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13 (금)

  • -동두천 27.2℃
  • -강릉 31.6℃
  • 흐림서울 27.5℃
  • 구름많음대전 29.6℃
  • 구름조금대구 32.1℃
  • 구름조금울산 31.8℃
  • 구름조금광주 29.7℃
  • 맑음부산 28.6℃
  • -고창 30.0℃
  • 맑음제주 27.6℃
  • -강화 25.9℃
  • -보은 29.6℃
  • -금산 29.3℃
  • -강진군 30.4℃
  • -경주시 31.8℃
  • -거제 31.5℃
기상청 제공

신한은행, 내게 맞는 부동산 정보를 쏠쏠하게 '신한 쏠 랜드' 오픈

[KJtimes=김승훈 기자]신한은행은 신한 쏠(SOL)’에서 부동산 및 관련 금융정보를 한 번에 확인할 수 있는 신한 쏠 랜드(SOL Land)’를 새롭게 오픈한다고 13일 밝혔다.

 

신한 쏠 랜드(SOL Land)’는 기존 부동산 페이지의 기능 및 사용자 환경(UX/UI)을 대폭 업그레이드 한 것으로 별도의 앱 설치 없이 신한 쏠(SOL)’에서 한 번에 이용할 수 있다.

 

신한 쏠 랜드(SOL Land)’는 매물 · 분양/청약 · 경매 등의 부동산 콘텐츠를 고객의 거주지 · 관심지역 · 보유 금융상품 등 고객 정보와 결합해 기존 부동산 플랫폼에서 볼 수 없었던 맞춤형 정보를 고객이 일일이 검색하지 않아도 한 눈에 볼 수 있도록 요약해 제공한다.

 

먼저 매물메뉴에서는 은행에 등록된 고객의 거주지를 인식해 우리집의 최근 실거래가 주변 인기 단지 매물 정보 등을 지속적으로 업데이트해 보여준다. 또한 지도 및 주소 검색을 통해 새로운 매물을 조회하고 대출 한도 조회 및 대출 신청까지 원스톱으로 진행할 수 있다. ‘최근 조회 단지고객 관심 단지기능도 추가해 사용 편의성을 높혔다.

 

분양/청약메뉴에서는 이번주 분양소식 단지별 청약경쟁률 최근 입주 단지 정보 등 분양 정보와 함께 고객의 주택청약 상품 정보를 인식해 고객의 청약 순위 및 1순위 달성을 위해 필요한 입금 금액 및 기간을 자동으로 계산해서 보여준다. ‘경매메뉴에서는 신한 옥션SA’를 연동해 신한 쏠(SOL)’에서 신한은행 부동산투자자문센터 전문가가 제공하는 프리미엄 경매 정보를 조회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NHN엔터테인먼트의 부동산 팟캐스트와 신한은행 부동산 전문가의 칼럼을 제공하는 트렌드메뉴를 신설해 고객에게 필요한 부동산 매물 및 금융 정보뿐 아니라 최신 부동산 트렌드와 투자 정보까지 제공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 쏠 랜드(SOL Land)’는 기존 부동산 플랫폼과 차별화 할 수 있는 콘텐츠에 역점을 뒀다“‘신한 쏠(SOL)’ 로그인 만으로 매물, 청약, 경매 등 내게 필요한 맞춤형 부동산 정보와 대출, 청약 등 관련 금융 상품을 보다 쉽게 이용할 수 있다는 것이 신한 쏠 랜드(SOL Land)’의 가장 큰 장점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신한은행은 신한 쏠 랜드(SOL Land)’ 오픈을 기념해 신한 쏠(SOL)’ 신규 고객 및 관심단지 등록 고객을 대상으로 인테리어 소품 및 가전제품 판매 업체 집꾸미기에서 사용할 수 있는 포인트를 증정하는 이벤트를 오는 831일까지 진행한다.

 




배너






'신연희 증거인멸' 강남구청장 직원 항소심도 실형 [KJtimes=김승훈 기자]신연희 전 서울 강남구청장의 업무상 횡령 의혹과 관련한 증거를 인멸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강남구청 직원이 항소심에서도 실형을 선고받았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항소5부(한정훈 부장판사)는 13일 5급 공무원 김모씨에게 1심과 마찬가지로 징역 2년의 실형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행위자의 지시를 따를 의무가 있다고 보기 어렵다"며 "신 전 구청장으로부터 직접 결재를 받았고, 다른 상급자·하급자가 모두 따를 수 없다고 거부한 상황에서 피고인만 따른 것은 자유로운 의사가 있었다고 보인다"고 판단했다. 또 "공무원으로서 법원의 영장 집행을 거부해 신 전 구청장의 기소나 유죄 입증을 어렵게 하는 결과를 초래해 엄벌 필요성이 있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김씨는 지난해 7월 신 전 구청장의 횡령 혐의를 수사하던 경찰이 업무추진비 관련 자료를 임의제출하라고 요구하자 이를 거부하고, 삭제 프로그램을 구매해 업무추진비 자료가 저장된 서버 전체를 삭제·포맷한 혐의로 기소됐다. 신 전 구청장은 직원 격려금 등을 빼돌려 사적으로 쓰고, 김씨에게 압수수색 등에 대비해 전산 서버의 업무추진비 관련 데이터를 지우도록 지시한 혐의 등으로 1심 재판을 받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