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31 (토)

  • -동두천 17.4℃
  • -강릉 21.0℃
  • 구름조금서울 16.7℃
  • 연무대전 17.7℃
  • 맑음대구 15.6℃
  • 맑음울산 16.0℃
  • 맑음광주 18.6℃
  • 맑음부산 17.7℃
  • -고창 18.7℃
  • 맑음제주 17.9℃
  • -강화 16.4℃
  • -보은 16.7℃
  • -금산 18.1℃
  • -강진군 17.7℃
  • -경주시 17.1℃
  • -거제 16.4℃
기상청 제공

국회

국회 본회의, 공직선거법 개정안 등 74건 처리

[kjtimes=견재수 기자]국회사무처(사무총장 김성곤)는 지난 30일에 열린 제358회국회(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공직선거법 일부개정법률안, 2017년도 환경노동위원회 국정감사 관련 감사원에 대한 감사요구안 등 총 74건의 안건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이 날 본회의에서 의결한 주요 법률안은 비례대표국회의원 여성후보자 추천 비율 및 순위를 위반한 등록신청을 무효로 하고, 장애인 등 이동약자의 투표소 접근 편의를 보장하기 위한 조치를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규칙으로 정하도록 하며, 현재 읍·면·동마다 1매로 제한되어 있는 선거운동 현수막을 선거구 내 읍·면·동 수의 2배 이내로 게시할 수 있도록 확대하는 등의 공직선거법 일부개정법률안이다. 

이는 올해 6월 실시될 지방선거를 앞두고 여성과 장애인의 참정권을 실질적으로 보장하는 한편, 선거운동의 자유를 보다 강화하기 위한 취지이다.

또한 교원의 성폭력범죄, 성매매, 성희롱 행위에 대한 징계시효를 현행 5년에서 10년으로 연장하는 교육공무원법 일부개정법률안 및 사립학교법 일부개정법률안도 포함돼 있다.

학생들이 수직적 권력관계로 인해 교사나 교수의 성 비위 사실에 대해 졸업 후에야 문제를 제기하는 경우가 많음에도 불구하고 교원의 성 비위에 대한 징계시효가 짧아 실효성이 떨어진다는 지적을 반영한 것이다.

함께 의결된 공익신고자 보호법 일부개정법률안은 공익신고자 보호조치결정을 이행하지 않은 자에 대한 이행강제금의 상한액과 부과기간을 늘려 보호조치결정의 실효성을 확보하는 한편, 공익신고자의 신분상 비밀보장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변호사를 통한 비실명 대리신고 제도를 도입함으로써 공익신고의 활성화를 도모하려는 내용이다.

최근 미세먼지 이슈가 급부상하면서 대기환경보전법 일부개정법률안도 통과됐다. 지방자치단체가 대기오염물질 배출시설을 설치하려는 경우 환경부장관의 허가를 받도록 하여 대기오염물질 배출시설의 관리·감독을 강화하고, 철도차량의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배출가스 허용기준을 준수해야 하는 원동기의 범위에 철도차량의 동력발생장치를 추가하는 내용이 주요 골자다.

국가에 척추동물대체시험의 개발과 이용에 관한 정책을 수립하여 시행할 책무를 부여하고, 사업자는 화학물질 정보 생산 시 동일한 화학물질에 대해서는 위해성이 새롭게 밝혀지는 등 예외적인 경우에만 척추동물시험을 실시하는 척추동물시험 최소화의 원칙을 규정하는 내용의 화학물질의 등록 및 평가 등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도 있다.

기존 척추동물시험정보의 활용 및 척추동물대체시험의 개발 등을 활성화해화학물질의 정보생산과정에서 실시되는 척추동물시험을 줄이는데 기여하기 위한 것이다.

이밖에도 콜센터나 마트 캐셔 등 고객을 직접 응대하는 업종에 종사하는 근로자들이 고객의 폭언이나 폭행 등에 의해 건강장해를 입는 경우가 증가하고 있어 이러한 근로자들이 신체적·정신적으로 안정된 근로환경에서 일할 수 있도록 보장하기 위한 산업안전보건법 일부개정법률안과 2017년도 환경노동위원회 국정감사 관련 감사원에 대한 감사요구안을 의결하였다.

이 날 본회의에서 처리된 안건의 자세한 내용은 국회 의안정보시스템의 “최근 통과의안”에서 찾아볼 수 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