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교통부 33개 차종 6만9803대 리콜 결정…최다 리콜회사는 ‘GM대우’

‘제작결함’ 리콜 최대 차종 보유사는 ‘BMW’

[KJtimes=김봄내 기자]한국GM이 국토교통부가 제작 결함을 발견 리콜 결정한 회사 중 가장 많은 리콜을 진행해야 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12일 국토교통부가 밝힌 이번 리콜 대상은 33개 차종 69803대다. 리콜을 진행해야 하는 회사는 한국GM과 비엠더블유코리아(),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미쓰비시자동차공업(), 다임러트럭코리아() 7개사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한국GM 윈스톰 44573대는 차량 뒤쪽 스포일러를 고정하는 볼트 결함으로 스포일러가 떨어져 나가 뒤에 오는 차량의 사고를 유발할 가능성이 확인돼 리콜대상이 됐다.


BMW 320i 15802대가 리콜대상이 된 이유는 에어컨 및 히터 송풍량 조절기와 커넥터의 연결 결함으로 강한 바람 작동 시 부품 과열로 화재가 발생할 위험이 제기된 것에 있다. 그런가 하면 아우디 Q5 35 TDI 콰트로(Quattro) 5732대는 국토부의 자기인증적합조사 중 후부 반사기 기준위반 사실이 발견돼 리콜 대상에 이름을 올렸다.


링컨 MKZ 3221대는 조향핸들을 조향축에 고정하는 볼트 결함으로 조향핸들이 이탈돼 사고가 발생할 가능성이 제기됐고 쿠가(Kuga)는 운전석 무릎 에어백의 인플레이터 작동에 필요한 혼합물 결함으로 사고 시 무릎 에어백이 작동하지 않을 것으로 예측됐다.


재규어 XF 322대는 고압 연료레일 끝부분 용접 결함으로 연료가 새어 나와 화재가 발생할 가능성이 확인됐고 재규어 E-페이스(PACE) 4대는 앞 브레이크 호스 고정장치 결함으로 앞바퀴와 브레이크 호스 간 간섭을 일으켜 브레이크 호스가 파손되고 브레이크액이 누유돼 제동성능이 저하될 우려가 제기돼 리콜 대상이 됐다.


미쓰비시 RVR 143대는 앞 창유리 와이퍼 부품 결함으로 우천시 와이퍼가 작동되지 않을 위험이 나타났고 벤츠 스프린터 5대는 연료 압력제어 밸브와 고압연료를 저장하고 개별 인젝터로 분배해주는 커먼레일의 체결 결함으로 연료가 유출돼 엔진 출력 저하 및 시동 불량 등을 일으킬 가능성이 확인됐다.


그런데 눈길을 끄는 것은 회사별 대상 차종이다. 한국GM은 가장 많은 리콜을 단행하지만 차종은 윈스톰 1종이다. 다임러트럭코리아()와 미쓰비시자동차공업()도 각각 스프린터와 RVR 1종이다.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FusionMKZ, 쿠카 등 3종이 대상이다.


반면 비엠더블유코리아()BMW 320i 13종으로 가장 많은 리콜대상 차종을 가지고 있다. 이밖에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등은 9종의 차종이 리콜 대상이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리콜 대상 차량을 들여와 판매한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에 해당 자동차 매출액의 1000분의 1에 해당하는 과징금을 부과할 예정이라며 리콜 대상 자동차 제작사는 소유자에게 우편 및 휴대전화 문자메시지로 시정방법 등을 통보하며 자동차 소유자가 이미 결함내용을 수리한 경우 제작사에 비용을 청구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한국테크놀로지, 대우조선해양건설 인수 작업 “성공적 마무리”
한국테크놀로지(053590)는 대우조선해양건설 인수 작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 했다고 3일 밝혔다. 한국테크놀로지는 사모펀드 ‘키스톤PE’와 주식 매매계약을 통해 디에스씨밸류하이1호 주식회사(이하 디에스씨밸류하이)의 지분 50% 및 경영권을 사들인 바 있다. 디에스씨밸류하이는 대우조선해양건설의 지분 99.2%를 보유하고 있다. 한국테크놀로지 출신으로 대우조선해양건설 사내이사 과반과 디에스씨밸류하이 사내이사 3인 중 2인을 채워 이사회 의결권 및 경영권도 확보했다. 당초 152억 5000만원의 자금을 투입해 디에스씨밸류하이 지분 100% 보유하려던 계획에서 87억 5000만원의 자금만 투입해 디에스씨밸류하이 지분 50%를 매입해 경영권을 확보한 셈이다. 한국테크놀로지 관계자는 “디에스씨밸류하이 50% 지분 매입으로 대우조선해양건설의 경영권을 완전히 확보한 상태”라며, “남은 50%는, 계약 상대방인 인터불스의 경영권이 양도되는 과정 중에 있어 거래 상대방 특정이 어려운 상황이다. 상대측의 경영권 이전이 완성되거나 신·구 경영진이 합의가 되면 나머지 50%의 지분 매입을 검토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미 대우조선해양건설은 지난 1분기부터 한국테크놀

미스트롯 가수 김양, ‘흥’ 에 들썩이게 할 신곡 ‘흥부자’ 발매
[KJtimes=김봄내 기자]가수 김양이 오늘(30일) 흥바람나는 신곡 ‘흥부자’ 를 발매했다. ‘김양'은 MBC 합창단에서 활동을 하다 선배가수 '송대관'의 지원사격으로 2008년에 "우지마라"로 데뷔하며 트로트계에 이름을 알렸고 이후, ‘웃어야지’, ‘당신믿어요’, ‘연분’, ‘회초리’ 주옥같은 곡들을 발표하였으며, 최근 큰 화제가 되고 있는 tv 조선 ‘미스트롯’ 에 출연하여, 트로트의 진수를 선보인 바 있다. 흥부자는 연분 이후로 2년만에 선보이는 김양표 복고 트로트이다. 마치 행진곡을 연상시키는 마칭밴드사운드로 곡을 포문을 연다. 그 후 청량감있는 보컬, 신나는 드럼비트, 기타 사운드, 보컬 사이의 경쾌한 브라스 세션은 하나가 되어, 누구에게나, 절로 어깨춤을 들썩이게 한다. 이 전까지 주로 애조 있는 보컬이였던 그녀가 새롭게 시도하는 밝은 보컬은 듣는이에게 신선하게 다가온다. ‘흥부자 부자 흥부자가 왔어요, 한번뿐인 인생길에 놀다갑시다’ 의 단순한 멜로디와 가사는 누구나 한번 들으면 외울 정도로 대중적이며, 코러스 ‘김현아’, 기타 ‘이태욱’, 리얼브라스 등 국내 최고의 세션맨들이 함께했다. 오늘 발매된 김양의 흥부자는 소리바다를 비롯한 다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