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9 (금)

  • 구름많음동두천 15.2℃
  • 구름많음강릉 16.0℃
  • 구름조금서울 13.9℃
  • 흐림대전 12.3℃
  • 구름조금대구 16.1℃
  • 구름많음울산 16.7℃
  • 연무광주 15.1℃
  • 흐림부산 15.2℃
  • 맑음고창 15.3℃
  • 흐림제주 15.8℃
  • 구름조금강화 14.6℃
  • 흐림보은 12.0℃
  • 흐림금산 12.0℃
  • 흐림강진군 14.6℃
  • 흐림경주시 17.1℃
  • 흐림거제 16.4℃
기상청 제공

이재용 부회장-문재인 대통령 ‘인도 만남’…기대감 솔솔

“국내 일자리·투자 늘려달라” 당부에 경영복귀 행보 관심

[KJtimes=견재수 기자]문재인 대통령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첫 만남이 최근 인도 삼성전자 신공장 준공식에서 이뤄졌다. 이 자리에서 문 대통령이 한국에서의 더 많은 투자와 일자리를 당부하면서 재계에서는 이 부회장 의 향후 행보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특히 문 대통령은 그동안 현대차, 한화, LG 등 대기업과 만남을 차례로 이어왔지만 삼성과의 만남은 한 차례도 없었고 대기업들을 차례로 방문한 김동연 경제부총리 역시 삼성그룹은 찾지 않아 삼성 패싱이라는 말까지 나오기도 했다.


이 부회장은 지난 2삼성 뇌물사건항소심에서 집행유예가 선고된 이후 3월 말 유럽과 캐나다, 5월 중국과 일본, 지난달에는 홍콩과 일본을 모두 비공개 일정으로 소화해 이번 만남을 계기로 경영복귀도 가시화될 것이라는 게 업계의 시각이다.


삼성 내부에서는 확대 해석을 경계하며 조심스런 모습이지만 이번 만남을 위해 사실상 청와대와 사전 교감이 있을 수 있다는 예상도 나와 향후 행보에 힘이 실릴 것이란 관측이 우세하다.


일각에서는 이 부회장이 귀국 후 문 대통령의 당부에 따른 일자리 창출과 관련된 조치를 내놓을 것이라는 전망도 나온다. 최근 삼성전자의 대규모 투자가 없었던 만큼 대형 M&A 등 신규 투자도 나올 수 있다는 예상이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시설투자에 434000억원을 사용했지만 대부분 이 부회장의 구속 전에 결정된 사항으로 그가 지난 2월 집행유예로 풀려난 후에야 조금씩 투자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삼성전자는 이 부회장 석방 후 경영위원회를 열고 30조원에 이르는 경기도 평택 반도체공장 제2의 생산라인 건설을 위한 예비 투자 안건을 의결했다. 지난 2월에는 이 부회장이 비공식 일정으로 유럽과 캐나다, 중국, 홍콩 등을 방문하며 인공지능(AI), 정보통신기술(IT) 등 미래 신성장 동력 발굴에 주력하고 있다.


앞서 삼성전자는 AI 연구개발 인력을 2020년까지 1000명 이상으로 확대·강화한다고 밝혔고 최근에는 AI 분야 세계적인 권위자인 세바스찬 승 미국 프린스턴대 교수와 대니얼 리 미국 펜실베이니 아대 교수를 영입했다. 지난달에는 최고혁신책임자(CIO) 직책을 신설하고 데이비드 은(David Eun) 삼성넥스트 사장을 선임했다.


삼성전자는 특히 반도체 슈퍼호황으로 지난해부터 삼성전자 DS(디바이스솔루션) 부문 등 채용규모를 대폭 늘렸는데 이번 문 대통령의 일자리 창출 당부와 맞물려 올해 삼성전자의 채용 확대에도 관심이 쏠린다.


그러나 이 부회장은 뇌물공여와 횡령 혐의에 대해 대법원 판결을 기다리고 있고 삼성바이오로직스의 분식 회계 혐의 등 삼성전자가 국내에서 풀어야 과제가 아직 산적해 있는 만큼 재계에서는 이번 문 대통령과의 만남이 어떠한 긍정적 시너지로 작용할 수 있을지 주목하고 있다.


재계 한 관계자는 문재인 대통령과 이 부회장의 이번 만남은 그간 단절됐던 관계 회복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최근 재계가 전방위 압박으로 어려움이 많은 만큼 이번 만남을 계기로 정부와 기업 간의 관계가 회복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경피용 BCG 백신'서 비소 검출...영아 접종 백신 [KJtimes=이지훈 기자]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일본에서 제조한 도장형(경피용) 결핵 백신의 첨부용액에서 기준을 초과한 비소가 검출돼 해당 제품을 회수했다고 7일 밝혔다. 회수 대상은 '경피용건조비씨지백신(일본균주)'이다. 이번 조치는 일본 후생성이 1세 미만 영아에게 접종하는 BCG 백신의 첨부용액(생리식염수 주사용제)에서 기준을 초과하는 비소가 검출돼 제품의 출하를 정지한 데 따른 것이다. 일본 후생성은 국립의약품식품위생연구소의 건강영향평가 결과, 첨부용액에 함유된 비소로 인한 안전성에는 문제가 없으므로 회수 없이 제조소 출하만 정지했다. 식약처는 일본 후생성의 조치를 검토하는 한편 국내에는 대체품인 피내용 BCG 백신이 공급 중이라는 상황을 고려해 해당 제품을 우선 회수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국가결핵예방접종용 백신인 피내용 BCG 백신은 내년 상반기까지 40만명 이상 접종할 수 있는 물량이 남아있다. 단 피내용 BCG 백신을 접종할 전국 보건소와 지정의료기관이 제한돼 있어 일부 접종에 불편을 겪을 수 있다. 피내용 BCG 백신을 접종할 수 있는 지정의료기관 372개소는 예방접종도우미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므로 영유아


'사의 찬미' 포스터 전격 공개...이종석, 신혜선 '애틋' [KJtimes=이지훈 기자]드라마 ‘사의찬미’ 포스터가 전격 공개됐다. 오는 27일 첫 방송되는 SBS 특집극 ‘사의찬미’(극본 조수진, 연출 박수진)는 조선 최초 소프라노 윤심덕과 그의 애인이자 천재극작가인 김우진의 일화를 그린 작품이다. 1991년 제작된 동명의 영화 ‘사의찬미’와 달리 윤심덕과 김우진의 비극적 사랑 외에도 그 동안 알려지지 않았던 극작가 김우진의 작품 세계를 재조명할 것으로 알려져 뜨거운 화제를 불러 모았다. 화려한 캐스팅 또한 ‘사의찬미’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이종석(김우진 역), 신혜선(윤심덕 역)이 극 중심에서 비극적 사랑을 그려내는 것. 뿐만 아니라 ‘닥터스’, ‘낭만닥터 김사부’, ‘당신이 잠든 사이에’를 공동 연출한 박수진PD의 입봉작으로도 대중과 언론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런 가운데 5일 ‘사의찬미’ 포스터 2종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종석, 신혜선 두 주인공의 아련하고도 완벽한 어울림은 물론 드라마 ‘사의찬미’가 보여줄 진실한 사랑과 묵직한 울림을 고스란히 담아내고 있어 도무지 눈을 뗄 수 없다. 공개된 ‘사의찬미’ 2종의 포스터는 모두 극중 분위기와 시대상을 보여주듯 흑백으로 제작됐다. 먼저 첫