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09 (목)

  • 흐림동두천 31.9℃
  • 흐림강릉 29.5℃
  • 흐림서울 30.8℃
  • 구름많음대전 32.7℃
  • 구름많음대구 30.8℃
  • 구름많음울산 29.8℃
  • 구름많음광주 32.1℃
  • 구름많음부산 32.5℃
  • 구름많음고창 31.4℃
  • 구름많음제주 30.3℃
  • 흐림강화 27.4℃
  • 흐림보은 31.4℃
  • 구름많음금산 32.2℃
  • 구름많음강진군 33.0℃
  • 구름많음경주시 31.4℃
  • 구름많음거제 30.4℃
기상청 제공

KJ세상만사

한서희 "내가 워마드다, 명예롭게 감방 한번 더 가겠다"

[KJtimes=이지훈 기자]한서희가 남성 혐오 커뮤니티 '워마드' 운영자에 대한 구속영장이 발부됐다는 소식에 강한 불만을 나타냈다.

 

한서희는 9SNS"내가 워마드다. 워마드를 X치려면 나를 대신 잡아가라. 워마드 이용자들을 위해 명예롭게 감방을 한 번 더 가겠다"라는 글을 올렸다.

 

한편 8일 부산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지난 5월 해외에 있는 워마드 운영자에 대한 체포영장을 발부받아 추적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은 지난해 2월 남자 목욕탕 몰래 카메라 사진을 유포한 사건을 수사하는 과정에서 워마드 운영자에 대해 음란물 유포 방조 혐의를 적용해 영장을 발부받았다. 경찰은 워마드 서버가 있는 미국에 공조 수사를 요청했으며 범죄인 인도 청구 혹은 인터폴 적색 수배 요청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