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4 (수)

  • 맑음동두천 6.4℃
  • 맑음강릉 6.6℃
  • 맑음서울 8.8℃
  • 맑음대전 8.0℃
  • 맑음대구 9.5℃
  • 구름조금울산 10.2℃
  • 맑음광주 9.1℃
  • 맑음부산 10.6℃
  • 맑음고창 6.2℃
  • 맑음제주 12.6℃
  • 맑음강화 5.2℃
  • 맑음보은 3.7℃
  • 맑음금산 3.8℃
  • 맑음강진군 6.4℃
  • 구름조금경주시 7.4℃
  • 맑음거제 12.0℃
기상청 제공

KJ 핫클릭

SK텔레콤, 인공지능 '누구(NUGU)'로 사물에 생명력 불어넣는다

[KJtimes=김승훈 기자]SK텔레콤은 인공지능(AI) 플랫폼과 조명 기능을 결합한 새로운 AI기기 '누구 캔들(NUGU Candle)'을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SK텔레콤은 최근 실내등 시장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고, 조명 기능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는 점에 착안해 조명에 특화된 신규 기기를 출시하게 됐다고 밝혔다.

 

(LED 시장 규모 : 20177.4조원 202012.3조원 전망)

 

SK텔레콤은 누구 캔들의 출시를 계기로 누구의 주 이용공간을 거실에서 방으로 넓히고, 집안 곳곳의 기기들이 AI로 묶일 수 있도록 집안 모든 사물(Object)AI를 추진할 계획이다.

 

이날 출시된 누구 캔들은 흰색, 청색, 분홍 등 13가지의 일반 색과 명랑한, 편안한, 차분한, 달콤한 색 등 색채 치료에 쓰이는 4가지 색 등 총 17가지 색상의 조명으로 사용할 수 있으며, 누구 앱 중 지정색 설정카테고리에서 별도로 새로운 색을 선택해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수유나 취침, 독서 등 특정한 용도에 최적화된 조명을 제공하는 테마등이나, 무지개나 모닥불, 오로라, 싸이키 등 4가지의 애니메이션 효과도 이용할 수 있어 기능의 활용도를 극대화할 수 있을 전망이다.

 

특히, ‘누구 캔들은 조명이 서서히 밝아지는 조명 효과와 ASMR(Autonomous Sensory Meridian Resoponse)을 결합한 선라이즈 모닝콜기능을 선보인다.

 

선라이즈 모닝콜은 설정한 알람 시간 30분 전부터 조명의 밝기가 점차 밝아지고, 설정 시간이 되면 완전히 밝아진 조명과 함께 자연의 새소리를 담은 ASMR이 울리며 자연스러운 기상을 유도해 사용자의 건강 수면을 돕는다.

 

81mm(지름)x168mm(높이) 크기 원통 형태인 누구 캔들은 기존 누구 미니대비 출력을 3배 이상 높여(10W) 풍부하고 디테일한 음색을 구현했다.

 

누구 캔들이용자들은 기존 누구에서 제공하는 음악감상, 날씨 확인, 감성대화, 라디오 청취, 치킨·피자 배달 등 30여개의 다양한 기능들도 동일하게 이용할 수 있다.

 

누구 캔들의 가격은 149,000(VAT 포함)으로, 출시 이벤트를 통해 79,000원에 구매할 수 있으며, 11일부터 11번가를 시작으로 SK텔레콤의 유통망에서 구매 가능하다.

 

SK텔레콤은 누구 캔들의 출시를 시작으로 생명력이 없는 집안의 각종 사물(Object)AI를 적용하여 생명력을 부여하고, 사용자들이 의식하지 않고도 AI를 생활 속에서 자연스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제56회 영화의 날' 한국영화 탄생 99주년 기념 행사 개최 [kjtimes=정소영 기자] 올해로 한국영화 탄생 99주년을 기념하는 '제 56회 영화의 날' 행사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지난 12일 오후 4시부터 서울 중구 밀레니엄 힐튼호텔에서 영화계 인사는 물론 음악, 촬영, 조명, 기획, 작가, 기술스텝 등 한국 영화발전에 공헌한 유공영화인 및 각계의 분야에서 영화발전을 위해 힘쓰고 있는 스텝들과 영화 관계자들 5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행사 초청인사로 배우 엄앵란, 안성기를 비롯해 전양준 부산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이명수 위원장, 조희연 서울시교육감, 오석근 영진위 위원장, 하철경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회장, 김석환 홍성군수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장애청소년합창단 에반젤리의 축하공연으로 시작된 시상식에서는 지난 4일 타계한 배우 신성일의 추모 영상으로 고인을 추모하는 시간을 가졌다. 지상학 한국영화인총연합회 회장은 "100주년을 한 해 앞둔 올해에 한국 영화의 역사였던 최은희 여사와 신성일 선배님이 지상의 별에서 하늘의 별이 됐다“며 ”한국 영화는 아시아를 넘어 세계에서 인정받고 있는데 선배 영화인들의 피와 땀이 밑거름이 됐다"고 말했다. 오재민 조직위원장은 "어린시절 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