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02 (수)

  • -동두천 15.5℃
  • -강릉 11.7℃
  • 서울 17.0℃
  • 흐림대전 23.2℃
  • 흐림대구 15.1℃
  • 흐림울산 14.6℃
  • 흐림광주 20.1℃
  • 박무부산 15.1℃
  • -고창 15.2℃
  • 흐림제주 18.2℃
  • -강화 12.8℃
  • -보은 18.1℃
  • -금산 21.8℃
  • -강진군 19.9℃
  • -경주시 14.1℃
  • -거제 16.6℃
기상청 제공

KJ세상만사

박진영-배용준 "구원파 집회? 성경 공부 모임일 뿐이다"

[KJtimes=이지훈 기자]가수 겸 프로듀서 박진영(46)'구원파' 전도 집회를 이끌었다는 의혹에 대해 "성경공부 집회"라고 반박했다.

 

박진영은 2일 한 인터넷 매체가 그가 구원파 전도 집회에 참석한 모습을 포착했다면서 구원파와의 관계에 의혹을 제기하자 SNS에 글을 올려 "제가 돈 내고 제가 장소를 빌려 제가 가르친 성경공부 집회가 구원파 집회라고요?"라고 반박했다.

 

박진영은 이 글에서 "100명이 제 강의를 듣기 위해 모였고, 그중에 속칭 '구원파'라는 몇 분이 제 강의를 들어보고 싶다고 와서 앉아있었는데 그게 구원파 모임이라고요?"라며 "개인적으로나 혹은 JYP엔터테인먼트 회사 차원에서 속칭 '구원파' 모임의 사업들과 어떠한 관계도 없는데 구원파라고요?'"라며 반발했다.

 

그는 자신이 참석한 집회에 대해 "4년 전 친구와 둘이 일주일에 두 번 모여 성경공부를 하다가 친구의 친구, 또 그 친구의 친구가 더해져 이제 한 30명 정도 모이는 모임을 하고 있다""근데 이게 속칭 '구원파' 모임이라고요?'라고 거듭 반박했다.

 

해당 매체의 기사에 등장한 배용준 측도 구원파 연관설을 부인했다.

 

배용준의 소속사 키이스트는 이날 입장을 내고 "배용준은 '구원파'와 전혀 관계 없다""박진영 씨와 개인적인 친분이 있고, 박진영 씨가 주체하는 성경 공부 모임에 참석한 것은 사실이나 구원파가 아니다"라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