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이노텍, 목표주가 ‘뚝’…이유 들어보니

하나금융투자 “내년 상반기 실적 전망치도 하향조정 불가피”

[Kjtimes=김승훈 기자]LG이노텍[011070]이 고객사인 애플의 판매 부진 등 영향으로 올해 4분기 이후 실적 전망치 하향조정이 불가피하다는 분석이 나왔다.


4일 하나금융투자는 LG이노텍에 대해 이 같은 분석을 내놓고 이 종목에 대한 목표주가를 16만원에서 15만원으로 내렸다. 다만 내년 하반기 실적에 대한 기대감은 여전히 남아있다며 투자의견은 종전대로 매수로 제시했다.


하나금융투자는 LG이노텍의 4분기 매출액의 경우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0% 감소한 25754억원, 영업이익은 6% 증가한 1378억원으로 예상한다며 북미 고객사(애플)의 판매 부진으로 광학솔루션 부문 매출 전망치를 기존 2조원에서 18000억원으로 11%가량 낮추고 영업이익 전망치도 10% 내려 잡았다고 밝혔다.


김록호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내년 상반기 실적 전망치도 하향조정이 불가피하다다만 아이폰X의 재고조정으로 LG이노텍 광학솔루션 부문이 적자를 기록했던 올해 상반기와 비교하면 증익은 가능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김 연구원은 내년에 북미 고객사 신모델에 트리플카메라가 탑재될 가능성이 크고 이에 따라 LG이노텍 광학솔루션 부문의 내년 하반기 매출액은 올해 하반기보다 21% 증가할 것이라면서 현재 주가는 실적 하향 조정분을 반영하고 있어 추가 하락 가능성은 제한적이라고 진단했다.


한편 지난달 28LG이노텍은 정철동 사장을 자사 최고경영자(CEO)로 신규 선임했다. 정 사장은 LG디스플레이 최고생산책임자(CPO)LG화학 정보전자소재사업본부장 등을 역임하며 소재부품 전문경영인으로서 역량을 인정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LG디스플레이에서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등 차세대 디스플레이 생산 기반을 다지고 LG화학에서 유리기판·수처리필터 등 신규 사업을 조기 안정화했다는 평가와 함께 B2B(기업 간 거래) 사업에 대한 경험도 인정을 받았다.


정 사장은 앞으로 카메라모듈 등 글로벌 1등 사업의 시장 선도 지위를 확고히 하고 전장부품·기판소재·LED 등 미래 성장 사업의 기반을 한층 강화하는 임무를 수행할 것으로 전해졌다.









한국테크놀로지, 대우조선해양건설 인수 작업 “성공적 마무리”
한국테크놀로지(053590)는 대우조선해양건설 인수 작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 했다고 3일 밝혔다. 한국테크놀로지는 사모펀드 ‘키스톤PE’와 주식 매매계약을 통해 디에스씨밸류하이1호 주식회사(이하 디에스씨밸류하이)의 지분 50% 및 경영권을 사들인 바 있다. 디에스씨밸류하이는 대우조선해양건설의 지분 99.2%를 보유하고 있다. 한국테크놀로지 출신으로 대우조선해양건설 사내이사 과반과 디에스씨밸류하이 사내이사 3인 중 2인을 채워 이사회 의결권 및 경영권도 확보했다. 당초 152억 5000만원의 자금을 투입해 디에스씨밸류하이 지분 100% 보유하려던 계획에서 87억 5000만원의 자금만 투입해 디에스씨밸류하이 지분 50%를 매입해 경영권을 확보한 셈이다. 한국테크놀로지 관계자는 “디에스씨밸류하이 50% 지분 매입으로 대우조선해양건설의 경영권을 완전히 확보한 상태”라며, “남은 50%는, 계약 상대방인 인터불스의 경영권이 양도되는 과정 중에 있어 거래 상대방 특정이 어려운 상황이다. 상대측의 경영권 이전이 완성되거나 신·구 경영진이 합의가 되면 나머지 50%의 지분 매입을 검토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미 대우조선해양건설은 지난 1분기부터 한국테크놀

미스트롯 가수 김양, ‘흥’ 에 들썩이게 할 신곡 ‘흥부자’ 발매
[KJtimes=김봄내 기자]가수 김양이 오늘(30일) 흥바람나는 신곡 ‘흥부자’ 를 발매했다. ‘김양'은 MBC 합창단에서 활동을 하다 선배가수 '송대관'의 지원사격으로 2008년에 "우지마라"로 데뷔하며 트로트계에 이름을 알렸고 이후, ‘웃어야지’, ‘당신믿어요’, ‘연분’, ‘회초리’ 주옥같은 곡들을 발표하였으며, 최근 큰 화제가 되고 있는 tv 조선 ‘미스트롯’ 에 출연하여, 트로트의 진수를 선보인 바 있다. 흥부자는 연분 이후로 2년만에 선보이는 김양표 복고 트로트이다. 마치 행진곡을 연상시키는 마칭밴드사운드로 곡을 포문을 연다. 그 후 청량감있는 보컬, 신나는 드럼비트, 기타 사운드, 보컬 사이의 경쾌한 브라스 세션은 하나가 되어, 누구에게나, 절로 어깨춤을 들썩이게 한다. 이 전까지 주로 애조 있는 보컬이였던 그녀가 새롭게 시도하는 밝은 보컬은 듣는이에게 신선하게 다가온다. ‘흥부자 부자 흥부자가 왔어요, 한번뿐인 인생길에 놀다갑시다’ 의 단순한 멜로디와 가사는 누구나 한번 들으면 외울 정도로 대중적이며, 코러스 ‘김현아’, 기타 ‘이태욱’, 리얼브라스 등 국내 최고의 세션맨들이 함께했다. 오늘 발매된 김양의 흥부자는 소리바다를 비롯한 다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