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2 (수)

  • 구름많음동두천 20.1℃
  • 구름많음강릉 19.4℃
  • 구름많음서울 23.2℃
  • 구름많음대전 23.3℃
  • 구름많음대구 20.7℃
  • 구름많음울산 20.7℃
  • 흐림광주 23.7℃
  • 구름조금부산 21.7℃
  • 흐림고창 21.0℃
  • 흐림제주 23.7℃
  • 흐림강화 19.4℃
  • 구름많음보은 21.3℃
  • 구름많음금산 19.5℃
  • 구름많음강진군 22.8℃
  • 구름많음경주시 19.8℃
  • 구름조금거제 23.0℃
기상청 제공

일본 요즘뜨는 정보

日 간사이공항, 사흘 만에 “국내선 운항 재개한다”

7일 낮부터 19편의 국내선 항공기 이착륙 예정

[KJtimes=권찬숙 기자]일본 오사카의 간사이공항의 항공기 운항이 재개된다. 간사히공항은 제21호 태풍 제비가 강타하며 지난 4일 오후부터 폐쇄됐다.


7일 교도통신은 이날 낮 피치항공의 니가타행 항공기가 간사이공항을 이륙하며 간사이공항에서 항공기 운항이 재개된 것은 폐쇄 사흘만이라고 보도했다.


교도통신 보도에 따르면 간사이공항에서는 침수 피해가 없던 제2터미널 빌딩과 B활주로가 가동에 들어가면서 이날 중 피치항공 17편과 일본항공 2편 등 19편의 국내선 항공기가 이착륙하게 된다. 또 오는 8일부터는 피치항공의 국제선도 일부 운항될 예정이다

 

태풍 영향으로 유조선에 들이받혀 파손된 간사이공항과 오사카 시내를 연결하는 유일한 다리의 경우 파손되지 않은 쪽을 통해 리무진 등의 통행도 재개됐다. 하지만 공항철도는 여전히 불통 상태인데다 국제선을 포함한 전면적인 운항 재개에는 다소 시간이 걸릴 것으로 알려져 공항 이용자들의 불편은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교도통신은 보도를 통해 간사히공항측은 침수피해를 본 제1터미널을 1주일 이내에 정상화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전했다.





‘아시안 뷰티’ 창조 나선 서경배 아모레 회장…‘자신만만’ [KJtimes=견재수 기자]“세 번째 용산시대를 맞아 진정한 글로벌 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해 30개국 글로벌 시장 개척에 도전해 K-뷰티를 넘어서는 ‘아시안 뷰티’를 창조하겠다.” 서경배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의 일성이다. 서 회장은 6일 서울 용산 아모레퍼시픽 본사 2층 ‘아모레 홀’에서 열린 창립 73주년 기념식에서 이 같은 포부를 천명했다. 그러면서 아모레퍼시픽 본사가 있는 용산은 한반도를 넘어 새롭게 열리는 유라시아 시대의 구심점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우리가 사는 이 세상을 보다 아름답고 건강하게 변화시켜 나가고자 하는 아모레퍼시픽의 오랜 꿈도 이제 본격적인 시작”이라면서 “우리는 지금까지 우리가 걸어온 길보다 더 먼 길을 바라보며 ‘세 번째 용산시대’를 향한 여정을 힘차게 개척해야 한다”고 강변했다. 사실 지난 1945년 9월 5일 창립한 아모레퍼시픽은 아시아 미(美)의 정수를 세계에 전파하겠다는 기업 소명, ‘아시안 뷰티 크리에이터’(Asian Beauty Creator)의 실현을 위해 정진해왔다. 실제 아모레퍼시픽은 국내에서 첫 화장품 연구소 설립, 화장품 수출, 한방 화장품 출시 등을 통해 73년간 아시아를 대표하는 뷰티 기업으로 성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