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09 (월)

  • -동두천 20.4℃
  • -강릉 18.2℃
  • 서울 21.1℃
  • 대전 20.0℃
  • 흐림대구 18.8℃
  • 흐림울산 19.0℃
  • 흐림광주 22.2℃
  • 부산 19.4℃
  • -고창 22.2℃
  • 흐림제주 23.2℃
  • -강화 20.0℃
  • -보은 19.3℃
  • -금산 18.8℃
  • -강진군 21.6℃
  • -경주시 18.4℃
  • -거제 20.2℃
기상청 제공

KJ 문화스포츠 풍향계

조수빈 아나운서, 中 상하이에서 '한류문화'를 말하다

[KJtimes=김봄내 기자]KBS 9시뉴스 전 앵커인 조수빈 아나운서가 중국 상하이에서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와 함께 '한류, 무엇이 더 필요한가?'라는 주제로 토크콘서트를 펼쳤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토크콘서트는 주상하이한국문화원(원장 서동욱)과 한국의 문화와 역사를 전 세계에 널리 알려온 서경덕 교수가 공동으로 주최한 '대한민국 홍보전() in 상하이' 특별 전시회 개막식 일환으로 진행됐다.

 

 

 

 

7일 오후 1시간동안 진행된 이번 토크콘서트에는 상하이에 거주하는 재외동포 및 자녀들, 한인 유학생, 한국에 관심 있는 중국 대학생들, 중국 언론 10개 매체 등 약 2백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일을 기획한 서 교수는 "지난 25년간 전 세계에 한식, 한글, 한복 등 대한민국의 대표 문화컨텐츠를 널리 알려오면서 현장에서 느꼈던 부분을 많은 사람들과 함께 소통하고자 이번 토크콘서트를 준비했다"고 전했다.

 

 

 

 

또한 그는 "국내 및 해외관련 다양한 문화프로그램을 진행해 왔던 조수빈 아나운서를 초청하여 좀 더 자연스러운 진행을 통해 많은 참석자들과 함께 편안한 이야기를 나눌수 있어서 좋았다"고 덧붙였다.

 

 

 

 

특히 이번 토크콘서트에 재능기부를 한 조수빈 아나운서는 "상하이는 한국의 독립운동 성지이며 역사적으로도 매우 중요한 도시다. 이런 역사 도시에서 한류문화의 미래를 함께 소통할 수 있었던건 제게도 큰 행운"이라고 말했다.

 

 

 

 

한편 728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전시회는 서 교수가 지난 25년간 해외에서 진행해 온 한국의 역사와 문화컨텐츠에 대한 광고 및 홍보물들을 한데 모았으며 상하이를 시작으로 전 세계 주요 도시로 확대해서 진행할 계획이다.

 




배너


부여서동연꽃축제 오늘 개막...풍성한 일정 '눈길' [KJtimes=김봄내 기자]충남 부여군 제16회 부여서동연꽃축제가 부여읍 서동공원(궁남지)에서 개최된다. 부여군은 ‘제16회 부여서동연꽃축제’가 ‘세계를 품은 궁남지, 밤에도 빛나다!’는 주제로 7월 6일부터 15일까지 10일 동안 부여읍 소재 서동공원에서 펼쳐진다고 밝혔다. 군에 따르면 올해는 그동안 경험하지 못했던 신선한 아이템을 연초부터 기획, 부여서동연꽃축제에서만 체험할 수 있는 6대 대표 콘텐츠를 발굴해 선보인다. 6가지 대표 콘텐츠로는 ‘해외 연꽃 나라의 빛과 향’으로 세계적으로 연꽃이 국화인 7개국의 연꽃정원과 해외 연꽃나라에서 준비한 다양한 장르의 문화예술 공연을 함께 감상할 수 있다. 해외 연꽃 나라 정원에는 7개국을 대표할 수 있는 랜드마크를 조형물과 야간경관으로 연출해 주·야간 관광객들에게 이색 볼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개막식에서는 7개국의 주한대사와 함께 ‘세계연꽃 씨앗 전달식’과 ‘해외 연꽃나라 공연’ 등 세계인과 함께 즐기는 글로벌 축제로 진행된다. ‘연꽃 겨울왕국’은 사비백제 123년간 화려했던 사비왕국을 재현한 사비궁과 서동선화의 사랑이야기, 겨울 사슴이 노니는 모습을 LED 야간경관으로 연출, 관광객들에게

KB국민은행, 국내 은행 최초 『KB 글로벌 구매론』출시 [KJtimes=김승훈 기자]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은 8일, 기존 송금방식(T/T) 무역대금 결제 방법에 신용장 방식이가진 장점을 결합한 『KB 글로벌 구매론』을 국내 은행 최초로 출시한다고 밝혔다. 송금방식 무역대금 결제 방법은 결제절차가 매우 간단하다는 장점이 있으나, 수출업체가 만기 전 수출대금을 회수하기 어렵다는 것이 약점으로 지적돼 왔다. 『KB 글로벌 구매론』은 국내 수입기업이 해외 수출기업에게 물품을 받는 즉시 은행이 해외 수출업자에게 수입대금을 선지급함으로써, 해외 수출기업이 결제일 이전에 자금 활용이 가능해졌다. 선지급 시 발생하는 이자 및 수수료는 해외 수출기업이 부담하고, 수입기업은 일정기간(최대 180일)이후 은행에 수입대금을 결제하면 된다. 국내 수입기업은 추가적인 금융 부담 없이 해외 수출기업에 자금 유동성을 공급할 수 있고, 해외 수출기업은 현지국가의 금융비용보다 저렴하게 수출대금을 조기 회수할 수 있어, 수출입업체 모두가 윈윈할 수 있는 기반을 만들었다는 것도 이 상품의 특징이다. 또한, 최초 거래약정 후 은행 방문 없이 인터넷뱅킹 등으로 여신신청 및 수입대금 송금 업무가 이뤄져 고객 편의성이 더욱 높아졌다. 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