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10 (화)

  • -동두천 20.6℃
  • -강릉 18.2℃
  • 흐림서울 21.1℃
  • 구름많음대전 21.3℃
  • 박무대구 18.9℃
  • 박무울산 19.3℃
  • 구름많음광주 24.5℃
  • 박무부산 20.8℃
  • -고창 25.4℃
  • 구름조금제주 25.2℃
  • -강화 21.3℃
  • -보은 20.6℃
  • -금산 19.9℃
  • -강진군 23.3℃
  • -경주시 18.7℃
  • -거제 21.9℃
기상청 제공

일본 요즘뜨는 정보

배기가스·연비 조작 부정행위한 ‘닛산자동차’…“고객들에게 사죄한다”

대상 차량은 노트, 스카이라인 등 19개 종…리콜은 없어

[KJtimes=조상연 기자]“자체 조사 결과 주행 시간과 온도 등에서 시험의 조건을 충족하지 못해 무효인 측정 결과를 유효한 것으로 조작하는 부정을 발견했다. 고객들에게 사죄한다.”


9일 일본 닛산자동차는 기자회견을 열고 출하 전에 실시한 배기가스와 연비 측정 시험 결과를 조작하는 부정행위를 인정하며 공식적으로 사과를 했다. 이번 배기가스·연비 조작은 재발 방지를 위해 검사 과정 전반을 조사하던 중 발견됐다.


지난해 9월 무자격 종업원이 공장에서 출고차 최종검사를 한 사실이 드러나 차량 100만대 이상을 리콜 처분한 바 있는 닛산자동차는 이번 경우 문제가 된 차량의 연비와 배기가스가 안전기준에 적합한 만큼 리콜은 실시하지 않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날 교도통신 보도에 따르면 닛산자동차의 조작 행위는 20134월부터 지난 6월까지 도치기, 가나가와의 요코스카, 가나가와 히라즈카, 후쿠오카, 교토 우지 등 일본 내 5개 공장에서 행해졌다.


대상 차량은 노트, 스카이라인 등 19개 종으로 닛산자동차는 전체 생산차량의 1% 정도인 2187대에 대해 조사했는데 이 중 53.5%에 해당하는 1171대에서 조작이 발견됐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