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3 (수)

  • -동두천 18.4℃
  • -강릉 14.6℃
  • 맑음서울 19.5℃
  • 맑음대전 20.0℃
  • 구름많음대구 18.2℃
  • 흐림울산 16.8℃
  • 맑음광주 20.2℃
  • 흐림부산 17.7℃
  • -고창 17.0℃
  • 맑음제주 19.7℃
  • -강화 16.9℃
  • -보은 17.7℃
  • -금산 16.3℃
  • -강진군 19.2℃
  • -경주시 17.2℃
  • -거제 18.7℃
기상청 제공

정치

서병수, 구포 개시장 대신 반려동물문화센터 건립

"부산, 반려동물이 살고 싶은 도시 1위 만들겠다" 공약


[kjtimes=권찬숙 기자] 자유한국당 서병수 부산시장 후보가 반려동물이 살고 싶은 부산 건설을 내세우며 애견인들의 표심을 자극하고 있다. 이를 위해 400년 된 부산 구포 개시장을 없애고 그 자리에 반려동물들을 위한 문화센터를 짓겠다고 밝혔다.

 

서 후보는 지난 8일 사회·복지 분야 중 반려동물문화 공약을 발표하면서 구포 개시장(육견 시장)을 없애고 그 자리에 반려동물문화센터를 건립하겠다고 밝혔다.

 

기존의 17개 개고기 업체의 육견(肉犬) 상인들은 업종전환을 통해 경제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부산시 차원에서 돕는다는 계획이다.

 

반려동물 인구는 전국적으로 천만 명에 이르고, 부산시만 해도 360만 중 100만여 명이 강아지나 고양이 등 반려동물과 함께 살고 있다.

 

서 후보는 반려동물에 대한 인식과 사람-반려동물 관계의 패러다임이 바뀌고 있다민선 6기 부산시에 동물복지위원회를 설치한 데 이어, 민선 7기에는 사람과 반려동물이 함께 행복한 부산을 목표로 부산을 반려동물 문화의 메카로 만들겠다 고 약속했다.

 

서 후보는 IT 기술을 반려동물 관련 산업에 접목한 반려동물 돌보미 연결 서비스, 장례서비스, 의료상담 서비스, 택시서비스 등 펫 IT 서비스산업 육성 IT 서비스산업을 이끌어갈 전문인력(사료간식 매니저, 반려동물 행동전문가, 반려동물 영양학 전문가) 양성 프로그램 운영을 약속했다.

 

또한 부산지역 대학들의 반려동물 학과 설립 지원 반려동물보건소 설치 및 표준수가 제정, 부산시 직영 동물보호소 운영, 길고양이 보호 및 급식소 설치 등 반려동물 복지(펫 케어) 펫티켓 캠페인, 반려동물 등록제, 맹견반려 허가제 등 안전한 반려동물 문화 정착 등을 반려동물 관련 공약으로 제시했다.

 

한편, 지난 6일 동물사랑복지회 등 동물보호단체 회원 800여명은 반려동물문화를 이해하고 반려동물복지에 앞장서는 서병수 후보가 부산시장에 당선돼야 한다며 지지를 선언했다.

 

서 후보는 강아지나 고양이는 더 이상 집에서 키우는 동물이 아니라 이미 따뜻한 체온과 정을 나누는 가족이 되고 있다, “반려가족들과 시민의 눈높이에 맞는 반려동물 정책으로 반려동물이 살고 싶은 도시 1위 부산을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