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4 (목)

  • -동두천 24.3℃
  • -강릉 19.8℃
  • 구름많음서울 24.6℃
  • 맑음대전 27.5℃
  • 구름많음대구 23.3℃
  • 흐림울산 20.0℃
  • 구름조금광주 27.9℃
  • 구름조금부산 22.9℃
  • -고창 25.1℃
  • 맑음제주 25.1℃
  • -강화 22.3℃
  • -보은 24.6℃
  • -금산 27.0℃
  • -강진군 25.1℃
  • -경주시 22.4℃
  • -거제 23.0℃
기상청 제공

[한미일 외교장관회담①]“한반도 비핵화 위해 공조” 뜻 모았다

고노 외무상 “동북아시아 평화와 안전 위해 함께 공조”

[KJtimes=김현수 기자]“북미정상회담에 이르기까지 문재인 대통령을 비롯한 한국 측의 노력에 경의를 표한다. 오늘 강 장관이 북미정상회담이 끝난 뒤 곧바로 3자 회담을 주최해 준 데 대해 감사하다.”


고노 다로(河野太郞) 일본 외무상이 한국의 강경화 외교장관과 한일 오찬 회담을 가지면서 이 같은 입장을 밝혔다. 이번오찬은 14일 한미일 3자 외교장관 회담에 이은 자리로 이들 외교장관은 완전한 비핵화 및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한 공조 방안을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고노 외무상은 앞서 한미일 외교장관들과 오전 서울에 모여 북미정상회담 후속 협상을 위한 논의를 하고 한미, 미일 간 양자 외교장관회담 등도 진행했다.


그는 오찬 회담 후 문재인 대통령 예방을 앞두고 이제 첫걸음을 내디뎠기 때문에 강 장관과 함께 동북아시아의 평화와 안전을 위해 함께 공조해나가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강 장관은 이날 서울 시내 모처에서 한 오찬회담에서 이제 (북미정상회담) 성과를 바탕으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정착을 위해 한국과 일본, 관련국들이 외교적 노력을 최대한 전개해나가야 할 시점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한일 간) 상호 긴밀한 소통, 전략적 소통을 계속 이어나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 장관은 올해가 김대중-오부치 공동선언’ 20주년인 점을 언급하기도 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수개월 간은 한반도 비핵화 및 평화 정착에 있어 매우 중요한 시기가 되겠지만 한일 관계에서도 아주 중요한 기간이라고 지목했다.


그는 양국 간 관계에 어떤 새로운 발전 동력 될 수 있는 몇 달이 우리 앞에 있다면서 외교부는 최근 출범한 한일 문화·인적교류 TF’(태스크포스)에서 논의된 결과를 바탕으로 일본 측과 협의하겠다고 입장을 표명했다.


한편 이날 오찬 회담에는 우리측에서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 평화교섭본부장, 정연두 북핵외교기획단장 등이, 일본 측에서는 나가미네 야스마사 주한일본대사, 가나스기 겐지 외무성 아시아대양주 국장 등이 배석했다.




배너


동대문구, 청량리청과물시장서 어린이 체험학습 진행 [KJtimes=김승훈 기자]동대문구가 16일 오전 10시, 청량리청과물시장 상인회와 함께하는 어린이 체험학습 ‘엄마 아빠 새콤달콤 과일로 놀아요!’를 진행한다. 이번 체험학습은 ‘청량리종합시장 일대 도시재생 활성화 사업’의 일환으로, 지역 내 전통시장의 활성화를 돕기 위해 마련되었다. 프로그램은 약 2시간 가량 진행되며, 세부 프로그램은 △국내외 제철 과일에 대해 배우고 퀴즈도 풀어보는 ‘과일 강의’ △팀별로 점포를 찾아 과일을 구해 보는 ‘청청 런닝맨’ △미션에서 구한 과일로 부모님과 함께 화채를 만들어 보는 ‘요리교실’ 등이다. 참가 대상은 초등학교 1~3학년 학생이며, 선착순으로 20여 명 모집한다. 참가 신청은 청량리청과물시장 상인회 또는 온라인 ‘유스내비’를 통해 할 수 있다. 참가비는 1만 원이며, 참가 신청 후 1일 이내에 납부해야 한다. 구는 이번 체험학습을 계기로 도시재생 활성화지역 내 전통시장 상인회의 도시재생 사업 참여를 활성화하고, 향후 정례화 할 체험 프로그램 개발 및 기획에도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엄인준 도시전략과장은 “어린이들이 다양한 과일에 대해 배우고 부모님과 함께 요리도 만들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기 바란다”며,

신한銀, 베트남서 ‘2018년 하반기 글로벌 경제 전망 세미나’ 개최 [KJtimes=김승훈 기자]신한은행(행장 위성호)은 신한베트남은행과 공동으로 베트남 현지에서 11일부터 이틀간 ‘2018년 하반기 글로벌 및 베트남 경제 전망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호치민과 하노이에서 한인 기업가와 근로자 4백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된 이번 세미나는 한인상공연합회와 공동으로 주최되었으며, 베트남 및 글로벌 경제 전망과 세무에 대한 궁금증을 풀어가는 내용으로 2시간반 동안 진행됐다. 베트남을 비롯한 신흥국 중심으로 금융시장의 변동성이 커지는 가운데 우리 기업인과 근로자들은 이번 세미나를 통해 베트남 시장에 대한 전망과 현지 경제 동향을 효과적으로 이해할 수 있어 사업계획 수립과 투자결정에 많은 도움을 받았을 수 있었다는 의견이 많았다. 신한은행의 자산관리 전문가 집단인 WM그룹 IPS본부 산하 투자자산전략부와 신한베트남은행이 협력해 2016년 9월 말부터 한인 기업가와 현지 고객 5천여명에게 베트남 경제 동향 자료를 매주 이메일로 제공하고 있으며, 매년 2차례 베트남 현지에서 경제 전망 세미나를 진행하고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베트남 뿐 아니라 인도네시아, 중국, 인도, 미국 등 현지법인이 진출해 있는 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