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03 (월)

  • 구름많음동두천 10.8℃
  • 흐림강릉 11.9℃
  • 서울 13.3℃
  • 대전 14.8℃
  • 박무대구 14.7℃
  • 구름많음울산 18.2℃
  • 흐림광주 16.4℃
  • 흐림부산 17.8℃
  • 구름많음고창 15.3℃
  • 제주 18.5℃
  • 구름많음강화 12.3℃
  • 흐림보은 12.1℃
  • 맑음금산 13.8℃
  • 흐림강진군 16.0℃
  • 구름많음경주시 16.8℃
  • 구름조금거제 17.9℃
기상청 제공

KJ 핫클릭

남주혁, 데이비드 베컴-에즈라 밀러 등과 디올 남성 쇼 참석

[KJtimes=김봄내 기자]배우 남주혁이 데이비드 베컴과 에즈라 밀러, 에이셉 라키 등 세계적인 셀러브리티들과 함께 디올 남성 쇼에 참석한 모습이 포착돼 화제다.

 

지난 달 30일 금요일 밤, 일본 도쿄의 오다이바에 위치한 텔레콤 센터에서 킴존스의 2019 디올 남성 프리폴 컬렉션 쇼가 열렸다.

 

디올 패션쇼에 초대받은 남주혁은 킴존스 19썸머 컬렉션의 은은한 광택이 돋보이는 트렌치 코트에 블랙 팬츠와 그레이톤의 셔츠로 세련된 스타일을 완성, 여기에 새하얀 운동화를 매치해 모델 출신다운 감각을 뽐냈다.

 

2019 디올 맨 프리폴 컬렉션은 디올 남성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킴 존스가 아티스트 하지메 소라야마의 레트로-퓨처리즘적 작품과 일본 문화에 영감을 얻어 새로운 시각으로 하우스의 유산을 재해석하여 선보였다. 킴 존스는 초현대적인 모습을 디자인에 반영해 전통적인 꾸뛰르 기법에 최첨단 기술력이 어우러진 새로운 형태의 하이브리드 스타일을 탄생시켰으며, 이상적인 여성의 모습을 형상화하고 재해석한 소라야마의 거대한 로봇 여신 작품 또한 주목을 받았다.

 

한편, 이날 컬렉션에는 남주혁과 함께 데이비드 베컴과 케이트 모스, 에즈라 밀러, 에이셉 라키, 디톡스, 벨라 하디드, 미즈하라 키코, 일본 미술가 무라카미 타카시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영자, 오빠 사기 논란에 "이미 합의로 해결된 일" [KJtimes=이지훈 기자]오빠 사기 의혹에 휘말린 개그우먼 이영자 측이 해당 사건과 무관하며, 이미 합의로 해결된 사안이라고 입장을 내놨다. 이영자 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는 "최근 이영자 씨 오빠와 관련한 제보를 접했다"며 "사건 당사자인 이영자 씨 오빠에게 사실 여부를 확인한 결과 이영자 씨는 전혀 관련된 바가 없으며, (해당 사건은) 합의를 통해 이미 해결된 사안"이라고 3일 밝혔다. 소속사는 사실관계 확인 후 당사자들의 원만한 해결을 위해 처음 제보자를 통해 이영자 오빠의 주소와 연락처를 상대방에 모두 전달했다고 강조했다. 그러나 제보자는 이날 청와대 국민청원 사이트에 '개그우먼 이영자의 가족에게 사기를 당했습니다'라는 제목으로 글을 올렸다. 이 제보자는 "1996년 무렵 슈퍼마켓을 운영할 때 이영자 오빠가 보증금도 없이 과일 야채 코너를 운영하게 해달라고 부탁해 이영자의 이름을 믿고 맡겼는데 이후 1억원의 가계수표를 빌려 가더니 갚지 않고 도주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소속사는 합의로 해결된 사안이며 이영자와는 무관하다고 거듭 강조했으며 "이영자 씨와 함께 해당 사안이 원만히 해결될 수 있도록 살피며, 더 이상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