 6224, 지하 1~지상 2, 440여개의 점포로 구성된다.




배너
배너

효성 조현준 회장, 베트남에 이어 인도까지 글로벌 광폭 행보 [KJtimes=김봄내 기자]조현준 회장이 글로벌 광폭 경영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효성 조현준 회장은 18일 저녁(현지시각) 인도 뭄바이에서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와 2019년까지 마하라슈트라주(州)에 스판덱스 공장을 건립하기로 합의했다. 이는 효성이 인도에 건립하는 첫 번째 스판덱스 공장으로, 향후 인도 내수 시장 공략의 초석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조 회장은 ‘100년 효성’의 전략적 기반으로 베트남과 더불어 인도를 선택하고 글로벌 시장 공략을 확대해 나갈 것으로 전망된다. 효성 베트남은 유럽 및 아시아 시장을 대상으로 스판덱스, 타이어코드 등 핵심 제품을 생산하는 글로벌 전초기지로 육성하고, 효성 인도는 지속적인 신∙증설을 통해 인도 내수 시장 공략의 첨병으로 키운다는 전략이다. 조 회장은 이날 모디 총리를 만난 자리에서“효성은 지난 2007년에 뉴델리에 사업을 진출한 이래, 2012년부터 뉴델리에 무역법인을 운영해 왔다. 지난 2016년부터는 푸네 지역에 초고압 차단기 생산공장을 설립하는 등 사업을 확대했으며, 연 3억불 이상 매출을 달성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조 회장은“인도는 세계 최대의 섬유 시장 중 하나로 소비 시장 규모도 괄목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