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31 (목)

  • -동두천 21.1℃
  • -강릉 20.7℃
  • 맑음서울 20.8℃
  • 구름조금대전 21.2℃
  • 구름많음대구 21.9℃
  • 구름많음울산 20.1℃
  • 구름많음광주 20.1℃
  • 구름많음부산 21.8℃
  • -고창 19.1℃
  • 흐림제주 20.7℃
  • -강화 20.4℃
  • -보은 20.5℃
  • -금산 19.6℃
  • -강진군 19.7℃
  • -경주시 21.0℃
  • -거제 22.0℃
기상청 제공

일본 요즘뜨는 정보

日 쿠라레, 한국에 공장 증설…아시아 시장 노린다

PVB 필름 아시아 시장 생산거점으로 육성 계획 차원

[KJtimes=김현수 기자]일본 화학기업 쿠라레가 한국에 고부가 자동차 유리 PVB 필름공장 증설을 추진해 그 목적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쿠라레는 31일 울산시 남구 쿠라레코리아에서 준공식을 열었다. 이날 준공식에는 마사키 이토 쿠라레 사장과 김형수 울산시 경제부시장, 이승현 한국외국기업협회장 등이 참석했다.


쿠라레가 5000만 달러를 투자해 고부가가치 필름공장을 준공한 것은 울산공장을 PVB 필름 아시아 시장 생산거점으로 육성한다는 계획에 따른 것으로 알려졌다

 

앞으로 이 공장에서 생산되는 제품은 유리 파손 때 파편이 날아가는 것을 방지하는 안전기능과 소음방지 기능이 강화된 어쿠스틱(Acoustic) PVB, 고급 차종에 적합한 미래형 고부가가치 소재다.


울산시는 이와 관련 최초 매출이 발생하는 올해부터 2024년까지 7년간 신규라인 증설에 따라 증가하는 매출액은 약 5900억원으로 예상되며 공장 증축에 따라 추가로 직접 고용된 인원은 30여 명이고 7년간 발생하는 간접 고용유발 인원은 3236명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한편 쿠라레는 자동차, 섬유, 의료품 등 다양한 산업분야의 글로벌 고객을 대상으로 최첨단 합성섬유와 화학물질을 공급하는 글로벌 화학기업이다.


 PVA(Polyvinyl alcohol) 레진, 광학용 PVA 필름, 식료품 포장재로 사용되는 EVAL(열리 차단수지), PVA 섬유(KURARON), 인조가죽(CLARINO) 분야 세계시장 점유율 1위를 차지하고 있다. PVB(Polyvinyl Butyral) 필름은 건축용, 자동차용 안전유리 접합필름으로 사용되는 화학제품이다.




배너


멜라민수지 주방용품 똑똑하게 사용하는 방법은? [KJtimes=이지훈 기자]멜라민수지 주방용품에는 직접 열을 가하지 말고 세척할 때는 부드러운 스펀지를 이용해야 한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9일 '멜라민수지 주방용품 똑똑하게 사용하기' 소책자와 동영상을 제작해 배포한다고 밝혔다. 멜라민수지는 멜라민과 포름알데히드를 결합해 만드는 단단한 플라스틱의 한 종류로, 매끈하고 단단한 표면의 질감과 촉감이 도자기와 비슷한 특징이 있다. 잘 깨지지 않고 가격이 저렴해 식판, 접시, 밥·국그릇, 컵, 조리기구 등 다양한 주방용품에 사용되고 있다. 멜라민수지 주방용품은 고온에 직접 또는 반복적으로 노출되면 균열이 생겨 멜라민과 포름알데히드가 용출될 수 있으므로 주의가 필요하다. 제품의 내열 온도는 대부분 110∼120도이지만 제품마다 내열 온도가 다를 수 있어 표시된 주의사항을 확인하고 안전하게 사용해야 한다. 오븐의 열이나 전자레인지의 고주파에 의해 멜라민수지가 가열돼 파손될 우려가 있으므로 직접 열을 가해 조리하는 용도로 사용해서는 안 된다. 멜라민수지는 자외선소독기와 같이 자외선이 강한 환경에 오랫동안 노출될 경우에는 변색하거나 균열이 생길 수 있다. 자외선소독기를 사용해 소독할 때는 3시간 이내로 짧게

[증권가]증권사들이 내다보는 증시전망…들어보니 [KJtimes=김승훈 기자]코스피가 지난 2011년과 같은 급락세가 나타나지 않으면 2,400선을 지지할 가능성이 크다고 진단이 나왔다. 31일 유안타증권은 이 같은 진단을 내놓고 코스피가 이탈리아 정정불안, 미·중 무역전쟁 우려, 외국인 대규모 순매도, 삼성전자 블록딜(시간 외 대량매매) 우려감 등이 겹치며 1.96% 하락했으며 기술적으로는 2400 부근에 이전 저점대 지지대가 존재한다고 분석했다. 정인지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일반적인 경우라면 반등이 나와야 하는 상황이지만 전날 강한 하락으로 단기 하락 추세가 이어질 수 있다는 우려감도 존재한다”며 “중요한 지지대에서 급락세가 이어진 경우는 2011년 8월 초에 나타난 바 있는데 당시는 미국 신용등급 하락의 영향으로 외국인 투자자들이 매도하면서 하락했지만 지금과는 차이가 있다”고 지적했다. 정 연구원은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가 실적을 바탕으로 양호한 주가 흐름을 보인다면 시장 전체적으로 약세로 진행될 가능성은 크지 않을 것”이라면서 “이탈리아 정정불안과 유로존 탈퇴 우려감으로 유럽증시와 유로화가 약세를 보였지만 이런 불안감들이 시장에 충분히 반영돼 당분간 추가적인 충격이 크지 않을 것”이라고 판단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