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문화스포츠 풍향계

“유시민 ‘역사의 역사’ 7주 연속 1위 오르며 독주”

[KJtimes=김승훈 기자]예스24 82주 종합 베스트셀러에서는 유시민 작가의 역사의 역사7주 연속 1위에 오르며 독주하고 있다. ‘역사의 역사는 고대부터 최근까지 역사서와 역사가들이 서술한 역사적 사건에 대한 이야기를 담은 유시민 작가의 최신작이다. tvN 예능 프로그램 알쓸신잡에 출연해 인기를 모은 정재승 카이스트 교수의 신간 열두 발자국은 지난 주보다 한 계단 오른 2위를 차지했다.

 

신간 에세이가 연이어 출간되면서 에세이 열풍이 지속되고 있다. 기분부전장애(가벼운 우울 증상이 지속되는 상태)를 가진 저자와 정신과 전문의와의 12주 간 대화를 엮어낸 죽고 싶지만 떡볶이는 먹고 싶어는 두 계단 내려가 4위를 기록했고, ‘를 잃어가는 세상 속에서 월트 디즈니 캐릭터 곰돌이 푸가 도움이 될 만한 조언을 전하는 곰돌이 푸, 행복한 일은 매일 있어는 네 계단 올라 7위에 이름을 올렸다. 이기주 작가의 언어의 온도양장 특별판은 두 계단 하락해 9위에 머물렀고, 애니메이션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의 메시지와 삽화를 통해 삶을 그리는 법을 일러주는 앨리스, 너만의 길을 그려봐14위로 순위권에 첫 진입했다. tvN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에 노출된 하태완 작가의 에세이 모든 순간이 너였다는 일곱 계단 내려가 15위로 다소 주춤했으며, 따뜻한 시선과 섬세한 관찰로 SNS 상에서 수십만 부모들에게 위로와 응원을 전했던 그림에다 작가의 감성 가족 에세이 완벽하게 사랑하는 너에게17위로 순위권에 새롭게 진입했다. 진짜 로 살아가기 위해 필요한 것들을 말해주는 나는 나로 살기로 했다는 두 계단 내려가 19위에 머물렀다.

 

소설에 대한 인기도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일본 아마존 베스트셀러에 올랐던 추리 소설 돌이킬 수 없는 약속은 한 계단 올라 3위를 차지했고, 공지영 작가가 오랜만에 내놓은 신작 장편소설 해리’ 1편은 5위로 순위권에 진입했다. 100만부를 돌파한 히가시노 게이고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의 특별 한정판은 한 계단 내려가 6위를 기록했고, 우화 속 주인공들이 살아가는 모습과 문제를 해결하는 방식 속에서 자신을 들여다 보길 권하는 류시화 작가의 신작 인생 우화16위로 순위권에 첫 진입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여름 휴가에서 읽은 도서로 화제가 된 한강 작가의 소년이 온다18위에 이름을 올렸다.

 

이 밖에도 소아청소년과 의사 아빠인 닥터오의 한 그릇 뚝딱 유아식8위로 순위권에 첫 등장했고, 설민석 한국사 강사의 어린이 역사 만화 설민석의 한국사 대모험 7’은 네 계단 내려가 10위에 머물렀다. 문유석 판사가 대한민국 사회의 불편한 진실을 이야기한 개인주의자 선언은 두 계단 상승해 11위에 올랐고, 부동산 투자 전문가들의 강력 추천 신간 도서 나는 오늘도 경제적 자유를 꿈꾼다는 세 계단 내려가 12위를 기록했다. 2018 상반기 출제 유형 및 소재를 완벽 반영한 ‘2018 하반기 위포트 코레일 NCS 실전 모의고사13위로 순위권에 첫 진입했고, MBC 예능 프로그램 선을 넘는 녀석들방송에 출연하면서 순위 역주행을 시작한 유발 하라리 교수의 대표작 사피엔스는 여섯 계단 내려간 20위로 다소 주춤했다.

 

전자책 순위에서는 자기계발 분야의 파워블로거인 벤저민 하디의 신작 최고의 변화는 어디서 시작되는가가 새롭게 1위를 차지했다. 2위에는 유시민 작가의 역사의 역사가 오르며 인기를 과시했다.







KT, 황창규 회장 임직원 130명과 도상훈련…왜
[KJtimes=김봄내 기자]“사고는 항상 예상하지 못한 부분에서 발생하는 만큼 다양한 변수를 고려해 대응책을 마련해야 한다. 반복적이고 체계적인 훈련으로 모든 구성원의 위기대응 역량을 한층 높여야 한다.” 황창규 KT 회장의 일성이다. 황 회장은 전날인 10일 주요 임직원 130여명과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실시했다, 그리고 임직원들에게 이처럼 당부했다. KT에 따르면 처음으로 네트워크 장애 대응 훈련과 별도로 모든 KT 연관 조직이 참여해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시행했다. 특히 이번 훈련의 특징은 지난해 11월 아현국사 화재 대응과정에서 드러났던 문제들을 중심으로 신속한 위기대응 체계와 고객불편 최소화 방안, 위기대응 커뮤니케이션 등을 구체화했다는 것이다. 뿐만 아니다. 시간 경과에 따른 단계별 진행을 거쳐 위기대응 매뉴얼이 실제 상황에 적합한지를 확인했고 조직별 위기대응 임무가 적절한 지 점검했다. 도상훈련이 끝난 후에는 열린 토론이 이어졌다. 토론의 주된 내용은 장애내역·대체서비스, 피해복구 상황 등을 어떻게 신속하고 정확하게 국민들에게 알릴 수 있을지 여부다. KT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7월 3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으로 진행된 KT 혜화국사 통신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