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12 (목)

  • -동두천 11.9℃
  • -강릉 16.8℃
  • 맑음서울 11.5℃
  • 구름조금대전 12.1℃
  • 구름많음대구 13.8℃
  • 구름많음울산 17.3℃
  • 구름많음광주 11.5℃
  • 구름많음부산 17.1℃
  • -고창 9.2℃
  • 맑음제주 18.5℃
  • -강화 11.5℃
  • -보은 10.8℃
  • -금산 9.1℃
  • -강진군 13.7℃
  • -경주시 14.8℃
  • -거제 16.5℃
기상청 제공

자동차열전

국토교통부 33개 차종 6만9803대 리콜 결정…최다 리콜회사는 ‘GM대우’

‘제작결함’ 리콜 최대 차종 보유사는 ‘BMW’

[KJtimes=김봄내 기자]한국GM이 국토교통부가 제작 결함을 발견 리콜 결정한 회사 중 가장 많은 리콜을 진행해야 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12일 국토교통부가 밝힌 이번 리콜 대상은 33개 차종 69803대다. 리콜을 진행해야 하는 회사는 한국GM과 비엠더블유코리아(),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미쓰비시자동차공업(), 다임러트럭코리아() 7개사다.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한국GM 윈스톰 44573대는 차량 뒤쪽 스포일러를 고정하는 볼트 결함으로 스포일러가 떨어져 나가 뒤에 오는 차량의 사고를 유발할 가능성이 확인돼 리콜대상이 됐다.


BMW 320i 15802대가 리콜대상이 된 이유는 에어컨 및 히터 송풍량 조절기와 커넥터의 연결 결함으로 강한 바람 작동 시 부품 과열로 화재가 발생할 위험이 제기된 것에 있다. 그런가 하면 아우디 Q5 35 TDI 콰트로(Quattro) 5732대는 국토부의 자기인증적합조사 중 후부 반사기 기준위반 사실이 발견돼 리콜 대상에 이름을 올렸다.


링컨 MKZ 3221대는 조향핸들을 조향축에 고정하는 볼트 결함으로 조향핸들이 이탈돼 사고가 발생할 가능성이 제기됐고 쿠가(Kuga)는 운전석 무릎 에어백의 인플레이터 작동에 필요한 혼합물 결함으로 사고 시 무릎 에어백이 작동하지 않을 것으로 예측됐다.


재규어 XF 322대는 고압 연료레일 끝부분 용접 결함으로 연료가 새어 나와 화재가 발생할 가능성이 확인됐고 재규어 E-페이스(PACE) 4대는 앞 브레이크 호스 고정장치 결함으로 앞바퀴와 브레이크 호스 간 간섭을 일으켜 브레이크 호스가 파손되고 브레이크액이 누유돼 제동성능이 저하될 우려가 제기돼 리콜 대상이 됐다.


미쓰비시 RVR 143대는 앞 창유리 와이퍼 부품 결함으로 우천시 와이퍼가 작동되지 않을 위험이 나타났고 벤츠 스프린터 5대는 연료 압력제어 밸브와 고압연료를 저장하고 개별 인젝터로 분배해주는 커먼레일의 체결 결함으로 연료가 유출돼 엔진 출력 저하 및 시동 불량 등을 일으킬 가능성이 확인됐다.


그런데 눈길을 끄는 것은 회사별 대상 차종이다. 한국GM은 가장 많은 리콜을 단행하지만 차종은 윈스톰 1종이다. 다임러트럭코리아()와 미쓰비시자동차공업()도 각각 스프린터와 RVR 1종이다.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FusionMKZ, 쿠카 등 3종이 대상이다.


반면 비엠더블유코리아()BMW 320i 13종으로 가장 많은 리콜대상 차종을 가지고 있다. 이밖에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등은 9종의 차종이 리콜 대상이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리콜 대상 차량을 들여와 판매한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에 해당 자동차 매출액의 1000분의 1에 해당하는 과징금을 부과할 예정이라며 리콜 대상 자동차 제작사는 소유자에게 우편 및 휴대전화 문자메시지로 시정방법 등을 통보하며 자동차 소유자가 이미 결함내용을 수리한 경우 제작사에 비용을 청구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배너




문교협 2018 한·중 국제무용콩쿠르 14일 상명대에서 개최 [kjtimes=정소영 기자] 한국문화예술국제류협회(문교협)은 오는 14일 서울 종로구 홍지동 상명대학교 계당홀 대극장에서 한·중(韓·中)국제무용 콩쿠르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문교협이 세계 무대에서 활약할 무용인재 발굴을 위해 매년 개최하는 한·중 국제무용콩쿠르는 올해 중국문화부 중국공산주의청년단(공청단) 중국언론사 후원으로 열리며 이기수 고려대학교 총장이 대회장으로 추대했다. 올해 콩쿠르는 중국에서 개최되는 국제대회 본선 진출권을 겸한 대회의 한국예선전 격으로 중국 칭다오시 공청단 서기 왕가봉 일행과 중국 절강성 저우산시 대표 탕샤오치 일행이 방한한다. 대상 수상자와 상위권 수상자에게 장학금이 지원 되며 대상 및 상위 입상자에게는 올해 7~8월 중국 칭다오시에 개최되는 한‧중 국제무용콩쿠르와 2019년 1~2월 베이징 한·중 국제무용콩쿠르 본선 진출권 특혜와 참가비 및 항공료가 지원된다. 또한 본 대회에 참가하는 농촌지역 중·고등부 입상자는 문교협 추천으로 수상실적 제출 시 농축산부, 농어촌희망재단 장학금 지원이 가능하다. 장유리 문교협 이사장은 세계적인 무용수가 배출되고 있지만 장기적인 국제무대와 무용인 일자리 창출이 미비한 현실을 타파하기 위해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