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문화스포츠 풍향계

“성인남녀, 러시아 월드컵 ‘손흥민’ 가장 기대돼”

[KJtimes=김봄내 기자]2018 러시아 월드컵이 일주일 앞으로 다가왔다. 대한민국 성인남녀가 이번 월드컵에서 가장 큰 활약을 보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는 국가대표 선수는 손흥민이었다.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이 성인남녀 1,356명을 대상으로 ‘2018 러시아 월드컵에 대해 조사한 결과, 가장 기대되는 선수로 절반에 가까운 47.6%손흥민을 선택했다.

 

계속해서 이승우’(23%), ‘기성용’(9.8%), ‘구자철’(4.3%), ‘황희찬’(2%), ‘문선민’(1.5%), ‘김승규’(1.4%) 등의 순서로 기대감이 높았다.

 

가장 기대하는 조별 경기는 오는 18일 열리는 우리나라 첫 경기인 스웨덴 전’(42.7%)을 꼽았다. 다음은 독일 전’(40.2%), ‘멕시코 전’(17.1%)의 순이었다.

 

35.5%우리나라 경기를 전부 관람할 것이라고 답했다. 이어 우리나라 경기 중 주요경기만 관람’(30.5%), ‘우리나라 경기 외에도 주요경기까지 관람’(20.4%), ‘모든 경기 관람’(3.4%)의 응답이 이어졌다. ‘관람하지 않을 예정이라는 응답은 10.2%였다.

 

2018년 월드컵이 개최되는 러시아는 경기 지역에 따라 다르지만 우리나라와는 5~6시간의 시차가 존재한다.

 

그렇다면 직장인들과 취준생들은 밤 늦은 경기에 어떻게 대처할까?

 

직장인의 66.4%, 취준생의 67.7%는 늦은 시각 경기도 관람할 예정이었다. 이들 중 25.7%는 밤을 새워 경기를 관람하는 올빼미 응원족이 될 것이라고 답했다.

 

직장인의 79.8%는 늦은 시각 경기 관람이 업무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했다. 미치는 영향으로는 수면 부족으로 업무시간에 졸림’(74.7%, 복수응답)1순위로 꼽았다. 다음은 업무 능률이 떨어짐’(33.7%), ‘경기 결과가 업무 의욕에 영향을 미침’(19.8%), ‘과한 음주로 숙취에 시달림’(7.3%) 등이 있었다.

 

취준생 중 과반 이상인 55.2%도 일상생활에 영향을 받을 것이라 답했다. 이들 중 63.9%(복수응답)취업준비를 제대로 하지 못함이라고 답해, 월드컵 관람이 취준생에게는 마냥 달콤한 휴식이 아님을 알 수 있었다. 이어 시험공부를 제대로 하지 못함’(22.4%), ‘영어공인시험이나 자격증 시험 대비를 제대로 하지 못함’(20.5%), ‘강의시간에 집중하지 못함’(16.4%) 등의 의견이 이어졌다.










미스트롯 가수 김양, ‘흥’ 에 들썩이게 할 신곡 ‘흥부자’ 발매
[KJtimes=김봄내 기자]가수 김양이 오늘(30일) 흥바람나는 신곡 ‘흥부자’ 를 발매했다. ‘김양'은 MBC 합창단에서 활동을 하다 선배가수 '송대관'의 지원사격으로 2008년에 "우지마라"로 데뷔하며 트로트계에 이름을 알렸고 이후, ‘웃어야지’, ‘당신믿어요’, ‘연분’, ‘회초리’ 주옥같은 곡들을 발표하였으며, 최근 큰 화제가 되고 있는 tv 조선 ‘미스트롯’ 에 출연하여, 트로트의 진수를 선보인 바 있다. 흥부자는 연분 이후로 2년만에 선보이는 김양표 복고 트로트이다. 마치 행진곡을 연상시키는 마칭밴드사운드로 곡을 포문을 연다. 그 후 청량감있는 보컬, 신나는 드럼비트, 기타 사운드, 보컬 사이의 경쾌한 브라스 세션은 하나가 되어, 누구에게나, 절로 어깨춤을 들썩이게 한다. 이 전까지 주로 애조 있는 보컬이였던 그녀가 새롭게 시도하는 밝은 보컬은 듣는이에게 신선하게 다가온다. ‘흥부자 부자 흥부자가 왔어요, 한번뿐인 인생길에 놀다갑시다’ 의 단순한 멜로디와 가사는 누구나 한번 들으면 외울 정도로 대중적이며, 코러스 ‘김현아’, 기타 ‘이태욱’, 리얼브라스 등 국내 최고의 세션맨들이 함께했다. 오늘 발매된 김양의 흥부자는 소리바다를 비롯한 다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