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9 (금)

  • 구름많음동두천 15.2℃
  • 구름많음강릉 16.0℃
  • 구름조금서울 13.9℃
  • 흐림대전 12.3℃
  • 구름조금대구 16.1℃
  • 구름많음울산 16.7℃
  • 연무광주 15.1℃
  • 흐림부산 15.2℃
  • 맑음고창 15.3℃
  • 흐림제주 15.8℃
  • 구름조금강화 14.6℃
  • 흐림보은 12.0℃
  • 흐림금산 12.0℃
  • 흐림강진군 14.6℃
  • 흐림경주시 17.1℃
  • 흐림거제 16.4℃
기상청 제공

[삼성전자는 지금]2분기 다소 떨어진 매출·영업이익 실적

문재인 대통령·이재용 부회장 ‘인도 회동’ 관심집중

[KJtimes=견재수 기자]삼성전자가 최근 공시를 통해 지난 2분기(46) 매출 58조원, 영업이익 148000억원의 잠정 실적을 올렸다고 밝혔다.


공시에 따르면 영업이익은 지난해 같은 기간(14670억원)보다 5.2% 늘었으나 사상 최고치를 기록한 전분기(156420억원)보다 5.4% 감소해 7분기만에 처음으로 전분기 대비 감소세를 기록했다.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6110억원)보다 4.9% 감소한 58조원으로 전분기(605640억원)보다 4.2% 줄었다. 영업이익률 역시 25.5%로 지난해 같은 기간(23.1%)보다 높았지만 전분기(25.8%)보다 다소 떨어졌다.


업계에서는 상반기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S9의 판매가 기대에 미치지 못했고 디스플레이 사업 역시 액정표시장치(LCD) 패널 가격 하락과 플렉시블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물량 감소 등이 이번 실적 부진의 원인이라는 분석이다.


반면 반도체와 가전 부문은 양호한 실적이 기대된다. 반도체 부문은 2분기 영업이익이 12조원 안팎이 될 것으로 추정되고 소비자가전(CE) 사업부문 역시 올해 대형 스포츠 이벤트에 따른 TV 매출 증가로 전분기보다 성적이 나아졌을 것으로 보인다.


업계에서는 올해 전체로 볼 때 매출 250조원, 영업이익 65조원을 기록하면서 이전 최고기록이었던 지난해 실적(매출 2395800억원·영업이익 536500억원)보다 높아 3분기 영업이익은 높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그러나 반도체와 스마트폰, 디스플레이 등 삼성전자 주력 사업에 대한 중국 업체의 공세가 더욱 거세지고 있고 국내에서는 재벌개혁 정책 등이 이어지고 있어 낙관할 수만은 없다는 시각도 있다.


한편 이 부회장이 오는 9일 인도 휴대폰 공장 준공식에 참석할 것으로 전해지면서 문재인 대통령과의 만남이 성사될지 여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청와대와 업계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인도 국빈방문 기간(8~11) 삼성전자의 인도 신공장 준공식에 참석해 이 부회장과 처음으로 만날 예정이다. 특히 이 부회장은 지난 2월 집행유예로 풀려난 후 세 차례 해외출장을 다녀왔지만 모두 비공식 일정이었고 이번 인도 출장이 첫 번째 공식 일정으로 이를 계기로 경영전면에 나설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재계 한 고위관계자는 이재용 부회장이 대법원 판결 등 국내에서 아직 해결해야 할 문제가 있지만 이번 만남이 성사되면 정부와 소통의 물꼬를 틀 수 있을 것으로 본다면서 경제살리기에 중점을 두고 있는 정부 정책에 적극 함께 해 인수합병(M&A)과 신사업 등 활발한 경영활동을 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경피용 BCG 백신'서 비소 검출...영아 접종 백신 [KJtimes=이지훈 기자]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일본에서 제조한 도장형(경피용) 결핵 백신의 첨부용액에서 기준을 초과한 비소가 검출돼 해당 제품을 회수했다고 7일 밝혔다. 회수 대상은 '경피용건조비씨지백신(일본균주)'이다. 이번 조치는 일본 후생성이 1세 미만 영아에게 접종하는 BCG 백신의 첨부용액(생리식염수 주사용제)에서 기준을 초과하는 비소가 검출돼 제품의 출하를 정지한 데 따른 것이다. 일본 후생성은 국립의약품식품위생연구소의 건강영향평가 결과, 첨부용액에 함유된 비소로 인한 안전성에는 문제가 없으므로 회수 없이 제조소 출하만 정지했다. 식약처는 일본 후생성의 조치를 검토하는 한편 국내에는 대체품인 피내용 BCG 백신이 공급 중이라는 상황을 고려해 해당 제품을 우선 회수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국가결핵예방접종용 백신인 피내용 BCG 백신은 내년 상반기까지 40만명 이상 접종할 수 있는 물량이 남아있다. 단 피내용 BCG 백신을 접종할 전국 보건소와 지정의료기관이 제한돼 있어 일부 접종에 불편을 겪을 수 있다. 피내용 BCG 백신을 접종할 수 있는 지정의료기관 372개소는 예방접종도우미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므로 영유아


'사의 찬미' 포스터 전격 공개...이종석, 신혜선 '애틋' [KJtimes=이지훈 기자]드라마 ‘사의찬미’ 포스터가 전격 공개됐다. 오는 27일 첫 방송되는 SBS 특집극 ‘사의찬미’(극본 조수진, 연출 박수진)는 조선 최초 소프라노 윤심덕과 그의 애인이자 천재극작가인 김우진의 일화를 그린 작품이다. 1991년 제작된 동명의 영화 ‘사의찬미’와 달리 윤심덕과 김우진의 비극적 사랑 외에도 그 동안 알려지지 않았던 극작가 김우진의 작품 세계를 재조명할 것으로 알려져 뜨거운 화제를 불러 모았다. 화려한 캐스팅 또한 ‘사의찬미’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이종석(김우진 역), 신혜선(윤심덕 역)이 극 중심에서 비극적 사랑을 그려내는 것. 뿐만 아니라 ‘닥터스’, ‘낭만닥터 김사부’, ‘당신이 잠든 사이에’를 공동 연출한 박수진PD의 입봉작으로도 대중과 언론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런 가운데 5일 ‘사의찬미’ 포스터 2종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종석, 신혜선 두 주인공의 아련하고도 완벽한 어울림은 물론 드라마 ‘사의찬미’가 보여줄 진실한 사랑과 묵직한 울림을 고스란히 담아내고 있어 도무지 눈을 뗄 수 없다. 공개된 ‘사의찬미’ 2종의 포스터는 모두 극중 분위기와 시대상을 보여주듯 흑백으로 제작됐다. 먼저 첫