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23 (금)

  • 맑음동두천 2.4℃
  • 맑음강릉 6.5℃
  • 맑음서울 4.3℃
  • 맑음대전 4.8℃
  • 맑음대구 4.2℃
  • 구름조금울산 7.1℃
  • 맑음광주 6.6℃
  • 구름많음부산 7.6℃
  • 맑음고창 7.3℃
  • 구름많음제주 10.9℃
  • 맑음강화 4.1℃
  • 맑음보은 4.2℃
  • 맑음금산 4.0℃
  • 구름조금강진군 7.2℃
  • 구름조금경주시 5.9℃
  • 구름많음거제 7.4℃
기상청 제공

KJ세상만사

경찰, '성일파' 두목 검거...국내 최대 마약 밀매 조직

[KJtimes=이지훈 기자]서울경찰청 광역수사대는 국내 최대 마약밀매 조직으로 꼽히는 '성일파' 두목 윤 모(62) 씨와 운반책 우 모(52) 씨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구속했다.

 

이들은 올해 78월 대만 폭력조직이 몰래 들여온 필로폰 11222을 사들인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윤 씨 등을 상대로 필로폰 22의 유통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다.

 

앞서 광역수사대는 지난달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대만인 A(25) 씨와 자금 운반책 일본인 B(32) , 필로폰 운반책 한국인 C(63) 씨 등 6명을 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대만인 A씨가 국내에 들여온 필로폰은 112으로, 그간 검찰과 경찰 등 수사기관과 관세 당국이 적발한 마약 중 최대 규모다. 필로폰 112은 약 370만명이 동시에 투약 가능한 양으로, 시가로 따지면 3700억원에 달한다.

 

경찰은 이들이 들여온 필로폰 가운데 판매하지 않은 90은 압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