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27 (금)

  • -동두천 18.4℃
  • -강릉 15.3℃
  • 연무서울 17.7℃
  • 구름조금대전 17.7℃
  • 맑음대구 20.4℃
  • 맑음울산 19.7℃
  • 맑음광주 18.2℃
  • 맑음부산 20.5℃
  • -고창 17.3℃
  • 맑음제주 18.9℃
  • -강화 15.9℃
  • -보은 17.9℃
  • -금산 17.9℃
  • -강진군 18.7℃
  • -경주시 20.8℃
  • -거제 21.3℃
기상청 제공

국회

강훈식 민주당 원내대변인, “두 정상 손 맞잡은 순간, 경계선이 지워졌다”

 

[kjtimes=견재수 기자] 강훈식 민주당 원내대변인은 남북정상회담과 관련해 두 정상이 서로 손을 맞잡은 역사적인 순간, 남북의 경계선은 지워졌다고 논평했다.


강 대변인은 27일 오전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 등 남북 두 정상의 역사적 만남이 이뤄지고 있는 순간 현안 브리핑을 통해 오늘 두 정상은 70년 동안의 대결의 시대를 끝내고, 화해와 협력의 새 시대를 여는 이정표를 세웠다고 논평했다.

 

이어 “427 남북정상회담은 세계인의 가슴 속에, 5천만 겨레에 평화의 새싹을 틔웠다세계인 모두가 응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정은 위원장의 새로운 역사는 이제부터, 평화의 시대 역사의 출발점에서라는 방명록의 글이 현실로 이어지기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평화와 번영, 희망의 한반도를 위한 두 정상의 항해가 뜻깊은 성과를 낼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