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9 (금)

  • 구름많음동두천 15.2℃
  • 구름많음강릉 16.0℃
  • 구름조금서울 13.9℃
  • 흐림대전 12.3℃
  • 구름조금대구 16.1℃
  • 구름많음울산 16.7℃
  • 연무광주 15.1℃
  • 흐림부산 15.2℃
  • 맑음고창 15.3℃
  • 흐림제주 15.8℃
  • 구름조금강화 14.6℃
  • 흐림보은 12.0℃
  • 흐림금산 12.0℃
  • 흐림강진군 14.6℃
  • 흐림경주시 17.1℃
  • 흐림거제 16.4℃
기상청 제공

일본 요즘뜨는 정보

칸영화제 최고상 황금종려상 수상에 ‘日열도 흥분’…왜

그간 뜸했던 주요영화제 수상자…언론이 ‘들썩’

[Kjtimes=조상연 기자]일본 언론이 들끓고 있다. 그간 주요영화제 수상자가 뜸했던 일본에서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프랑스 칸영화제에서 일본 영화가 최고상인 황금종려상을 받은 까닭이다.


이 같은 소식에 일본 열도는 흥분했고 일본 언론들은 앞다퉈 일제히 1면에 관련 소식을 전했다. 더욱이 이 상은 21년만에 받은 것이어서 뜨거운 반응이 일었다.


21일 산케이신문은 1면에 관련 소식을 전하면서 거장들이 늘어선 칸영화제의 정점에서 고레에다 감독이 빛났다고레에다 감독은 오늘의 일본을 대표하는 세계의 영화 작가라고 밝혔다.


산케이신문은 보도를 통해 일본 영화계가 고레에다 감독의 황금종려상 수상에 흥분하는 것은 일본 영화계가 오래간만에 배출한 세계 주요 영화제의 수상작이라는 이유에서라고 전했다.


그런가 하면 요미우리신문은 이날 조간의 1면과 9, 33면에 고레에다 히로카즈(是枝裕和) 감독의 영화 만비키(좀도둑질) 가족19일 프랑스 칸에서 폐막한 칸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을 탔다고 보도했다.


요미우리신문 보도에 따르면 일본 영화가 칸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을 받은 것은 1997년 이마무라 쇼헤이(今村昌平) 감독의 우나기이후 21년 만이다. 또 일본 영화가 칸, 베니스, 베를린 등 세계 3대 영화제에서 최고상을 탄 것은 2002년 베를린 영화제에서 황금곰상을 받은 미야자키 하야오(宮崎駿) 감독의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이후 16년 만이다.


요미우리신문은 보도를 통해 고레에다 감독의 경우 일상의 드라마를 그리면서 스스로가 끌어안은 다양한 질문에 대한 답을 모색하며 사람과 사회의 모양을 부각했다고 소개했다. 아울러 심사위원들의 심사평, 시상식에서의 고레에다 감독 발언과 분위기, 출연 배우들의 인터뷰를 그의 그간 이력, 작품 세계 등과 함께 상세히 전했다.


한편 일본 영화는 2000년대 들어서면서 유독 국제 영화제와 인연이 적었다. 반면 1951년 구로사와 아키라(黑澤明) 감독이 라쇼몽(羅生門)’으로 베니스영화제에서 최고상인 황금사자상을 받고 1954년 기누가사 데이노스케(衣笠貞之助) 감독이 지고쿠몽(地獄門)’으로 칸영화제의 당시 최고상인 그랑프리를 탄 뒤 오랫동안 전성기를 누린 바 있다.






'경피용 BCG 백신'서 비소 검출...영아 접종 백신 [KJtimes=이지훈 기자]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일본에서 제조한 도장형(경피용) 결핵 백신의 첨부용액에서 기준을 초과한 비소가 검출돼 해당 제품을 회수했다고 7일 밝혔다. 회수 대상은 '경피용건조비씨지백신(일본균주)'이다. 이번 조치는 일본 후생성이 1세 미만 영아에게 접종하는 BCG 백신의 첨부용액(생리식염수 주사용제)에서 기준을 초과하는 비소가 검출돼 제품의 출하를 정지한 데 따른 것이다. 일본 후생성은 국립의약품식품위생연구소의 건강영향평가 결과, 첨부용액에 함유된 비소로 인한 안전성에는 문제가 없으므로 회수 없이 제조소 출하만 정지했다. 식약처는 일본 후생성의 조치를 검토하는 한편 국내에는 대체품인 피내용 BCG 백신이 공급 중이라는 상황을 고려해 해당 제품을 우선 회수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국가결핵예방접종용 백신인 피내용 BCG 백신은 내년 상반기까지 40만명 이상 접종할 수 있는 물량이 남아있다. 단 피내용 BCG 백신을 접종할 전국 보건소와 지정의료기관이 제한돼 있어 일부 접종에 불편을 겪을 수 있다. 피내용 BCG 백신을 접종할 수 있는 지정의료기관 372개소는 예방접종도우미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므로 영유아


'사의 찬미' 포스터 전격 공개...이종석, 신혜선 '애틋' [KJtimes=이지훈 기자]드라마 ‘사의찬미’ 포스터가 전격 공개됐다. 오는 27일 첫 방송되는 SBS 특집극 ‘사의찬미’(극본 조수진, 연출 박수진)는 조선 최초 소프라노 윤심덕과 그의 애인이자 천재극작가인 김우진의 일화를 그린 작품이다. 1991년 제작된 동명의 영화 ‘사의찬미’와 달리 윤심덕과 김우진의 비극적 사랑 외에도 그 동안 알려지지 않았던 극작가 김우진의 작품 세계를 재조명할 것으로 알려져 뜨거운 화제를 불러 모았다. 화려한 캐스팅 또한 ‘사의찬미’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이종석(김우진 역), 신혜선(윤심덕 역)이 극 중심에서 비극적 사랑을 그려내는 것. 뿐만 아니라 ‘닥터스’, ‘낭만닥터 김사부’, ‘당신이 잠든 사이에’를 공동 연출한 박수진PD의 입봉작으로도 대중과 언론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런 가운데 5일 ‘사의찬미’ 포스터 2종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종석, 신혜선 두 주인공의 아련하고도 완벽한 어울림은 물론 드라마 ‘사의찬미’가 보여줄 진실한 사랑과 묵직한 울림을 고스란히 담아내고 있어 도무지 눈을 뗄 수 없다. 공개된 ‘사의찬미’ 2종의 포스터는 모두 극중 분위기와 시대상을 보여주듯 흑백으로 제작됐다. 먼저 첫