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18 (수)

  • -동두천 5.5℃
  • -강릉 14.5℃
  • 맑음서울 7.9℃
  • 맑음대전 8.1℃
  • 맑음대구 10.3℃
  • 맑음울산 10.2℃
  • 박무광주 8.7℃
  • 맑음부산 12.2℃
  • -고창 5.0℃
  • 구름많음제주 11.6℃
  • -강화 3.4℃
  • -보은 4.7℃
  • -금산 5.0℃
  • -강진군 5.8℃
  • -경주시 6.9℃
  • -거제 9.2℃
기상청 제공

일본, 내년부터 ‘출국세’ 부과...내·외국인 모두에 1천엔씩

[KJtimes=김현수 기자]일본이 내년부터 해외로 떠나는 모든 사람에게 1인당 1천엔(9968)'출국세'를 부과한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일본서 출국하는 모든 내·외국인에게 이런 세금을 부과하는 내용의 '국제관광여객세법'이 지난 11일 참의원 본회의에서 가결됐다.

 

이 세금은 내년 17일부터 도입된다. 일본에서 지속해서 징수하는 개념의 국세가 신설된 것은 1992년 이후 27년 만이다.

 

일본 정부는 방일객을 도쿄(東京)올림픽이 열리는 2020년까지 4천만 명으로 늘리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지난해 일본을 방문한 외국인 관광객은 2869만 명 규모였다.

 

일본 정부는 해외에 자국 관광정보를 알리고, 지방의 관광진흥 정책에 필요한 재원으로 출국세를 활용할 계획이다.

 

구체적으로는 일본의 매력에 관한 홍보 강화, 쾌적한 여행을 위한 환경정비, 체험형 관광 만족도 향상 사업 등에 사용할 예정이다.

 

그러나 일부에선 세금 신설로 오히려 관광객이 줄어드는 게 아니냐는 우려도 제기된다.

 

출국세는 2019년도 이후 연간 430억엔(4285억 원) 정도 걷힐 것으로 예상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