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7 (목)

  • -동두천 20.6℃
  • -강릉 26.0℃
  • 서울 22.0℃
  • 흐림대전 25.6℃
  • 구름많음대구 24.2℃
  • 흐림울산 23.1℃
  • 흐림광주 24.7℃
  • 부산 21.4℃
  • -고창 23.4℃
  • 구름많음제주 23.7℃
  • -강화 19.3℃
  • -보은 23.6℃
  • -금산 24.9℃
  • -강진군 21.6℃
  • -경주시 24.5℃
  • -거제 21.8℃
기상청 제공

정치

서병수 부산시장 후보, 16일 선거사무소 개소…보수 결집 호소

 

[kjtimes=최태우 기자] 서병수 부산시장 후보가 16일 오후 4시 부산 서면로터리 아이온시티 19층에서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진행하면서 보수 결집을 호소했다.

 

개소식 현장에는 20대 젊은 청년부터 40대 주부, 50대 소상공인 등 다양한 세대가 모여 부산발전과 민생 현실을 경청했다.

 

서 후보는 이 자리에서 활기찬 부산경제, 일자리 창출을 최우선 목표로 두는 한편 엄마와 아이가 안전하고 미세먼지 없는 쾌적한 도시를 만들 것이며, “다복동 사업을 중심으로 부산시민이라면 누구도 소외받지 않는 복지정책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현 정부에 대한 날선 지적도 있었다. 서 후보는 문 대통령은 일자리 대통령을 말하고 상황판을 체크하겠다고 했지만 챙기는 것을 봤느냐, “최저임금 상승 요인으로 중소상공인들은 더욱 힘들어 졌고 근로시간 단축은 소수 대기업 노조만을 위한 것이며 이게 현실이라고 강조했다.

 

(남북정상회담이)에 대해 잘 되길 희망한다고 운을 띄운 뒤 하지만 비용은 누가 대느냐며 보수와 진보의 균형이 안정적으로 이어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개소식에 참석한 40대 주부 정모 씨는 부산시민들은 신공항 같은 대규모 건설 공약보다 여성과 아이들이 안전하고 건강한 도시를 더 바라고 있다여성과 아이들이 우선이라는 서병수 후보의 여성부시장도입 공약에 깊은 감명을 받아 개소식에 동참했다고 밝혔다.

 

개소식에는 부산지역 국회의원들과 당협위원장들이 대거 참석했다. 이들은 2030월드엑스포 국가사업 승인 및 김해신공항 건립 등 부산의 미래를 위해 서 후보를 지지하기로 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