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12 (목)

  • -동두천 11.9℃
  • -강릉 16.8℃
  • 맑음서울 11.5℃
  • 구름조금대전 12.1℃
  • 구름많음대구 13.8℃
  • 구름많음울산 17.3℃
  • 구름많음광주 11.5℃
  • 구름많음부산 17.1℃
  • -고창 9.2℃
  • 맑음제주 18.5℃
  • -강화 11.5℃
  • -보은 10.8℃
  • -금산 9.1℃
  • -강진군 13.7℃
  • -경주시 14.8℃
  • -거제 16.5℃
기상청 제공

신세계·삼성전기·씨젠 목표주가 ‘쑥’…이유 들어보니

“면세점 실적 개선” “MLCC 호조로 실적개선” “올해 사상 최대 실적 전망”

[KJtimes=김승훈 기자]신세계[004170]와 삼성전기[009150], 씨젠[096530] 등에 대해 증권사가 목표주가를 상향조정했다. 이에 따라 그 이유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12일 신한금융투자는 신세계의 목표주가를 41만원에서 45만원으로 상향 조정하고 투자의견은 종전대로 매수로 제시했다. 이는 이 회사가 면세점 부문 실적 개선과 함께 주가가 우상향 흐름을 이어갈 것이는 분석에 따른 것이다.


신한금융투자은 신세계의 경우 지난달 인수해 이달 초 합병한 이마트 산하 T1과 부산 시내점 실적이 2분기부터 반영되고 7월에는 강남점 오픈도 예정돼 있으며 기존 면세 부문의 고성장세에 신규 면세점 모멘텀, 경쟁업체 대비 매력적인 밸류에이션 등이 투자 포인트라고 지목했다.


이날 키움증권은 삼성전기의 목표주가를 13만원에서 14만원으로 올렸다. 이는 이 회사가 고용량 적층캐패시터(MLCC)의 업황 호조로 실적 개선이 전망된다는 분석에 기인한다.


키움증권은 삼성전기의 경우 MLCC1분기부터 절대 가격이 본격적으로 오르기 시작해 수익성 향상으로 직결되고 있으며 당장 1분기 영업이익도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75% 증가한 1467억원으로 시장 기대치인 1384억원을 넘어설 것이라고 전망했다.


같은 날, 신한금융투자는 씨젠의 목표주가를 41000원에서 45000원으로 상향 조정하고 투자의견은 종전처럼 매수로 제시했다. 이는 이 회사가 올해 역대 최대 실적을 거둘 것이라는 기대에 따른 것이다.


신한금융투자은 씨젠의 올해 1분기 매출의 경우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15.3% 증가한 242억원, 영업이익은 29.9% 늘어난 43억원으로 추정하며 매출액과 영업이익 모두 분기 기준 사상 최대치를 기록할 것이라고 관측했다

   

박희진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신세계의 올해 1분기 연결 영업이익은 1105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42.4% 늘었을 것으로 추정한다실적 개선의 주요인은 면세 부문인데 진나해 같은 기간 19억원 영업적자를 기록한 면세 부문은 올해 1분기 80억원의 이익을 냈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박 연구원은 “1분기 총매출액은 12.5% 증가한 19915억원으로 추산했다면서 “2분기 이후에는 신규 면세점 실적이 반영되면서 실적 증가세가 이어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김지산 키움증권 연구원은 하반기에는 자동차 전장용 MLCC 매출이 본격적으로 늘어나며 질적 개선이 수반될 것이고 올해 전장용 MLCC 매출은 1000억원 규모로 2배 이상 급증할 것이라며 “"내년에는 5G 기지국 수요가 더해질 것인데 5G 스마트폰용으로는 MLCC 용량이 4G 대비로도 20% 이상 늘 것이라고 예상했다.


배기달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수익성이 좋은 시약 매출이 증가하면서 매출원가율이 높아져 영업이익률은 17.9%로 개선될 것이라면서 씨젠의 올해 연간 매출액과 영업이익도 995억원과 184억원으로 지난해보다 각각 13.5%31.6% 증가하면서 사상 최대 수준을 기록할 것이라고 진단했다.




배너




문교협 2018 한·중 국제무용콩쿠르 14일 상명대에서 개최 [kjtimes=정소영 기자] 한국문화예술국제류협회(문교협)은 오는 14일 서울 종로구 홍지동 상명대학교 계당홀 대극장에서 한·중(韓·中)국제무용 콩쿠르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문교협이 세계 무대에서 활약할 무용인재 발굴을 위해 매년 개최하는 한·중 국제무용콩쿠르는 올해 중국문화부 중국공산주의청년단(공청단) 중국언론사 후원으로 열리며 이기수 고려대학교 총장이 대회장으로 추대했다. 올해 콩쿠르는 중국에서 개최되는 국제대회 본선 진출권을 겸한 대회의 한국예선전 격으로 중국 칭다오시 공청단 서기 왕가봉 일행과 중국 절강성 저우산시 대표 탕샤오치 일행이 방한한다. 대상 수상자와 상위권 수상자에게 장학금이 지원 되며 대상 및 상위 입상자에게는 올해 7~8월 중국 칭다오시에 개최되는 한‧중 국제무용콩쿠르와 2019년 1~2월 베이징 한·중 국제무용콩쿠르 본선 진출권 특혜와 참가비 및 항공료가 지원된다. 또한 본 대회에 참가하는 농촌지역 중·고등부 입상자는 문교협 추천으로 수상실적 제출 시 농축산부, 농어촌희망재단 장학금 지원이 가능하다. 장유리 문교협 이사장은 세계적인 무용수가 배출되고 있지만 장기적인 국제무대와 무용인 일자리 창출이 미비한 현실을 타파하기 위해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