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7 (수)

  • 흐림동두천 14.4℃
  • 흐림강릉 12.6℃
  • 연무서울 15.4℃
  • 대전 14.0℃
  • 흐림대구 16.6℃
  • 흐림울산 17.7℃
  • 광주 15.7℃
  • 흐림부산 19.0℃
  • 흐림고창 13.3℃
  • 제주 17.3℃
  • 흐림강화 13.4℃
  • 흐림보은 13.7℃
  • 흐림금산 13.0℃
  • 흐림강진군 18.2℃
  • 흐림경주시 17.8℃
  • 흐림거제 19.3℃
기상청 제공

재계

삼성전자, 사회공헌 공모전 시상식 ‘삼성 투모로우 스토리’ 개최

[KJtimes=김봄내 기자]삼성전자는 2일 서울 우면동에 위치한 삼성전자 서울 R&D캠퍼스에서 사회공헌 공모전인 삼성 투모로우 솔루션의 최종결과를 발표하고 성과를 공유하는 행사인 삼성 투모로우 스토리를 개최했다.

 

공모전 참가자와 가족 등 400여명이 참석한 이번 행사에는 사회 현안 해결책을 찾고 실행하는 공모전인 삼성 투모로우 솔루션과 미래 소프트웨어 인재 발굴과 양성을 위한 공모전인 삼성전자 주니어 소프트웨어 창작대회에 대한 시상식이 함께 진행됐다.

 

이번 행사에는 삼성전자 노희찬 사장이 참석해 시상했고, 공모전에 참가했던 35개팀이 개발한 솔루션의 시제품 전시와 체험 행사도 진행됐다.

 

더 나은 미래를 위한 삼성 투모로우 솔루션공모전

 

올해로 6회째를 맞는 삼성 투모로우 솔루션에는 총 1,613개팀 6,546명이 지원했다. 시상은 아이디어 부문, 임팩트 부문으로 나눠 진행됐으며 대상 2팀을 포함해 총 12팀이 수상했다.

 

사회 현안 해결을 위한 아이디어를 발굴해, 시제품으로 효과가 검증되고 사회에 긍정적 영향을 가져올 수 있는 프로젝트에게 주어지는 아이디어부문 대상은 재난구조 현장용 핸즈프리 통신장비를 개발한 메이데이팀이 받았다.

 

메이데이팀은 골전도 헤드셋과 넥 마이크를 활용해 소음이 가득한 재난구조 현장에서 구조대원들간 원활한 의사소통을 가능하게 함으로써 인명 구조의 효율성을 높인 것으로 평가받았다.

 

기존에는 무전기를 주로 사용해 현장의 소음으로 인해 소통이 어려워 인명구조 효율이 떨어지거나 대피 타이밍을 놓치는 경우가 많았다.

 

실제 테스트에 참여한 경기소방학교 교관은 현장에서 동료의 목소리를 듣지 못해 위험한 경우가 많았는데, 메이데이팀 솔루션을 적용했을 때는 평소 얘기하던 것보다 훨씬 선명하게 잘 들렸다고 소감을 전했다.

 

지난해 수상작 중 올 한해 사회에 보급돼 가장 큰 영향력을 발휘한 팀에 수여하는 임팩트부문 대상은 실명예방 안구질환 진단기기를 개발한 프로젝트 봄팀이 수상했다.

 

프로젝트 봄팀은 안구질환 진단의 기회가 없어 실명에 이르는 개발도상국 환자를 위해 스마트폰 카메라를 활용해 쉽게 안구검사가 가능한 휴대용 안저카메라를 개발했다.

 

지난 5월 베트남 광찌성 보건국에 사업 허가를 받아 시범 도입을 위해 안과전문의와 보건요원에게 교육을 진행했으며, 내년까지 40개 보건소에 기기 보급과 교육을 확대할 예정이다.

 

특히, 사용하지 않는 휴대폰을 재활용하는 삼성전자의 업사이클링 프로그램을 이용해 의료분야는 물론, 환경 보호에도 기여할 예정이다.

 

세부 시상 결과는 삼성 투모로우 솔루션'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미래 소프트웨어 인재 양성을 위한 삼성전자 주니어 소프트웨어 창작대회공모전

 

행복을 위한 소프트웨어를 주제로 진행된 제 4삼성전자 주니어 소프트웨어 창작대회에는 2,403개팀 6,335명이 참여했으며, 23개팀이 수상했다.

 

대상은 패키지 여행 가이드 앱을 개발한 채드윅 국제학교 정동윤 학생이 수상했다. 수상자에게는 천만원의 상금과 함께 국제 소프트웨어 관련 행사 참여 기회가 주어진다.

 

패키지 여행 가이드 앱은 여행 가이드로 일하는 가족의 고충을 해결해 주기 위해 개발한 프로그램으로, 여행 시 가이드와의 원활한 소통을 위해 인원체크와 공지 전달 등의 기능을 제공한다.

 

세부 시상 결과와 소프트웨어에 대한 자세한 소개는 삼성전자 주니어 소프트웨어 창작대회홈페이지 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이번 시상식 이후에도 삼성 투로모우 솔루션수상작들이 사회에 적용될 수 있도록 기술적인적 지원을 할 예정이며, ‘삼성전자 주니어 소프트웨어 창작대회에서 수상한 학생들에게는 지속적인 소프트웨어 우수 인재로 커갈 수 있도록 교육 프로그램 등을 제공할 계획이다.

 






엄마가 알면 좋은 상식, 우리 아이 얼굴 점 언제 빼는 게 좋을까? [KJtimes=김봄내 기자]엄마가 알면 좋은 상식, 우리 아이 얼굴 점 언제 빼는 게 좋을까? #저도 여기저기 점이 많은 편인데, 유전인지 모르겠지만 7살짜리 우리 딸 아이도 얼굴에 점이 생겨나더라고요. 처음엔 작게 뭔가 묻은 것처럼 보였는데 시간이 지날수록 조금씩 더 커져가는 것 같아요. 아이가 이제 곧 초등학교에 입학하는데 학교에서 친구들한테 놀림 받을까 봐 미리 점을 빼주고 싶지만 아직 어리기도 하고... 지금 딸 아이 점을 빼줘도 괜찮을까요?” 7살 딸을 둔 엄마 이지현씨(가명, 35세)의 걱정이다. 어릴 땐 없었던 아이의 얼굴에 하나 둘 점이 생기기 시작하면 이를 걱정하는 엄마들의 우려가 적잖다. 일상생활을 하는데 큰 지장은 없지만 미용적인 측면에서 보았을 때 점이 더 많아질까 봐 혹은 더 커질까 봐 걱정돼서다. 예전엔 없었지만 성장기 과정에서 우리 아이들의 얼굴에 문득 점이 생기기도 한다. 건강에 특별한 영향을 미치진 않지만 깨끗한 얼굴을 위해 제거는 불가피하다. 아이 얼굴에 생긴 점, 언제 빼는 게 좋을까. 이에, 그랜드성형외과병원 김선지 원장(피부과 전문의)은 “일반적으로 점을 뺄 때는 사춘기 이후에 시술 받는 것을 권장한다. 피지선은


'사의 찬미' 포스터 전격 공개...이종석, 신혜선 '애틋' [KJtimes=이지훈 기자]드라마 ‘사의찬미’ 포스터가 전격 공개됐다. 오는 27일 첫 방송되는 SBS 특집극 ‘사의찬미’(극본 조수진, 연출 박수진)는 조선 최초 소프라노 윤심덕과 그의 애인이자 천재극작가인 김우진의 일화를 그린 작품이다. 1991년 제작된 동명의 영화 ‘사의찬미’와 달리 윤심덕과 김우진의 비극적 사랑 외에도 그 동안 알려지지 않았던 극작가 김우진의 작품 세계를 재조명할 것으로 알려져 뜨거운 화제를 불러 모았다. 화려한 캐스팅 또한 ‘사의찬미’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이종석(김우진 역), 신혜선(윤심덕 역)이 극 중심에서 비극적 사랑을 그려내는 것. 뿐만 아니라 ‘닥터스’, ‘낭만닥터 김사부’, ‘당신이 잠든 사이에’를 공동 연출한 박수진PD의 입봉작으로도 대중과 언론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런 가운데 5일 ‘사의찬미’ 포스터 2종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종석, 신혜선 두 주인공의 아련하고도 완벽한 어울림은 물론 드라마 ‘사의찬미’가 보여줄 진실한 사랑과 묵직한 울림을 고스란히 담아내고 있어 도무지 눈을 뗄 수 없다. 공개된 ‘사의찬미’ 2종의 포스터는 모두 극중 분위기와 시대상을 보여주듯 흑백으로 제작됐다. 먼저 첫