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09 (월)

  • -동두천 20.4℃
  • -강릉 18.2℃
  • 서울 21.1℃
  • 대전 20.0℃
  • 흐림대구 18.8℃
  • 흐림울산 19.0℃
  • 흐림광주 22.2℃
  • 부산 19.4℃
  • -고창 22.2℃
  • 흐림제주 23.2℃
  • -강화 20.0℃
  • -보은 19.3℃
  • -금산 18.8℃
  • -강진군 21.6℃
  • -경주시 18.4℃
  • -거제 20.2℃
기상청 제공

KJ세상만사

강민창 전 치안본부장 사망...박종철 열사 사건에 6·10항쟁까지

[KJtimes=김승훈 기자]1987년 고() 서울대생 박종철 열사 고문치사 사건 당시 사인을 단순 쇼크사로 은폐하려 한 강민창 전 내무부 치안본부장이 지난 6일 오후 1140분께 노환으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86.

 

1933년 경북 안동에서 출생한 강 전 본부장은 한국전쟁이 발발하자 안동사범학교를 중퇴하고 군에 입대해 전쟁에 참전했다. 이후 경찰에 입문해 19861월 제10대 치안본부장으로 임명됐다.

 

이듬해인 19871월 박종철 열사가 서울 남영동 대공분실에서 조사받던 중 고문 끝에 숨졌다는 사실이 언론보도로 알려졌다.

 

강 전 본부장은 당시 박 열사의 사인이 '목 부위 압박에 따른 질식사'라는 국립과학수사연구소의 부검 소견이 나왔음에도 언론에 "책상을 '' 치니 '' 하고 쓰러졌다"는 거짓 발표를 내놔 사인을 단순 쇼크사로 위장하려 했다.

 

이후 경찰이 사인 은폐를 위해 부검의까지 회유하려 한 사실이 밝혀져 강 전 본부장은 직무유기와 직권남용 혐의로 검찰에 구속됐고, 1993년 유죄가 확정됐다.

 

박 열사 고문치사 사건은 대학가와 재야 운동권 등 군사정권에 저항하던 이들을 결집, 19876·10항쟁을 불러온 결정적 계기가 됐다.

 

강 전 본부장의 장례는 서울의 한 대학병원에서 가족장으로 치러진 것으로 전해졌다.




배너



KB국민은행, 국내 은행 최초 『KB 글로벌 구매론』출시 [KJtimes=김승훈 기자]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은 8일, 기존 송금방식(T/T) 무역대금 결제 방법에 신용장 방식이가진 장점을 결합한 『KB 글로벌 구매론』을 국내 은행 최초로 출시한다고 밝혔다. 송금방식 무역대금 결제 방법은 결제절차가 매우 간단하다는 장점이 있으나, 수출업체가 만기 전 수출대금을 회수하기 어렵다는 것이 약점으로 지적돼 왔다. 『KB 글로벌 구매론』은 국내 수입기업이 해외 수출기업에게 물품을 받는 즉시 은행이 해외 수출업자에게 수입대금을 선지급함으로써, 해외 수출기업이 결제일 이전에 자금 활용이 가능해졌다. 선지급 시 발생하는 이자 및 수수료는 해외 수출기업이 부담하고, 수입기업은 일정기간(최대 180일)이후 은행에 수입대금을 결제하면 된다. 국내 수입기업은 추가적인 금융 부담 없이 해외 수출기업에 자금 유동성을 공급할 수 있고, 해외 수출기업은 현지국가의 금융비용보다 저렴하게 수출대금을 조기 회수할 수 있어, 수출입업체 모두가 윈윈할 수 있는 기반을 만들었다는 것도 이 상품의 특징이다. 또한, 최초 거래약정 후 은행 방문 없이 인터넷뱅킹 등으로 여신신청 및 수입대금 송금 업무가 이뤄져 고객 편의성이 더욱 높아졌다. 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