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9 (금)

  • 구름많음동두천 11.4℃
  • 맑음강릉 13.2℃
  • 연무서울 11.4℃
  • 박무대전 9.8℃
  • 연무대구 11.3℃
  • 맑음울산 11.0℃
  • 박무광주 11.2℃
  • 맑음부산 12.2℃
  • 맑음고창 8.8℃
  • 맑음제주 13.2℃
  • 맑음강화 11.1℃
  • 맑음보은 7.7℃
  • 맑음금산 7.2℃
  • 맑음강진군 7.9℃
  • 맑음경주시 9.1℃
  • 맑음거제 11.6℃
기상청 제공

日 내각, 여당 의원 잇단 ‘망언’으로 골머리…왜

결혼식장서 망언으로 SNS 폭격…음주 폭행에 비판 여론 ‘뭇매’

[KJtimes=조상연 기자]일본 내각이 여당 의원들의 실언으로 폭주하는 비난에 휩싸였다. 이들 여당 의원의 잇단 망언으로 골머리를 앓고 있는 형국이다.


문제를 일으킨 인물은 자민당의 가토 간지(加藤寬治) 중의원 의원이다. 11일 일본 언론들에 따르면 그는 전날 호소다(細田)파 모임에서 결혼하는 여성에게 “3명 이상의 자녀를 낳아 키웠으면 좋겠다. 이게 세상을 위한 것이고 남을 위한 것이라고 발언했다.


이어 “(결혼식) 피로연에서 젊은 여성에게 곧 결혼하죠라고 물어보면 ‘(결혼)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하곤 한다면서 그럴 경우 아이를 낳지 않으면 남의 자녀들이 내는 세금으로 노인 요양원을 가게 될 것이라고 몰아붙인다고 말하기도 했다.


이 발언이 나오면서 야권과 SNS 등에서는 발끈했다. ‘아이를 낳지 않는 여성에 대한 배려가 없다’, ‘또다른 성희롱이다’, ‘출산할 아이의 수를 간섭하는 발언이다는 등 비판이 쏟아진 것이다. 가토 의원은 이에 오해를 초래한 것을 사죄한다며 발언을 철회했다.


그런가 하면 오키나와에서도 술에 취해 행인과 시비가 붙어 서로 폭행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주인공은 자민당 부간사장이자 중의원 의원이기도 한 고쿠바 고노스케(國場幸之助) 오키나와현 본부 회장이다. 그는 최근 오키나와 나하(那覇)시 길거리에서 술에 취한 채 행인 남성과 싸움을 했다. 경찰은 두 사람 모두를 검찰에 서류 송치했다.


뿐만 아니다. 지난해에는 자민당을 탈당한 도요타 마유코(豊田眞由子) 전 의원이 비서 폭언·폭행으로 물의를 빚은 적이 있다. 이케다 요시타카(池田佳隆) 의원은 가케(加計)학원 스캔들 폭로 인사에 대한 뒷조사를 정부에 요구했다가 물의를 일으켰다.


가토 의원과 고쿠바 의원 모두 2012년 자민당이 정권을 되찾으며 아베 내각 출범과 함께 국회에 들어온 인사들로, 현재 3선 의원들이다. 자민당 내에서는 이들처럼 3선 의원들이 사고를 치는 사례가 잇따르면서 ()3이라는 자조 섞인 표현이 생기기도 했다.






'경피용 BCG 백신'서 비소 검출...영아 접종 백신 [KJtimes=이지훈 기자]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일본에서 제조한 도장형(경피용) 결핵 백신의 첨부용액에서 기준을 초과한 비소가 검출돼 해당 제품을 회수했다고 7일 밝혔다. 회수 대상은 '경피용건조비씨지백신(일본균주)'이다. 이번 조치는 일본 후생성이 1세 미만 영아에게 접종하는 BCG 백신의 첨부용액(생리식염수 주사용제)에서 기준을 초과하는 비소가 검출돼 제품의 출하를 정지한 데 따른 것이다. 일본 후생성은 국립의약품식품위생연구소의 건강영향평가 결과, 첨부용액에 함유된 비소로 인한 안전성에는 문제가 없으므로 회수 없이 제조소 출하만 정지했다. 식약처는 일본 후생성의 조치를 검토하는 한편 국내에는 대체품인 피내용 BCG 백신이 공급 중이라는 상황을 고려해 해당 제품을 우선 회수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국가결핵예방접종용 백신인 피내용 BCG 백신은 내년 상반기까지 40만명 이상 접종할 수 있는 물량이 남아있다. 단 피내용 BCG 백신을 접종할 전국 보건소와 지정의료기관이 제한돼 있어 일부 접종에 불편을 겪을 수 있다. 피내용 BCG 백신을 접종할 수 있는 지정의료기관 372개소는 예방접종도우미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므로 영유아


'사의 찬미' 포스터 전격 공개...이종석, 신혜선 '애틋' [KJtimes=이지훈 기자]드라마 ‘사의찬미’ 포스터가 전격 공개됐다. 오는 27일 첫 방송되는 SBS 특집극 ‘사의찬미’(극본 조수진, 연출 박수진)는 조선 최초 소프라노 윤심덕과 그의 애인이자 천재극작가인 김우진의 일화를 그린 작품이다. 1991년 제작된 동명의 영화 ‘사의찬미’와 달리 윤심덕과 김우진의 비극적 사랑 외에도 그 동안 알려지지 않았던 극작가 김우진의 작품 세계를 재조명할 것으로 알려져 뜨거운 화제를 불러 모았다. 화려한 캐스팅 또한 ‘사의찬미’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이종석(김우진 역), 신혜선(윤심덕 역)이 극 중심에서 비극적 사랑을 그려내는 것. 뿐만 아니라 ‘닥터스’, ‘낭만닥터 김사부’, ‘당신이 잠든 사이에’를 공동 연출한 박수진PD의 입봉작으로도 대중과 언론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런 가운데 5일 ‘사의찬미’ 포스터 2종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종석, 신혜선 두 주인공의 아련하고도 완벽한 어울림은 물론 드라마 ‘사의찬미’가 보여줄 진실한 사랑과 묵직한 울림을 고스란히 담아내고 있어 도무지 눈을 뗄 수 없다. 공개된 ‘사의찬미’ 2종의 포스터는 모두 극중 분위기와 시대상을 보여주듯 흑백으로 제작됐다. 먼저 첫