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05 (수)

  • 맑음동두천 -4.3℃
  • 맑음강릉 2.1℃
  • 맑음서울 -3.4℃
  • 맑음대전 -2.2℃
  • 구름조금대구 3.1℃
  • 구름많음울산 4.8℃
  • 맑음광주 1.9℃
  • 흐림부산 6.9℃
  • 맑음고창 0.8℃
  • 구름많음제주 9.2℃
  • 맑음강화 -3.3℃
  • 맑음보은 -3.2℃
  • 맑음금산 -2.3℃
  • 구름많음강진군 3.2℃
  • 구름많음경주시 3.6℃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롯데호텔, tvN 드라마 ‘남자친구’ 제작 협찬


[KJtimes=유병철 기자] 롯데호텔이 송혜교, 박보검 주연의 tvN 새 수목드라마 남자친구에 제작 협찬한다.

 

남자친구는 정치인의 딸로서 단 한 번도 자신이 선택한 삶을 살아보지 못한 수현(송혜교)과 평범한 일상을 행복하고 소중하게 살아가는 순수 청년 진혁(박보검)의 우연한 만남으로 시작되는 로맨스 드라마다.

 

드라마 속 호텔은 수현과 진혁이 대표와 신입사원으로 재회하게 된 운명적인 장소이자 설레는 사랑 이야기가 그려지는 공간이다.

 

국내 토종 호텔 브랜드로서는 최다인 30(국내 19, 해외11) 호텔을 운영중인 롯데호텔은 그림 같은 자연경관이 돋보이는 호텔, 고급스러움과 화려함이 매력적인 호텔 등 극의 분위기와 감정선에 따라 최적의 장소를 제공하며 드라마 제작에 적극 지원하고 있다.

 

아름다운 풍경과 어우러진 롯데호텔의 전경을 비롯해 객실, 라운지, 레스토랑 등의 다양한 공간을 남자친구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가슴 떨리는 로맨스와 함께 롯데호텔의 새로운 모습을 감상하는 것도 드라마의 또다른 재미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남자친구는 매주 수, 목 오후 930tvN에서 방송 중이며, 지난 2회 시청률이 케이블, IPTV, 위성을 통합한 유료 플랫폼 가구 평균 10.3%, 최고 11.9%를 기록하며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 첫 방송에 이어 2회 연속 지상파 포함 전 채널1위를 차지했다. 남자친구는 tvN역대 드라마 중 단 2회만에 시청률 10%를 돌파하는 기록을 경신했다.

 











이영자, 오빠 사기 논란에 "이미 합의로 해결된 일" [KJtimes=이지훈 기자]오빠 사기 의혹에 휘말린 개그우먼 이영자 측이 해당 사건과 무관하며, 이미 합의로 해결된 사안이라고 입장을 내놨다. 이영자 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는 "최근 이영자 씨 오빠와 관련한 제보를 접했다"며 "사건 당사자인 이영자 씨 오빠에게 사실 여부를 확인한 결과 이영자 씨는 전혀 관련된 바가 없으며, (해당 사건은) 합의를 통해 이미 해결된 사안"이라고 3일 밝혔다. 소속사는 사실관계 확인 후 당사자들의 원만한 해결을 위해 처음 제보자를 통해 이영자 오빠의 주소와 연락처를 상대방에 모두 전달했다고 강조했다. 그러나 제보자는 이날 청와대 국민청원 사이트에 '개그우먼 이영자의 가족에게 사기를 당했습니다'라는 제목으로 글을 올렸다. 이 제보자는 "1996년 무렵 슈퍼마켓을 운영할 때 이영자 오빠가 보증금도 없이 과일 야채 코너를 운영하게 해달라고 부탁해 이영자의 이름을 믿고 맡겼는데 이후 1억원의 가계수표를 빌려 가더니 갚지 않고 도주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소속사는 합의로 해결된 사안이며 이영자와는 무관하다고 거듭 강조했으며 "이영자 씨와 함께 해당 사안이 원만히 해결될 수 있도록 살피며, 더 이상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